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CA.jpg



해외한인장로회(KPCA) 제43회 총회가 5월 8일(화)부터 10일(목)까지 도미니카 공화국의 해변도시 푼타카나에서 열렸다. 


이번 총회에서는 한국 예장 통합총회와 관련하여 예민한 여러 가지 헌의안들이 올라와 주목을 받고 있다.



◈ 먼저 카나다동노회(노회장 박준호 목사)가 총회차원에서 한국 통합총회 소속 명성교회 세습에 대한 반대성명서와 입장표명을 해달라는 청원을 했다. 


통합의 대표적인 교회인 명성교회 김삼환 목사의 후임으로 김 목사의 아들 김하나 목사가 부임하자 통합 내부에서 이를 반대하는 그룹과 찬성하는 그룹으로 나뉘어 큰 혼란이 일어나고 있다. 


해외한인장로회 내부에서 형제교단인 통합의 아픔이자 핫이슈인 명성교회 세습에 대한 반대 의견이 올라온 것은 이례적으로 해외한인장로회 총대들이 어떻게 결정할지 큰 주목을 받고 있다.  



◈ 해외한인장로회 총회 임원회는 △노회통합에 따라 노회규모가 확대되었으므로 총회 총대수 조정 △노회통합에 따른 총회재판국 구성에 대한 헌법 권징 제10조 개정 △총회의 조직은 목사 장로 동수로 한다는 내용은 미조직교회가 많은 현실에 맞도록 개정 △총회가 학교를 운영하는 이사를 파송하지도 않고 재정지원도 하지 않기에 ‘총회직영 신학교’ 용어를 ‘총회인준 신학교’로 변경 △사무총장제를 총무제로 규칙 개정 등을 헌의했다.


또 노회통합 정책에 따라 첫 열매인 서노회, 서북남노회, LA노회 등 3개 노회의 노회통합결의를 총회에서 인준한다. 


서북노회와 서중노회는 총회를 북미에서 모이도록 해달라는 헌의했으며, 서중노회는 헌법 개정에 대한 여러 헌의와 노회합병은 헌법이 정한 법절차를 따라 해달라는 건의를 했다. <아멘넷>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1795 숭실대 공동성명, "김삼환 이사장 퇴진" 촉구 kchristian 2018-10-17 821
1794 감리교 교인수 8년째 감소 kchristian 2018-10-17 872
1793 제23회 '문서선교의 날' 기념식 및 유공자 표창 imagefile kchristian 2018-10-17 878
1792 DMZ 평화 순례 나선 목회자들 "지뢰 제거와 함께 남북 불신도 제거되길" imagefile kchristian 2018-10-17 779
1791 "참담하지만 한국교회 사랑할 때"...유기성 목사, 명성교회 사태 역설 imagefile kchristian 2018-10-17 752
1790 "열방과 함께하는 2018 다니엘기도회" 21일간 기도의 문이 열린다 imagefile kchristian 2018-10-17 774
1789 목회자를 건강하게 세우는 것이 한국교회 섬기는 일 - "교회에 문제가 있다면 그것은 결국 목회자의 문제" imagefile kchristian 2018-10-17 774
1788 '배임 증재' 징역 8개월형 법정 구속 - 총신대 김영우 총장 imagefile kchristian 2018-10-10 792
1787 "복음 전파 방해" 사회복지사업법 개정안 철회 - 대표 발의한 더불어민주당 김상희 의원 "심려 끼쳐 드려 죄송하다" imagefile kchristian 2018-10-10 883
1786 명성교회, PD수첩에 대한 입장 밝혀 imagefile kchristian 2018-10-10 801
1785 기독교계, 지진 피해 인도네시아 긴급구호 앞장서 - 한국기독교연합봉사단, 식량과 생필품 전달 위한 긴급구호팀 파견 imagefile kchristian 2018-10-03 800
1784 백석대 재학생·교직원 헌혈증 7천7백 장 기증 kchristian 2018-10-03 807
1783 한교총, "한기연과의 통합 논의 계속한다" kchristian 2018-10-03 736
1782 교인수 가장 많은 교단은 예장통합총회 kchristian 2018-10-03 717
1781 감리교 9개 연회 새 감독 선출 imagefile kchristian 2018-10-03 743
1780 "여성 총회장 시대 먼저 열어 자부심" - '예장 교단 첫 여성 총회장' 개혁총연 정상업 총회장 취임 imagefile kchristian 2018-10-03 723
1779 예장합신, 전능신교 이단 규정 kchristian 2018-09-26 876
1778 "세월호 사건 배후 구원파" 명예훼손 해당 안돼 - 대법원, 기독교복음침례회의 상고 기각 kchristian 2018-09-26 754
1777 명성교회 세습문제 남은 과정은? - 다음 달 15일 재판국 첫 모임.. 재심 절차 속도낼 듯 imagefile kchristian 2018-09-26 793
1776 <'추석'을 '추수감사절'로 지키는 교회들> 생사화복의 주관자는 오직 하나님 한분 뿐 - 조상 섬긴다는 이유로 제사지내는 것은 우상숭배 행위 imagefile kchristian 2018-09-26 1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