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지일 목사 등 100인, 한복협 조찬기도회서 계승 다짐

 

선배-01-copy.gif

▲ 한국복음주의협의회 월례 조찬기도회 및 발표회 참석자들이 8일 서울 역삼동 화평교회에 모여 신앙 선배들의 참 신앙을 계승할 것을 다짐했다.

 

“아! 목사님의 그 크신 사랑과 신앙정신을 따르렵니다.” 참석자들의 말에는 결연함이 묻어났다.
신앙 선배처럼 참 신앙으로 살지 못한 자성이었다.
한국복음주의협의회(한복협·회장 김명혁 목사)가 8일 오전 서울 역삼동 화평교회(김병훈 목사)에서 연 월례 조찬기도회는 고(故) 길선주 한경직 강원용 정진경 김준곤 옥한흠 목사 등 신앙 선배들의 숭고한 정신을 이어받자는 뜻에서 마련됐다.
올해 100세의 방지일 영등포교회 원로목사를 비롯해 100여명이 모였다. 김병훈 허대성 목사와 김윤희 교수의 대표기도에 이어 ‘신앙 선배들을 기리며’라는 주제로 발표가 진행됐다.
핵심은 '신행일치(信行一致)'의 삶을 배워야 한다는 것.
방 목사는 “고 길선주 목사는 한 세기 전에 벌써 젊은이들에게 부부간의 성생활을 진지하게 강의하셨던 분”이라며 “처음엔 자못 부정적으로 생각했으나 지금 생각해 보니 길 목사님이야말로 진정 깨어 있으셨던 분”이라고 회고했다.
이철신 영락교회 목사는 고 한경직 목사의 겸손하고 온유한 인격을 소개하며 경건한 복음주의 신앙을 강조했다.
이 목사는 “한 목사님은 병상에서조차 짜증이나 불평을 하지 않고 혈기를 찾아 볼 수 없었던 온유하셨던 분”이라며 숨겨진 일화를 소개했다.
고 강원용 목사에 대해 박종화 경동교회 목사는 다혈질과 직선적인 성격이라 흔히들 ‘강핏대’라 별칭했다고 회고했다.
특히 설교 강단은 거침없는 신앙적 의문 제기, 삶의 아픔과 고통 등을 설파하곤 했으며 ‘종교 간 대화’를 한국 땅에 창시한 목회자로 평가했다.
이정익 신촌성결교회 목사는 고 정진경 목사에게 영성과 지성의 조화를 배워야 한다고 했다.
영성과 지성 어느 편에도 치우치지 않고 조화를 이루는 목회자와 성도가 돼야 한다는 것이다.
한국대학생선교회(CCC) 대표 박성민 목사는 고 김준곤 목사의 인도로 예수를 믿게 됐다면서 “김 목사의 민족 복음화와 성시화에 대한 열정, 교회연합 정신을 널리 알려 한국 교회의 새 부흥을 이끌어내자”고 목소리를 높였다.
오정현 사랑의교회 목사는 동영상을 통해 “고 옥한흠 목사는 세상을 바꿀 수 있는 힘은 오직 기독교 사랑뿐이라는 것을 일깨워주신 분”이라고 설명했다.
한복협 월례 조찬기도회 및 발표회는 다음달 12일 오전 7시 서울 도곡동 강변교회(허태성 목사)에서 ‘한국 교회 영성의 현주소’를 주제로 이어진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1839 신천지 집단 시위 imagefile kchristian 2010-10-14 7740
1838 기독교 선교 대상 수상자 imagefile kchristian 2010-11-22 7686
1837 연평도 가옥 수십채 불타 .. 연평교회도 피해 imagefile kchristian 2010-11-24 7685
1836 한국 일간지 지난 6년간 종교보도 현황 분석 imagefile kchristian 2010-07-20 7667
1835 리비아 체포 선교사 7일 구치소로 이동 kchristian 2010-08-16 7627
1834 2010 선교한국대회 개막 imagefile kchristian 2010-08-09 7602
1833 최대 선교 동원 집회 '선교한국 2012 대회' 개막 kchristian 2012-08-01 7564
1832 목사님 책은 왜 베스트셀러가 안될까? image kchristian 2012-10-10 7562
1831 주안장로교회 '후임 담임목사 청빙위원회' 구성 imagefile kchristian 2011-02-21 7561
1830 ‘더 바이블 엑스포’ 27일 인천 송도에서 개막 imagefile kchristian 2010-09-02 7551
1829 소망교회 '하나님과 국민 앞에 부끄럽다' image kchristian 2011-01-05 7548
1828 하나의 연합장로교단 추진 성사될까? - 한장총, 정책간담회 통해 '연합 장로교 로드맵' 공개 imagefile kchristian 2013-04-10 7525
1827 "동성애 차별금지법 반대" 교계 한목소리 낸다 imagefile kchristian 2010-11-15 7430
1826 북한에 성경 보급위해 공인된 연합기구 나서야 imagefile kchristian 2012-11-07 7394
1825 '종교 배타주의 극복' 7대 종단 선언문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0-11-15 7392
» “신앙 선배님들의 신행일치를 따르렵니다” imagefile kchristian 2010-10-14 7366
1823 부활절 성탄절 지역축제 행사로 kchristian 2010-10-21 7337
1822 내게 주신 모든 은혜 무엇으로 보답할까? imagefile kchristian 2011-02-21 7336
1821 해피나우 선교후원회 창립 kchristian 2010-09-09 7329
1820 순복음 교단, 통합 이뤄지나? imagefile kchristian 2010-09-24 73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