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리새인.JPG



“많은 기독교인들이 ‘디지털 바리새인’이 될 위험성을 안고 있다.”


영국 기독언론 ‘프리미어 크리스채너티’의 정치 에디터인 마틴 이든은 최근 이 같은 제목의 기고문을 발표했다.


그가 명명한 디지털 바리새인은 주로 온라인과 SNS 등에서 특정 사안에 대해 편협한 성경해석 등으로 상대를 공격하는 기독교인을 지칭한다.


율법과 형식 등에 집착한 성경 속 바리새인의 현대판 버전이라 할 만하다.
예수는 당시 바리새인들을 향해 위선자라고 비판했다.


이든이 지적한 디지털 바리새인의 사례는 이렇다.


영국 성공회는 지난해 말 여성인 사라 멀랠리 부주교를 런던 주교로 임명했다.
영국 성공회 사상 여성이 이 직책을 맡게 된 건 처음이다.


기독 네티즌들 사이에서 비판이 쇄도했다.


그들 중에는 “여자가 가르치는 것과 남자를 주관하는 것을 허락하지 아니하노니 오직 조용할지니라”(딤전 2:12)라는 성경구절을 내세우면서 멀랠리에 대해 적대감을 표출했다.


하지만 이든은 “성경을 보면 예수가 사역하는 동안 여성들이 다양한 역할(눅 8:1∼3)을 감당한 사실이 나타난다”며 “일부 기독교인은 이러한 역할을 인식하는 데 실패했다”고 꼬집었다.


최근 아일랜드는 국민투표에서 낙태를 합법화했다.


이와 관련, 기독교 내부에서 제기되고 있는 양 극단적 발언에 대해서도 이든은 안타까워했다.


그는 “(낙태 문제는) 어머니의 행복뿐만 아니라 낙태된 (태아의) 삶에 대한 전통적인 기독교 관점도 중요하다”면서 “토론을 한다면 결코 어느 한쪽의 극단적 반응을 정당화할 수 없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디지털 바리새인의 모습은 한국교계 안팎에서도 어렵지 않게 찾아볼 수 있다.
동성애 및 낙태 논란이 대표적이다.


동성애와 낙태 모두 성경적 관점에서 죄에 속한다.


하지만 이 사안을 다루는 기독교인 중에는 온라인의 익명성에 기댄 채 편 가르기와 분쟁, 심지어 싸움을 야기하는 이들도 종종 등장한다.


그들이 자신의 주장을 뒷받침하는 특정 성경구절을 들이밀면서 공격하고 있는데, 이런 구절도 함께 들여다볼 만하다.


“너희 말을 항상 은혜 가운데서 소금으로 맛을 냄과 같이 하라.”(골 4:6)


이든은 ‘디지털 바리새인이 되지 않는 법’을 제시하면서 비슷한 조언을 했다.


그는 “기독교인들은 친절해야 할 특별한 의무가 있다”면서 “상대방과 다른 견해가 있다면 우아함과 사랑으로 표현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기독교인으로서 발언하고 싶다면 오만함과 편협함 없이 예수의 가르침, 즉 은혜와 사랑을 품고 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1023 "이민 2세들이 교회를 떠나는 이유" imagefile kchristian 2019-04-17  
1022 안양대 불법 매각 의혹에 학생들 투쟁 imagefile kchristian 2019-04-17  
1021 "강의 알바 오세요" 유혹 땐 신천지 의심을 imagefile kchristian 2019-04-10 8
1020 낙태 반대 종교계, 미혼모에 대한 편견,차별도 없애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4-10 7
1019 "국가인권위가 생명경시 사상 퍼뜨리고 있다" - 동반연 동반교연, 국가인권위 비판 논평 발표하고 낙태죄 폐지 반대 imagefile kchristian 2019-03-27 43
1018 "낙태 합법화는 국가에 의한 집단학살" 지금 못 지키면 반생명 문화 '쓰나미' 밀려온다 imagefile kchristian 2019-03-27 44
1017 "황교안 대표에게 불상참배 요구는 압력" - 불교 조계종 방문시 대웅전 참배 요청에 서서 합장한 채로 3번 반배 imagefile kchristian 2019-03-20 53
1016 동성애자들의 상징이 된 시드니를 거룩한 도시로 환원하자 - 성시화운동, 현지서 찬양집회·기도회 imagefile kchristian 2019-03-20 58
1015 "낙태죄 유지하라"...교계, 낙태죄 폐지 반대 집회 - 내달 초 헌재 판결 앞두고 성명, 탄원서, 거리행진 등 imagefile kchristian 2019-03-13 62
1014 "동성애, 죄 아니라는 크리스천 증가...성경적 성교육 시급" - '性 정체성 고민'하는 크리스천 느는데..."교회는 무방비" imagefile kchristian 2019-02-20 155
1013 여성 4명 중 3명 낙태죄 폐지 찬성 - "일단 수태해서 임신을 하고 나면 그녀의 아이는 탄생 이전이나 이후나 독자적 권리를 갖고 있다" imagefile kchristian 2019-02-20 152
1012 법률가들이 말하는 국가인권정책, 이대로 좋은가 - 현재 추진되고 있는 동성애 합법화 등 관련법안 강력반대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324
1011 톡톡톡...쉼 없는 가짜뉴스·이단 선전 너무해 - 말 많은 교계 단톡방에서 7일간 살아보니...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199
1010 "종교중독" 에 빠지지 않으려면...중독사역 세미나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239
1009 美 기독교인들 일제 핍박받는 한국인 위해 "윌슨 대통령에 편지" - 애즈버리대 교수·학생, 목회자 등 128명 imagefile kchristian 2019-02-06 218
1008 "가짜 인권으로 기독교육 말살" 한동대 학부모들 시위 - 전국 학부모기도회 300여명 국가인권위원회 앞에서 "동성애자 인권만 보호" 비판 imagefile kchristian 2019-01-30 230
1007 안양대학교 비상대책위원회 국회에 '타종교 매각 반대' 탄원서 제출 imagefile kchristian 2019-01-30 232
1006 성경을 한 마디로 요약하면?...'열라 짧은 성경 이야기' - ...페이스북 공유 900여건 등 화제된 장진호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1-16 286
1005 서울교회, 통장만 410개 27년만에 교회 재정흐름 드러나 - 특정 장로 재정위원회 위원장, 서기, 회계 활동 20여년 이어져 ... 재정 관련 질문하면 "그걸 뭘 물어보냐" 핀잔 imagefile kchristian 2019-01-16 289
1004 '비즈공예'로 미혼모 섬기는 봉사자 imagefile kchristian 2019-01-09 3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