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 선정한 ‘2017년 상반기 세종 도서’에 어떤 기독교 서적이 포함됐을까. 면면을 살펴보면 한국사회가 기독교를 바라보는 시선을 짐작할 수 있다.

교양부문 220종 중 종교분야 서적은 12종이다. 



개성공단에서.jpg


개성공단에서 11년간 사역한 김주윤 목사의 회고록 ‘개성공단에서 십일년’(따스한 이야기)도 포함돼 있다. 

지난해 개성공단 폐쇄로 11년간의 사역을 접어야했던 김 목사의 안타까운 심정이 생생한 현장 이야기 속에 녹아있다. 



공부하는그리스도인.JPG


이원석이 쓴 ‘공부하는 그리스도인’(두란노)은 최근 교계에 공부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는 흐름을 반영한 책이다. 

성경과 기독교 고전을 통해 예수에 대해 제대로 알 때 예수의 제자로 살아갈 수 있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세상에 없던 교회’(와웸퍼블)는 제주도 올레 13코스에 있는 3평 남짓한 ‘순례자의교회’ 이야기다. 


세상에없던교회.JPG


예배도, 목사도, 출석 교인도 없지만 하루에 50여명이 방문해 하나님과 만나는 새로운 교회다. 

김태헌 산방산이보이는교회 목사가 ‘순례자의교회’를 세우는 과정을 기록한 책으로, ‘진정한 교회란 어떤 곳일까’라는 질문을 던진다. 


홍인식목사가쓴.JPG


‘홍인식 목사가 쉽게 쓴 해방신학 이야기’(신앙과지성사)가 목록에 오른 건 의외다. 

최병천 신앙과지성사 대표가 처음 이 책을 기획했을 때 주위에서는 1970∼80년대 한물간 해방신학에 누가 관심을 갖겠냐며 회의적인 반응을 보였다고 한다.  

최 대표는 27일 “다들 해방신학이 한물갔다고 하지만, 삶의 신학이 해방신학이라는 이름으로 표현됐을 뿐 신학은 언제나 삶의 자리에 있어야 함을 부각시켜 준 듯해 기쁘다”고 말했다.



용서에 대해서.JPG


‘철학하는 신학자’ 강남순 미국 텍사스크리스천대 교수의 ‘용서에 대하여’(동녘)는 종교가 아니라 철학/심리학/윤리학 분야 24종에 이름을 올렸다. 

일상의 사소한 사건부터 나치의 유대인 학살, 일본군 위안부 문제 등 굵직한 사회 이슈를 아우르며 ‘용서와 화해’라는 주제에 대해 철학과 종교, 정치적 관점에서 깊이 있는 사유를 풀어냈다.




학술 부문 320종 중 종교 분야 9종에 포함된 ‘한국의 이단 기독교’(동연)도 눈길을 끈다. 


한국이단.JPG 



허호익 대전신학대 교수가 ‘새 주님’으로 불렸던 김성도부터 신천지 이만희 교주까지 이단의 계보를 낱낱이 기록한 역작이다. 2017 세종도서는 학술 4013종, 교양 3429종, 문학나눔 1627종 중 심사위원들의 까다로운 심사를 거쳐 선정된 작품이다. 

전체 선정도서 목록은 진흥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919 <트럼프 취임 1년… 평가 엇갈리는 미국교회> "기독국가 정체성 회복" vs "기독교 정신 훼손 심각" imagefile kchristian 2018-01-24 1348
918 '신앙 양심 팔았나?' 이단에게 교회 매각한 감리회 imagefile kchristian 2018-01-17 1332
917 『도로 점용허가 취소』사랑의교회 예배당 철거 위기 - "철거 시 건축 비용 만큼 들것" imagefile kchristian 2018-01-17 1335
916 EBS 왜곡된 음란 방송에 엄마들 뿔났다 - 동성애 페미니즘 옹호 등 '까칠남녀' 문제 제기... "부적합 방송 내보낸 장해랑 사장 사퇴" 촉구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1350
915 <2017년 가정 관련 10대 뉴스> 동성애자 입법논의·졸혼·결혼 빙하기 등 - 하이패밀리 선정·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7-12-13 1625
914 신학교 위기의 시대... 진리 선포하는 목회자 양성이 사명 - ...고려신학대학원 신원하 원장 imagefile kchristian 2017-12-06 1661
913 명성교회 바라보는 두 시선... "리더십 이양이지 세습 아니다" VS "교회의 공교회성 무너뜨렸다" - 기지협 기도회, 회원들 간 논쟁 imagefile kchristian 2017-12-06 1607
912 청와대 조국 靑 수석 낙태 발언 논란 - 성경은 어떻게 말하나 imagefile kchristian 2017-12-06 1704
911 연명의료 중단·안락사 문제, 기독교인은 어떻게 봐야 하나? '생명이 천하보다 소중하다' 는 말씀대로 연명의료 중단 용납해선 안돼 imagefile kchristian 2017-11-29 1666
910 <신천지의 꼼수> 산하 단체 명의로 서울광장 빌려 행사 치러 - 행사 내용도 신고하지 않은 교리교육 연합수료식 진행 imagefile kchristian 2017-11-29 1690
909 지진은 하나님의 경고일까? 재난당한 형제에게 정죄에 앞서 위로를 - 재앙의 원인을 인과응보로 해석하거나 설교하지 말고 고통받는 이들 돌봄이 먼저 imagefile kchristian 2017-11-29 1688
908 중국 사이비 '전능신교', 난민신청 악용해 한국 포교 노린다 - 중국인 피해자들 기자회견 "가족 돌려보내달라" 눈물 호소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1796
907 "동성애 삶 회개하고 평안을 얻었습니다" 中 메이크업아티스트 전지셴씨 한국교회서 탈동성애 간증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1972
906 통일교 행사 후원한 통일부 해명 "통일 공감대 확산 행사로 알아" - 통일부, 취재 하루만인 8일 통일교 '2017 한반도 평화통일 세계대회' 후원 취소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1753
905 대학생 삶의 만족도, 5년 전보다 떨어져 - 학원복음화협의회 대학생 1천명 대상 조사..정치 성향은 진보가 많아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1954
904 "캠퍼스 복음화 핵심, 금주·금연에 달렸죠"...대한 기독교 여자 절제회 김정주 부회장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1780
903 보수 개신교 '종교인 과세'는 사실상 '종교과세' 반발 - 한기총 한교연 등 공동성명 발표.."종교계와 협의해 보완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1749
902 허기진 이웃들이 찾을 수 있는 교회 - 18년간 꾸준히 무료급식 사역 펼친 삼일중앙교회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1803
901 청년이 교회 떠나는 이유는? - 교회협 백서 출간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1716
900 명성교회, 김하나 목사 부임 공식화 그러나 반대파는 소송 불사 - 김하나 목사, 담임 맡고 있는 새노래명성교회 사임서 제출 imagefile kchristian 2017-11-01 19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