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께서북한의문.jpg

▲  18일 서울 여의도순복음교회 주최 ‘2018 한반도 평화와 희망나눔을 위한 기도대성회’가 열린 서울 마포구 월드컵경기장 전경. 대성회에 참가한 전 세계 50여개국 성도들이 지역·교회별로 색깔옷을 입은 채 통성 기도하고 있다. 이번 대성회에는 세계 각국 크리스천 리더와 여의도순복음교회 및 지교회 교역자와 성도 등 6만7000여명이 참가했다. 이들은 북한 복음화와 한반도 비핵화, 평화적 남북통일 등을 위해 기도했다. 



6만7000명의 기도와 찬송소리는 다른 모든 소리를 없애버릴 정도로 웅장했다. 


여의도순복음교회가 창립 60주년을 맞아 18일 서울 월드컵경기장에서 개최한 ‘2018 한반도 평화와 희망나눔을 위한 기도대성회’는 세계 최대 교회의 영성이 사랑실천을 넘어 한반도와 세계평화로 향하고 있음을 보여줬다.



십자가 깃발 

뒤따르는 한반도기


3일간 내리던 장대비는 기도대성회 1시간을 앞두고 멈췄다. 


“부웅~.” 영적 승리를 기대하는 양각나팔이 울리자 붉은색 십자가 깃발을 든 기수가 등장했다. 

그 뒤를 따르는 한반도기가 행사의 취지가 뭔지 보여줬다. 참석자들은 복음성가 ‘마지막 날에’ ‘찬송하라 내 영혼아’ 등을 부르며 하나님을 높였다.


조용기 여의도순복음교회 원로목사는 ‘야훼의 칼, 기드온의 칼’이라 제목의 설교를 통해 인간의 군사력보다 강한 하나님의 능력과 기도의 힘에 의지하자고 권면했다. 


조 목사는 “이스라엘 민족은 이방민족과의 전쟁에서 칼이나 창이 아니라 하나님께 기도함으로 승리했다”면서 “세상은 핵무기와 군사력을 강조하지만 성경은 인간적인 힘이 아니라 세상 모든 나라를 통치하시는 하나님을 의지해야 한다고 말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한반도가 전쟁의 위험을 안고 있지만 하나님은 이 땅을 사랑하셔서 우리를 주님의 군사로 택하시고 이 나라와 민족을 구원하셨다”며 “기드온이 빈 항아리에 횃불을 넣어 전쟁에 나아갔듯 하나님의 말씀에 절대 순종하면 주께서 역사하실 것”이라고 했다.


이영훈 담임목사도 성령충만과 기도, 말씀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교회의 60년 역사는 성령의 역사이며 우리는 이 역사를 계속 이어나가야 한다”면서 “하나님의 사명을 감당하려면 말씀을 붙잡고 기도하며 성령의 충만함을 받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 목사는 한반도 복음통일과 나눔 섬김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모든 것에 하나님의 때가 있는데, 최근 하나님께서 북한의 문을 열고 계신다”며 “하나님이 여시면 아무도 닫을 자가 없다. 


하나님의 때 한반도가 통일이 되도록 기도하면 주께서 합력하여 선을 이루실 것”이라고 선포했다. 


세계오순절협회는 세계 성령운동을 주도한 공로로 조 목사와 이 목사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해외 참가자들, 

대회 규모에 "어메이징"


기도대성회는 남북 평화통일과 교회부흥을 바라는 국내외 성도들의 간절한 신앙고백으로 채워졌다. 


주강사로 나선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종교자문 폴라 화이트(뉴데스티니 크리스천센터) 목사와 미국 타임지 선정 ‘영향력 있는 100인’에 뽑힌 윌프레도 초코 데 헤수스(뉴라이프커버넌트미니스트리즈) 목사는 인류의 흥망성쇠를 주관하시는 하나님께 간절한 기도로 나아가자고 했다. 


화이트 목사는 “하나님의 뜻은 그리스도의 대사들이 하는 기도를 통해 이루어진다. 


주님께서 대한민국에 놀라운 역사를 이루시도록, 모든 민족 가운데 하나님의 영광이 나타나도록 기도하자”고 했다. 


헤수스 목사도 “소망이 없는 이 시대, 진정한 소망은 구원자인 예수께 있다. 


하나님의 아들딸로서 분명한 정체성을 세우고 믿음으로 살기 위해 삶의 궤도를 성경적으로 수정하자”고 했다.


해외 참석자들은 수만명의 찬송과 간절한 기도소리에 적잖은 도전을 받았다고 했다.


영국에서 온 다니엘 애드제이(43) 목사는 “인종과 국적은 달라도 모두 하나님의 백성으로 하나의 구주를 믿는 신앙의 동료라는 뜨거운 공동체 의식이 느껴졌다”며 “어메이징(놀랍다)!”을 외쳤다. 

아프리카 레소토에서 온 리부셍(29·여)씨도 “이렇게 많은 사람이 함께 모여 다함께 기도하고 또 국가와 통일을 위해 기도한다는 것이 너무 감동스럽다”고 했다. 


필리핀에서 사역 중인 고드윈 우게디(26) 선교사는 “그동안 여의도순복음교회의 예배를 인터넷으로 봐 왔는데 현장에서 본 느낌은 그동안 알던 것과 전혀 다르다. 정말 대단한 성회”라고 했다.


여의도순복음교회는 평양조용기심장전문병원 건축기금을 전달했으며, 굿피플과 감사저금통 희망나눔 기금 협약식도 가졌다.


 영등포구청에는 희망나눔기금을 전달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40 "동성애 반대 및 동성애에 대한 다양한 견해를 존중하라" - 트루스포럼 연합회 성명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8-07-18 813
1739 올해도 음란으로 물든 퀴어축제 불법 난무해도 '팔짱만 낀' 서울시 - 자위도구 음란물 버젓이 판매, 곳곳에서 모금·음주 행위 imagefile kchristian 2018-07-18 963
1738 <교회 내 일자리가 만들어 낸 新풍속도> '봉사와 아르바이트 사이'... 알바스천 imagefile kchristian 2018-07-18 800
1737 "여호와 증인의 병역 거부는 양심적 병역거부가 아니다" - 샬롬을꿈꾸는나비행동, '대체복무에 관한 논평'서 주장 imagefile kchristian 2018-07-11 892
1736 '시대를 깨운 설교' 한국교회를 이끌다...<한국교회 설교 역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7-11 878
1735 서울 퀴어축제 반대 국민대회는 문화행사로 - 내달 14일 서울광장...기도회·퍼레이드 등 6시간 동안 진행 imagefile kchristian 2018-06-27 989
1734 유진벨재단, 평양 내 병원에 결핵 진단장비 10대 대여 - 지난달 방북 결과 보고 kchristian 2018-06-27 906
1733 한기총 대표회장 직무집행정지 가처분 기각 kchristian 2018-06-27 890
1732 "남북은 하나..복음적 통일 앞당기자" - 국제구호개발 NGO 사랑광주리 통일 잔치 열어 imagefile kchristian 2018-06-27 856
1731 한국기독교연합, 6.25전쟁 68주년 성명 발표 kchristian 2018-06-27 854
1730 병역거부 대체복무 허용 땐 특정 종교집단에 특혜 논란... 교계 '양심적 병역거부' 반대 이유 imagefile kchristian 2018-06-27 860
1729 <성경이 말하는 무속과 신앙> "운세에 기대셨나요? 믿음의 기둥을 세우세요" imagefile kchristian 2018-06-27 899
1728 "끝까지 사랑으로 함께 할 것" 기독교 "with you"센터 설립 imagefile kchristian 2018-06-20 872
1727 서울퀴어문화축제 개최 반대 기자회견 kchristian 2018-06-20 875
1726 "동성로 광장 퀴어축제 허용 반대" kchristian 2018-06-20 887
1725 제45차 한국CBMC 8월 15일 광주에서 개최 kchristian 2018-06-20 893
1724 숭실대 학생들, "김삼환 이사장 사퇴하라" - 숭실 재학생 1,223명 서명 담은 이사장 퇴진 촉구 성명 발표 kchristian 2018-06-13 973
1723 낙태반대전국연합, 낙태죄 합헌 결정 촉구 kchristian 2018-06-13 912
1722 "서울광장 퀴어축제" 반대 국민대회 반대집회 7월 14일 덕수궁 앞서 개최 imagefile kchristian 2018-06-13 926
1721 한국정부의 동성애 옹호 정책 반대 결의문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8-06-06 10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