얼마전 소천한 온누리교회 고 하용조 목사의 부인 이형기 사모가 온누리교회 성도들에게 보낸 글을 통해 “교회를 떠나 여생을 말씀을 묵상하고 온누리교회를 위해 중보기도하며 기도원에 살듯이 지내겠다”고 밝혔다.
이같은 입장은 최근 목회 후계자 문제와 목회자 가족들의 교회운영 개입 등으로 물의를 빚고 있는 교계에 잔잔한 파문을 던져줬다는 평이다.
다음은 이형기 사모가 온누리교회 성도들에 보낸 글이다.

“사랑하는 온누리교회 성도님들,
하나님의 은혜와 성도님들의 헤아릴 수 없는 사랑에 힘입어 이제 모든 장례 절차를 마치고 조용한 곳에 찾아와서 하나님께 기도드리는 시간을 가지고 있습니다.
하나님의 완전하신 시간을 늘 못 기다리고 조바심 내던 저희 부부에게 마지막으로, 하나님은 그의 온전하신 시간이 무엇인가 가르쳐 주셨습니다.
저는 여생을 주님의 따듯한 품 안에서 말씀을 묵상하며 온누리교회를 위하여 중보기도하면서 기도원에서 살듯이 지내다가 사랑하는 남편이 기다리는 하늘나라로 돌아갈 계획입니다.
가끔 교회가 그리울 때마다 편지 드리겠습니다.언젠가 만나서 인사드릴 날도 곧 올 것입니다. 모든 성도님께 성석, 정민, 성지, 홍곤과 함께 깊은 감사와 사랑의 인사를 올립니다.”
-사모 이형기 드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7 박종순 목사의 신앙상담 imagefile kchristian 2011-09-28 5689
246 총신대 정교수 28명 연구실적 지지부진 imagefile kchristian 2011-09-28 13616
245 "교류 정례화 - 통일 기여" 7대 종단 대표 북한 종교인들과 imagefile kchristian 2011-09-28 3216
244 故 하용조 목사 후임, 이재훈 목사로 확정 kchristian 2011-09-28 3141
243 기민당, PD수첩 폐지 1000만 서명운동 kchristian 2011-09-28 3224
242 故 하용조 목사 후임, 이재훈 목사로 imagefile kchristian 2011-09-21 6463
241 기민당 창당대회 김충립 대표 선출 imagefile kchristian 2011-09-21 4112
240 장로교 총회에서 '한 교단 다 체제' kchristian 2011-09-21 3365
239 라이즈업코리아 18일 여의도공원에서 열려 kchristian 2011-09-21 3226
238 기독교 정당 필요한가? imagefile kchristian 2011-09-14 2963
237 기독NGO, 총회 금권선거 감시활동 imagefile kchristian 2011-09-14 2925
236 세계복음주의동맹 2014년 한국총회 kchristian 2011-09-14 3251
235 한기총, 길자연 회장 법원서 인준 imagefile kchristian 2011-09-14 3104
234 조선족 여성 3인, 한국교회 장로되다 imagefile kchristian 2011-09-07 2803
233 온누리교회 담임목사 후보자 5명으로 압축 kchristian 2011-09-07 3206
232 교인은 1%대 증가, 목사는 3%대 증가 kchristian 2011-09-07 11771
231 구세군 제22대 총장에 임헌택 사관 8일 취임 kchristian 2011-09-07 3481
230 행복을 나누는 배우, 김정화 imagefile kchristian 2011-09-07 3183
229 올해 광복절에 남북 교회는 어떤 기도를 드렸나? imagefile kchristian 2011-08-17 3328
» 故 하용조 목사 이형기 사모 "교회 떠나겠다" kchristian 2011-08-17 92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