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면덤앤덤.JPG

▲ 신인 찬양 사역자 15팀으로 구성된 '덤앤덤'은 "하나님께 쓰임받을 수 있어서 감사하다"고 고백한다



"사례비를 묻지 않습니다. 거리를 묻지 않습니다. 모이는 인원 수를 묻지 않습니다. 

혼자가 아닌 연합으로 섬깁니다."


'덤앤덤' 사역의 중요한 4가지 원칙이다.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을 더하고 더한다는 '덤앤덤'. 덤앤덤은 '먼저 하나님의 나라와 의를 구할 때 하나님께서 모든 것을 더하신다'는 말씀을 고백하며 모인 신인 찬양 사역자들로 구성된 연합 공동체이다. 


덤앤덤이 최근 소속 사역자들의 대표곡과 공동으로 제작한 신곡을 담은 <덤앤덤 베스트 앨범>과 <덤앤덤 찬송가 앨범>, 두 개를 발표했다. 


이번 베스트앨범의 타이틀곡은 '열방을 향하여'.


"주께서 말씀하신 그 부르심 따라 순종하며 달려갑니다~ 오직 우리는 주님을 향한 예배자 열방을 향해 달려가리라~"


가사의 고백대로 덤앤덤은 자신들의 달란트인 찬양을 통해 재정적으로 어려운 교회들을 찾아가 사역을 하고 있다. 미자립교회나 작은 교회 등을 찾아다니며 예배 사역을 돕는 것이다. 


덤앤덤은 9월 1일 서울 성북구 나니아의옷장에서 앨범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 덤앤덤을 지도하는 김보성 목사는 "어려움 있는 교회를 먼저 찾아서 섬기다 보니 찬양 사역자들의 삶의 현실은 녹녹치 않다"고 했다. 


덤앤덤 소속 일부 찬양 사역자들은 유치원 교사나 바리스타 등 생계를 위한 다른 직업을 갖고 있다고 했다. 


하지만 김 목사는 "그럼에도 불구하고 찬양 사역자들은 쓰임 받을 수 있는 것 자체가 가장 큰 기쁨이고 보람이라고 고백한다"고 말했다. 


지난해 10월 첫 연합 사역을 시작한 덤앤덤은 어느덧 목회자들의 입소문을 타기 시작해 벌써 101번째 예배 사역을 마쳤다. 


덤앤덤은 찬송가와 복음성가, 팝, 발라드, 댄스 등 다양한 음악 형식을 가미한 찬양을 통해 교회학교부터 청장년 등 모든 연령층이 친숙하게 이들의 예배 사역을 받아들이고 은혜를 더할 수 있도록 애써왔다. 


심지어 마술이란 장르까지 사용해 비신자들의 호기심을 더하며 복음의 메시지를 전하기도 한다.

신인 찬양 사역자들로 구성된 덤앤덤의 사역이 이토록 풍성할 수 있는 것은 혼자가 아닌 협력하여 펼치는 연합 사역이기에 가능하다. 


조한민 전도사(덤앤덤 대표)는 "한 사람 한 사람 욕심 없이 헌신하는 마음으로 모였다"고 했다. 


덤앤덤에 소속된 사역자들은 지도목사인 김보성 목사와 대표 조한민 전도사, 프로듀서 서정혁 씨, 강성은, 김진태, 박종필, 서하얀, 신혜진, 오이밴드, 엘샤인, 정혜주, 조찬미, 주수미, 하다솜, 한열로 15팀이다. 대부분 신인들이지만 모두 기본기가 탄탄한 실력파들이다. 


어디서든 하나님을 찬양하며 쓰임 받을 수 있다는 것이 감사하다고 고백하는 덤앤덤. 덤앤덤은 혼자가 아닌 연합으로 찬양 사역을 하니 사역하는 교회나 사역자 자신들에게도 은혜가 배가 된다고 말한다. 


덤앤덤은 앞으로도 연합 사역을 지속하며 신인 사역자들을 발굴해 함께 협력할 예정이다.


(문의:010-5207-486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34 "탄핵정국을 보시는 하나님의 마음은 어떠하실까 ?"... 뉴욕 온 전용재 감독회장 imagefile kchristian 2017-03-01 1195
833 북한인권단체, 김정은 反인륜범죄 ICC에 고발 - "장성택 사건으로 1천명 처형·2만명 숙청" imagefile kchristian 2017-02-15 1203
832 종교개혁, 우리가 오해한 것은 무엇일까? imagefile kchristian 2017-02-15 1234
831 "인권조례 폐지 요구 검토하겠다" - 목회자들 항의방문에 혼쭐.."논의후 17일 입장 밝힐 것" ... 한동협도 의제 채택 imagefile kchristian 2017-02-15 1195
830 신천지에 바친 20대 청춘, "설문조사가 함정이다" imagefile kchristian 2017-02-08 1435
829 "고스톱 짝 없으면 전화해요" ..."목사 사용설명서" 펴낸 김선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7-02-08 1250
828 "술기운 빌려 노래쓰지 않겠다" ...악동뮤지션 이찬혁 "술은 입에 안대요" imagefile kchristian 2017-02-08 1304
827 CBS 팟캐스트 '싸이판' 반응 뜨거워 imagefile kchristian 2017-02-01 1431
826 "무슬림이 무섭나요? 그건 잘못입니다" - '폴 밴더 새뮤얼' 인터뷰 imagefile kchristian 2017-01-25 1211
825 <아론과 훌> 하나님은 작은 일에 충성된 자를 쓰신다 - 김석 교수 imagefile kchristian 2017-01-25 1231
824 '조기 대선' 가시화 기독교인들은 어떤 대통령을 뽑아야 할까? - 기독연구원 느헤미야 '정치하는 그리스도인' 주제 신학캠프 imagefile kchristian 2017-01-25 1207
823 찬양할 때 두 손 드는 것 부담..."왜 들어야 할까" imagefile kchristian 2017-01-25 1230
822 어느 목사님의 '5無 장례식' 종교개혁 500주년에 더 큰 울림 - 故 허순길 목사 유언 따라 이름·조화·부의함은 물론 영정·예배도 없이 치러 imagefile kchristian 2017-01-25 1259
821 <2016년 중국교회 10대뉴스> "거짓 간증에 도ᆞ농격차..." imagefile kchristian 2017-01-25 1285
820 2017년 봄학기 임마누엘 교회음악 아카데미 수강생 모집 image kchristian 2017-01-18 1147
819 신천지 이만희 교주 '족보에도 없는' 왕손? 행세 imagefile kchristian 2017-01-18 1106
818 '유느님', '강림' 등 일상서 기독교 용어 일반화 - 세속화 막고 세상에 복음 전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7-01-11 1092
817 반기문, 이단 사이비 연루설 어디까지 '신천지에 이어 통일교' imagefile kchristian 2017-01-11 1143
816 한기총-한교연 '돈선거 논란' 분열 5년 만에 합쳤다 kchristian 2017-01-04 1158
815 한국교회 드디어 하나되나?... 5대교파 한지붕으로 - 가칭 '한국교회총연합회'로 새롭게 출범한다 imagefile kchristian 2017-01-04 1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