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해.JPG


인천 모교회 A 집사가 17년동안 키워온 아들에 대한 유전자 검사 결과 아버지가 담임목사였다는 사건.


이 사건은 담임목사와 여신자 사이에서 발생했다는 점에서 당초 애정에 의한 관계보다는 강요에 의해 성관계를 맺었고 그 관계가 이어졌을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전문가들은 분석하고 있다.


경남 창원에서 발생한 교회 목사의 20대 여신도 성추행 사건 등 일부 목사들의 성추행, 성폭행 사건이 끊이지 않고 있다.


전문가들은 목사들의 성폭행사건은 목사로서의 권위, 즉 목사와 여신자 사이의 수직적인 관계에서 발생하는 성범죄로 규정하고 있다.


이화여대 기독교학과 백소영 초빙교수는 "대한민국에서 목사라는 직책이 주는 세 가지 권위가 다 모여있는 직책이다. 


스승 제자 남자 여자. 


교회에서는 목사님이라는 영적 아버지라는 이미지가 있잖아요.

부모라는 역할까지도 차지하다 보니깐 남자 스승 부모 라는 권위를 가진 자들이 대한민국 목사이다." 라고 말했다.


목사들의 성범죄가 끊이지 않고 있으나 교회내 처리는 대부분 솜방망이 처벌에 그치고 있다.


최근 성폭행이나 성추행 관련 목사들 가운데 교단으로부터 엄격한 처벌을 받은 목사는 교단으로부터 면직당한 라이즈업코리아 이동현 목사가 유일하다.


성폭행이나 성추행 사건을 저지른 다른 목사들은 소속교회나 다른 교회를 개척해 목회를 하고 있다


일부 노회나 총회에서는 성범죄사건 관련 목사를 두둔하는 일까지 벌어지고 있다.


성범죄사건에 대한 교회내의 이런 잘못된 인식과 대처가 목사들의 경각심을 떨어뜨려 장은 성범죄 발생의 원인이 된다고 전문가들은 지적했다.


한국여성의전화 고미경 상임대표는 "정부에서 성폭력특별법을 만들어 성폭력은 분명한 범죄이고 인권침해의 문제다 라고 이야기 하고 있다. 


가해자에 대한 분명한 처벌이 이뤄져야 한다 이것은 범죄이기 때문에 이 범죄를 저질렀을때는 처벌 받는다 이런식으로 확고히 해야 강력한 예방효과가 될수 있다" 라고 말했다.


목사의 성폭력은 당사자 개인뿐만아니라 가정과 교회까지 파괴한다는 점에서 결코 가볍게 넘길수 있는 사안이 아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성폭행이나 성추행사건에 대한 교회내의 인식은 아주 낮은 실정이다


일반직장에서 의무적으로 실사하게 돼있는 성추행 예방교육은 교회에서는 실시하지 않고 있다.


전문가들은 교회 지도층에 대한 성추행 예방교육을 실시하고 성범죄 관련 목사는 교단에서 추방하는 제도적 장치가 마련돼야 한다고 지적하고 있다.


<CBS 노컷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34 "탄핵정국을 보시는 하나님의 마음은 어떠하실까 ?"... 뉴욕 온 전용재 감독회장 imagefile kchristian 2017-03-01 1195
833 북한인권단체, 김정은 反인륜범죄 ICC에 고발 - "장성택 사건으로 1천명 처형·2만명 숙청" imagefile kchristian 2017-02-15 1203
832 종교개혁, 우리가 오해한 것은 무엇일까? imagefile kchristian 2017-02-15 1234
831 "인권조례 폐지 요구 검토하겠다" - 목회자들 항의방문에 혼쭐.."논의후 17일 입장 밝힐 것" ... 한동협도 의제 채택 imagefile kchristian 2017-02-15 1195
830 신천지에 바친 20대 청춘, "설문조사가 함정이다" imagefile kchristian 2017-02-08 1435
829 "고스톱 짝 없으면 전화해요" ..."목사 사용설명서" 펴낸 김선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7-02-08 1250
828 "술기운 빌려 노래쓰지 않겠다" ...악동뮤지션 이찬혁 "술은 입에 안대요" imagefile kchristian 2017-02-08 1304
827 CBS 팟캐스트 '싸이판' 반응 뜨거워 imagefile kchristian 2017-02-01 1431
826 "무슬림이 무섭나요? 그건 잘못입니다" - '폴 밴더 새뮤얼' 인터뷰 imagefile kchristian 2017-01-25 1211
825 <아론과 훌> 하나님은 작은 일에 충성된 자를 쓰신다 - 김석 교수 imagefile kchristian 2017-01-25 1231
824 '조기 대선' 가시화 기독교인들은 어떤 대통령을 뽑아야 할까? - 기독연구원 느헤미야 '정치하는 그리스도인' 주제 신학캠프 imagefile kchristian 2017-01-25 1207
823 찬양할 때 두 손 드는 것 부담..."왜 들어야 할까" imagefile kchristian 2017-01-25 1230
822 어느 목사님의 '5無 장례식' 종교개혁 500주년에 더 큰 울림 - 故 허순길 목사 유언 따라 이름·조화·부의함은 물론 영정·예배도 없이 치러 imagefile kchristian 2017-01-25 1259
821 <2016년 중국교회 10대뉴스> "거짓 간증에 도ᆞ농격차..." imagefile kchristian 2017-01-25 1285
820 2017년 봄학기 임마누엘 교회음악 아카데미 수강생 모집 image kchristian 2017-01-18 1147
819 신천지 이만희 교주 '족보에도 없는' 왕손? 행세 imagefile kchristian 2017-01-18 1106
818 '유느님', '강림' 등 일상서 기독교 용어 일반화 - 세속화 막고 세상에 복음 전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7-01-11 1092
817 반기문, 이단 사이비 연루설 어디까지 '신천지에 이어 통일교' imagefile kchristian 2017-01-11 1143
816 한기총-한교연 '돈선거 논란' 분열 5년 만에 합쳤다 kchristian 2017-01-04 1158
815 한국교회 드디어 하나되나?... 5대교파 한지붕으로 - 가칭 '한국교회총연합회'로 새롭게 출범한다 imagefile kchristian 2017-01-04 1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