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광훈목사고발.jpg

▲ 한국기독교총연합회 조사위원들이 후원금 횡령 의혹으로 전광훈 대표회장을 경찰에 고발했다.



한국기독교총연합회 전광훈 대표회장이 후원금을 횡령했다는 의혹으로 경찰에 고발당했다.


대한예수교장로회 합선총회 이병순 총회장 등 한기총 소속 7명의 목사들로 구성된 한기총 특별조사위원들이 전광훈 목사를 서울 혜화경찰서에 고발한 것이다.


이들은 전광훈 목사가 한기총 이름으로 각종 행사를 열면서 한기총 계좌가 아닌 전 목사 본인 또는 다른 단체의 이름으로 후원금과 기부금을 받아 횡령한 의혹이 있다며, 철저한 조사를 통해 진상을 밝혀 달라고 촉구했다.


대한예수교장로회 합선총회 이병순 총회장은 "한기총이 주최한 행사 중에 한 모금들이 한기총 통장이나 한기총에 입금이 되어야 함에도 불구하고 입금이 전혀 되지 아니하고 한기총으로 입금이 된 건 (전광훈 대표회장) 취임 이래 60만원밖에 안 들어왔다고 하는 사실입니다." 라고 말했다.


이들에 따르면 지난 2월 취임한 전광훈 목사는 한국기독교총연합회 이름으로 모두 20여 건에 달하는 행사를 개최했다.


대표회장 취임식을 시작으로, 3.1절 국민대회와 한기총 이승만 대학 발기인 대회 문재인 하야 서명 테이블 설치 등이다.


이들은 한기총 행사가 있을 때마다 후원계좌를 공지하고 후원금을 요청했지만, 후원자의 출처와 후원 금액 등이 모두 베일에 쌓여 있다고 주장했다.


조사위는 한기총 이름으로 개설된 통장에 들어온 후원금은 이승만 대통령 대학 설립 기금 60만원이 전부라고 밝혔다.


이들은 또, 전광훈 목사가 본인 혹은 자신이 대표로 있는 대한민국바로세우기국민운동본부 통장으로 나머지 후원금을 받은 의혹이 있다며, 철저한 조사를 촉구했다.


이에 대해 전광훈 목사는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제기된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전광훈 목사는 "한기총 대표회장에 취임할 때부터 한기총 재정은 이미 바닥나 있었다"며 "그동안 행사에 들어간 비용 중 부족한 부분은 오히려 내가 시무하는 교회에서 채워 넣었다"고 주장했다.
한국기독교총연합회 전광훈 대표회장은 "사실 그 돈을 거의 다 저와 우리 교회에서 돈을 다 냈습니다. 저들은 말하기를 뒤로 무슨 지원금을 받지 않았냐 하는데 이 세상에서 저한테 돈 줄 사람이 어디 있습니까." 라고 말했다.


양측의 주장이 맞서는 가운데, 전 목사에 대한 경찰 조사 결과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CBS 노컷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44 한국교회 소외된 이웃 찾아 사랑 전달 imagefile kchristian 2019-09-11 32
1943 예장통합 고시위, 응시생 2명 '동성애 지지' 이유 합격 취소 - 예장통합 고시위 '면접 불합격' 최종 결론, 장신대 신대원생들 "고시위 결정 재고해달라" kchristian 2019-09-11 25
1942 꺾이고...날아가고... 태풍, 교회도 덮쳤다 전국교회 '링링' 피해 imagefile kchristian 2019-09-11 24
1941 "목회자·장로 정년연장" 목소리 다시 수면 위로 - 주요 교단 정기총회 앞두고 여론확산 kchristian 2019-09-11 24
1940 <총회활동 모니터링 교단총회 참관단 출범> '명성교회 세습· 여성 목사 안수 논의 감시' 등 imagefile kchristian 2019-09-11 26
1939 한국 장로교 창립 107년, 합동·통합 '연합 다짐' imagefile kchristian 2019-09-04 37
1938 기감, 감독회장 임기 축소 대신 권한 분산 '가닥' 모든 기관·단체 이사장직 포기 등 개혁안 논의 ... 내달 입법의회 열고 '장정' 개정 kchristian 2019-09-04 31
1937 <남북통일을 위한 평화 기도문> 정체된 美·北대화의 물꼬가 트이게 하소서 ! kchristian 2019-09-04 26
1936 '세습 무효' 판결에 명성교회 법적 대응 예고 "세습 사태 다시 장기화 조짐" imagefile kchristian 2019-08-13 167
1935 광복 감사 예배드린 한국교회 "일본은 진심으로 사죄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8-13 172
1934 일본교회 대표들 "경제 보복은 부당" - 서울 찾아 한·일 시국기도회 imagefile kchristian 2019-08-13 152
1933 '2019 성령한국 청년대회' Fill in...만남, 비움, 채움, 보내심 등 4가지 테마 kchristian 2019-08-07 216
1932 <초 점> 감리교, '출교법' 논란 재점화 imagefile kchristian 2019-08-07 166
1931 천기총, 천안서 신천지 맞불 집회 - "거짓 평화에 속아 신천지에 빠진 불쌍한 영혼들 하나님께 돌아올 수 있도록" imagefile kchristian 2019-08-07 105
1930 남북 교회, '평화통일 남북공동기도문' 합의 kchristian 2019-08-07 154
1929 '강남중앙침례교회- 세미한교회' 韓·美 두 교회 형제 됐다...비전 사역 공유키로 형제교회 협약식 kchristian 2019-08-07 101
1928 '북한에 교회 200개 이상 설립' 선교 비전 위한 전초기지 마련 - 파주 세계로금란교회, 북선교센터 건립 imagefile kchristian 2019-07-31 144
1927 "경기도의회, 성평등 조례 재개정해야" kchristian 2019-07-31 223
1926 명성교회 비자금 의혹 "재조사 촉구" kchristian 2019-07-31 174
1925 성도 감금· 폭행...'타작마당' 이단 신옥주 씨, 징역 6년 선고 imagefile kchristian 2019-07-31 1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