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시상.jpg


세계인들이 ‘기생충’과 ‘봉준호’에 매료됐다.


미국 로스앤젤레스 돌비극장에서 9일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선 “패러사이트(Parasite). 디렉터 봉준호”가 호명될 때마다 환호와 박수가 터져 나왔다(사진).


아카데미 4관왕을 두고 ‘지난해부터 이어져 온 기생충 신드롬의 하이라이트’ ‘한국은 물론 세계 영화사를 새로 쓴 기념비적인 일’이란 평가가 이어지고 있다.


시상식을 지켜본 기독문화 전문가들은 “단순히 영화인들이 모인 축제를 소비하는 게 아니라 시상식에서 나온 장면들을 통해 크리스천으로서의 지향점을 발견할 수 있었던 시간”이라고 입을 모았다.


시상식 후 증폭될 한국문화에 대한 관심과 이에 따른 선교적 기대도 크다.


영화 칼럼니스트 강진구 교수는 “봉 감독의 영화가 세계 각국에서 재상영되며 한국어와 한국문화에 대한 관심이 늘고 있다는 점은 선교 현장에 분명 긍정적 영향을 줄 것”이라고 전망했다.


또 “신종 코로나 사태가 진정되면 한국을 방문하는 해외의 수많은 K무비 팬들 또한 한국교회에 선교적 기회로 다가올 것”이라고 내다봤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14 "성매매로 팔려온 중국내 북 여성, 코로나19 위험에 노출" - 한국VOM, 마스크 지원 호소 kchristian 2020-02-19 6
2013 전광훈 목사 주도 청와대 집회 불법천막 강제 철거 imagefile kchristian 2020-02-19 6
2012 '신천지 폭로' 김남희, "이만희 교주와 육적인 배필" 주장 imagefile kchristian 2020-02-19 6
2011 "진리를 지키는 것이 보수" 고신포럼, 고신총회 역할 모색 kchristian 2020-02-19 6
» 아카데미상 휩쓴 '기생충' 한국교회 선교 큰 기회 imagefile kchristian 2020-02-12 43
2009 비상한 기도를 시작합시다 - 나라를 위해 비상한 기도를 해야 할때... 기도모임 여기저기서 일어나기 시작... 그만큼 시국과 우리형편 어려워져 imagefile kchristian 2020-02-12 36
2008 전광훈 목사 한기총 재표회장 연임 - 반대나 이의 없이 손쉽게 추대..우려 목소리도 높아져 imagefile kchristian 2020-02-05 92
2007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방지에 교회도 참여" 각 교회, 주의사항 당부... 교회협, 중국에 마스크 전달 예정 imagefile kchristian 2020-02-05 85
2006 중독자·노숙인도 하나님 자녀 " 섬김은 사명" 6일 취임한 한국 구세군 장만희 신임 사령관 imagefile kchristian 2020-02-05 89
2005 국민 10명 중 6명은 '교회 신뢰 안 해' - 기윤실 여론조사 결과 발표..3년 전보다 긍정 부정 모두 10%씩 상승 imagefile kchristian 2020-01-29 130
2004 "예수를 힘입어 고난을 뛰어넘자" - 폐암투병 김동호 목사 '패스 오버' 출간 imagefile kchristian 2020-01-29 134
2003 제5회 한국기독교단편영화제 5월 30일 상암동 에스플렉스센터 imagefile kchristian 2020-01-29 116
2002 기독자유당, 비례대표 1번 김승규, 2번 장경동 imagefile kchristian 2020-01-29 122
2001 사회통합과 한반도 평화협력 요청 - 정세균 총리 한국교회총연합과 NCCK 방문 imagefile kchristian 2020-01-22 175
2000 제1회 목회자 콘퍼런스 "한국교회 공공성 회복 시급" kchristian 2020-01-22 157
1999 예장 합동, 전국 직분자 금식 기도 imagefile kchristian 2020-01-15 194
1998 전광훈 목사, 단독 입후보 한기총 대표회장 kchristian 2020-01-15 192
1997 사랑의교회, '갱신공동체 합의안' 만장일치 승인 kchristian 2020-01-15 191
1996 "동성애 비판 교수 징계위에 다시 회부... 총신대 재단이사회, 즉각 취소해야" "이사 대부분 비기독인이기 때문"... 한동협 비판 성명 kchristian 2020-01-08 204
1995 법원, "양심적 병역 거부 진실성 인정 부족" 실형 선고 kchristian 2020-01-08 2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