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에서 사역하던 한국인 선교사들이 줄지어 추방당하고 있다. 


표면적으로는 강화된 인도 비자법 때문이지만 실제는 강성 힌두교 정권의 근본주의 정책이 원인으로 꼽힌다. 


인도 인민당 소속인 나렌드라 모디 현 총리가 힌두 내셔널리즘을 표방하고 있기 때문이다.


13일 선교계에 따르면 현재 인도에서 활동하는 전 세계 선교사들은 추방 위기에 놓여 있다.


지난해 여름부터 현재까지 인도 3개 권역에서 추방 및 비자 거부로 인도를 떠난 한국 선교사는 160명이 넘는 것으로 추정된다.


인도한인선교사협의회 임원으로 일하다 지난해 7월 비자가 거부되면서 한국에 체류 중인 A선교사는 “지난해 말 기준으로 한 지역에서만 선교사 40%에 달하는 80명의 한국인 선교사가 귀국길에 올랐다”며 “비자법이 대폭 강화되면서 선교사들이 막다른 길에 몰리고 있다”고 밝혔다. 


인도한인선교사협의회에 따르면 주한 인도대사관이 다양한 이유로 비자 발급을 거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30세 이상은 학생비자 발급이 거부되고 있고 사업비자도 연매출이 1크롤(1억7000만원 상당) 이상 돼야 발급 받을 수 있다. 


고용비자를 받기 위해서도 매달 3만 인도루피(53만2000원)를 소득세로 낸다는 증빙을 해야 한다.

물론 선교사 비자 제도가 있지만 이 비자를 발급 받을 경우 신분이 완전히 노출돼 아무런 활동도 할 수 없다. 


사실상 선교사 신분을 감춘 채 인도 체류 비자를 받는 길이 막힌 것이다.

이와 함께 인도 정부는 수개월 전부터 교회나 신학교, 선교센터 등 선교사들이 관계된 건물에 대해 전수조사를 실시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를 통해 선교사들의 자금줄을 죌 것이라는 게 국내 선교계의 우려다.

<CBS 노컷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1798 잇단 선교사 추방 중국선교 빨간불 - 철수 권면하는 교단도 있어 kchristian 2018-12-05 817
1797 기독교계, 지진 피해 인도네시아 긴급구호 앞장서 - 한국기독교연합봉사단, 식량과 생필품 전달 위한 긴급구호팀 파견 imagefile kchristian 2018-10-03 824
1796 '배임 증재' 징역 8개월형 법정 구속 - 총신대 김영우 총장 imagefile kchristian 2018-10-10 824
1795 명성교회 세습문제 남은 과정은? - 다음 달 15일 재판국 첫 모임.. 재심 절차 속도낼 듯 imagefile kchristian 2018-09-26 826
1794 백석대 재학생·교직원 헌혈증 7천7백 장 기증 kchristian 2018-10-03 829
1793 태영호 전 영국주재 북한공사 "북한 방송 남한에 틀어줘야" imagefile kchristian 2018-10-31 829
1792 <문화선교연구원이 꼽은 올해 10대 뉴스> 한반도 평화·미투 운동·명성교회·BTS 열풍 imagefile kchristian 2018-12-26 829
1791 뜨거운 크리스마스, DMZ를 녹이다 - 비무장지대 유일한 교회, 판문점교회의 특별한 성탄예배 imagefile kchristian 2018-12-26 830
1790 "한국교회의 연합·일치를 기도합니다" 다니엘기도회 imagefile kchristian 2018-11-07 831
1789 명성교회, PD수첩에 대한 입장 밝혀 imagefile kchristian 2018-10-10 833
1788 "허황된 '가짜뉴스 프레임' 근원은 뉴스앤조이" - 동반연 26일 기자회견 "반대의견을 가짜뉴스로 몰아... 후원 중단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8-12-26 840
1787 장신대, 동성애 반대 빙자한 반(反)학교 세력에 엄중경고 kchristian 2018-08-22 855
1786 숭실대 공동성명, "김삼환 이사장 퇴진" 촉구 kchristian 2018-10-17 855
1785 목사들이 꼭 알아야 할 법 지식은 - 교회법·세무 아카데미서 제시 imagefile kchristian 2018-11-14 859
1784 '페미니즘 강연' 논란 한동대, 소송 휘말려 kchristian 2018-11-07 864
1783 양심적 병역거부 정당 - 대법원 판결에 논란 imagefile kchristian 2018-11-07 864
1782 경남학생인권조례 경남 교계, 폐기촉구 kchristian 2018-12-12 865
1781 "한국교회엔 공동체적 죄 고백 필요해" kchristian 2018-10-17 866
1780 "동성애 고리로 대학 흔들지 말라" - '동성애 논란'에 확고한 입장 밝힌 임성빈 장신대 총장 imagefile kchristian 2018-08-22 867
1779 영화 '바울', 박스오피스 4위 오르며 흥행 imagefile kchristian 2018-11-14 8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