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리교신문.jpg



기독교대한감리회 본부 인사위원회가 최근 징계위원회를 열어 교단지인 기독교타임즈 기자 4명을 ‘해고’하고 1명에겐 ‘정직’ 처분을 내리기로 결의했다. 


감리회 본부는 기자 전원에 대한 중징계 결정에 대해 회사의 인사 절차에 반발해 업무지시를 거부하며 사실상 파업을 벌이고 불법 노조 활동을 벌였다는 등의 이유를 제시했다. 


그러나 기자들은 전명구 감독회장을 비롯한 교단 지도부에 대한 비판적 보도를 이유로 보복성 징계가 이뤄졌다며 반발하고 있다. 


기독교타임즈 사태는 지난해 여름 총회 감사위원회의 백만전도운동본부 특별감사와 관련한 보도로 촉발됐다. 


백만전도운동본부는 전명구 감독회장의 의지로 만들어진 조직인데, 감리교단의 헌법인 장정에 없는 이른바 ‘불법조직’이란 지적을 받아오다 최근 교단 선교국 산하로 개편된 조직이다. 


기독교타임즈 기자들은 전명구 감독회장이 중요하게 여기는 백만전도운동본부 문제를 보도한 이후부터 징계 요구가 시작됐다고 주장하고 있다. 


특히 전명구 감독회장이 이사장으로 있는 감리회 유지재단이 특정 교회 건물을 매각하는 과정에서 거래 상대가 이단세력이란 것을 알고도 승인했다는 사실을 보도한 이후 갈등이 더욱 커진 것으로 알려졌다. 


기자들은 지난 1월 법원의 감독회장 선거무효 판결 직후 정식 인사발령을 받지 않은 장 모 목사가 편집국장 서리로 발령났다면서, 적법한 인사절차를 거치지 않았기 때문에 업무지시에 따를 수 없었다는 입장이다. 


정상적으로 신문을 제작할 수 없게 된 기자들은 별도의 기금으로 신문을 발행했고, 최근엔 노보를 제작해 자신들의 입장을 알리고 있다. 


하지만 이같은 활동 역시 징계 사유에 포함됐다. 


신문정상화를 위한 노력에도 불구하고 중징계 결정이 나오자 기자들은 전명구 감독회장을 서울지방고용노동청에 부당노동행위로 고발하고, 서울지방노동위원회에 부당해고 구제신청을 하기로 했다. 


반면 감리회 본부측은 정당한 업무지시를 따르지 않고 신문제작을 방해했기 때문에 해고가 불가피하다고 맞서고 있어 사태해결이 요원한 상태이다.


교단지 기자들과 감리회 본부와의 갈등은 중징계 결정으로 종결되지 않고, 오히려 사회법에 판단을 맡겨야 하는 상황이 된 것이다. 


이번 사태는 교단에 속한 신문사가 교단 전체의 공익을 위해 존재하는 것인지, 아니면 교단 대표자를 위해 존재하는 것인지를 깊이 생각해보게 하고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41 박진영 전도집회 건물 경비원 "커튼으로 가려,집회 더 있었다 들어" imagefile kchristian 2018-05-09 214
940 목사의 자격은 누가 정하는가 ? - 목사 임명은 지교회·노회의 자율 권한이자 정체성과도 밀접 imagefile kchristian 2018-05-02 220
» 감리교단 신문은 누굴위해 존재하나 ? - 감리회본부, 기독교타임즈 기자 전원 중징계...기자들 "보복성 징계" imagefile kchristian 2018-05-02 220
938 "남성 동성애-에이즈 연관성, 의학적 근거 나왔다...연세대 김준명 교수 감염경로 연구 imagefile kchristian 2018-04-18 225
937 이단들 잇따른 성추문...애꿎은 정통교회 불똥 - 이재록·김기동·정명석, '미투' 로 가면 벗겨져 imagefile kchristian 2018-04-18 231
936 <가짜 뉴스를 막아라> '교회','목사'이름으로...교묘하게 포장된 가짜뉴스 imagefile kchristian 2018-04-18 219
935 청평 주민들 "신천지박물관 결사반대" imagefile kchristian 2018-04-11 249
934 에이즈 환자 남성이 93%인데..에이즈 진실 호도하는 질병관리본부...동성애 위험성 모른 척 imagefile kchristian 2018-04-04 268
933 "북한 전쟁고아 이야기 필름에 담았어요" ... 배우 겸 영화감독 추상미의 영화 imagefile kchristian 2018-04-04 235
932 법원 가는 교회분쟁 - 교회 내 분쟁 처리 실태 및 개선을 위한 제안 ... 총회재판국 구성원들에 대한 불신 깊어 imagefile kchristian 2018-03-28 277
931 40세 넘으면 부목사 청빙 원서도 안 받는다 - 대부분 교회, 30대 목사만 노골적으로 선호… 서러운 부교역자들 imagefile kchristian 2018-03-21 287
930 <한동대 인권침해 조사 문제점> "다자연애가 무슨 문제냐" - 인권 위원회 도덕 불감증 imagefile kchristian 2018-03-21 255
929 봄 되면 기승...캠퍼스 이단 주의보 - 학복협, 대학가 주의해야 할 주요 이단 종류와 특징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8-03-21 257
928 목사님 방문 열어놓으시죠...'미투 운동' 가해자 안되려면 imagefile kchristian 2018-03-14 265
927 <호주 힐송 교회의 이유 있는 항변> "차별금지법 적용 제외해 달라" ... 성적 차별금지법 적용대상에서 빼달라고 정부에 요구 imagefile kchristian 2018-02-21 289
926 미국 흑인, 백인·히스패닉보다 모범적 신앙생활...퓨리서치센터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8-02-21 301
925 "만학도란 말 부끄러워요"... 전주대 신학대학원 수석졸업 송기복 전도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2-21 288
924 누구를 위한 '국가조찬기도회'인가? '폐지' 요구 제기돼 imagefile kchristian 2018-02-14 292
923 "예배 못드려도 상가로 변하게 둘 수 없어" - 87년 역사 품은 '체부동성결교회' 문화공간으로 재탄생 imagefile kchristian 2018-02-07 308
922 한손에는 축구공, 다른 한손에는 십자가 들고...!...부족함을 기도록 채우는 『베트남 축구영웅』 박항서 감독 imagefile kchristian 2018-02-07 2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