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USA 교단 나가겠다"

조회 수 97488 추천 수 0 2012.05.09 18:09:38

PCUSA 동부한미노회 소속 하은교회 62차 정기노회서 교단 탈퇴
동부한미노회 테스크포스는 교단 탈퇴 가이드라인 제안해 통과


탈퇴-01.jpg

▲ PCUSA 동부한미노회의 기


탈퇴-02.jpg

▲ 하은교회 고훈 목사.


PCUSA 동부한미노회(노회장: 김형규 목사) 제62차 정기노회에서 노회소속 하은교회(담임: 고훈 목사)가 동성애자 안수를 반대해 교단 이전 신청을 했고 노회는 이를 통과시켰다.
PCUSA 내 동성애자 안수를 반대하는 교단의 현안에 대한 대책을 세우기 위해 조직된 동부한미노회 테스크포스(위원장: 양춘길 목사)는 교단을 떠나는 평화로운 가이드라인을 제안하여 지난 노회에서 이를 통과시켰다.
이번 하은교회의 교단 탈퇴는 그 첫 케이스가 되었다.
PCUSA 동부한미노회는 지난 8일(화) 오후7시 뉴저지 하나교회에서 정기노회를 개최한 가운데 교단 소속 하은교회의 탈퇴를 통과시켰다.
교단탈퇴에 대한 PCUSA 동부한미노회 소속 37개 교회들의 입장은 무엇인가? 먼저 하은교회같은 케이스이다.
PCUSA 교단은 동성애자를 지지한다는 이미지 속에 교회이미지에 심각한 타격을 받고 전도가 힘들어질 수 있다.
또 교회내부에서도 왜 그런 교단에 계속 있어야 하느냐는 반발이 있을 수 있다.
더구나 노회는 교단을 탈퇴할 수 있는 가이드라인을 제시했고 그 내용은 그렇게 어려운 내용이 아니다.
하은교회 같이 교단을 탈퇴하려고 하는 교회만 있는 것이 아니다.
일선교회중에는 당장 교단을 탈퇴하기 보다는 좀 더 신중하게 고민을 하는 교회들도 있다.
이들과 비슷한 입장을 보이는 것이 은퇴목사들이다.
노회에서 은퇴목사들은 교단탈퇴를 반대하는 확실한 의사들을 나타냈으며 반면 일선 교회 목회자들은 발언을 아꼈다.
하은교회는 지난 노회에서 결정된 가이드라인에 따라 교회 내 위원회(SCC)를 조직하고 탈퇴절차를 시작했다.
노회내 첫 케이스이다.
하은교회가 절차를 시작함에 따라 노회도 이날 위원회(PET) 구성의 건을 상정해 통과시킨 것이다.
하은교회로서는 노회가 정한 절차를 따른 것이지만, 은퇴목사들의 계속된 발언을 통해 쉽게 나갈 수 없는 분위기가 조성됐다.
고훈 목사는 “다른 것은 아니고 오로지 동성애 관련 일에 온 성도들이 가슴 아파했다.
우리 힘으로 할 수 없는 것이라면 ECO라는 교단이 그 길을 걷기에 선택할 수 있는 길이 열려 그 길을 걸을 뿐이다.
노회에서 가이드라인을 준대로 위원회를 만들라고 해서 우리 교회는 대표 7분이 만들었고 노회에서 전권위를 만들고 노회 전권위가 교회에 와서 가이드라인을 줄 것이다”고 말했다.
고훈 목사는 교단을 탈퇴하면 ECO 교단으로 갈 것 이라고 밝혔다.
ECO는 PCUSA에서 동성애자 안수를 반대하는 교회들이 나와 지난 1월 설립한 교단으로 현재 40여 교회가 소속되어 있다.
고 목사는 “ECO는 노회에서 개혁장로교단에 갈수 있는 4개 교단 중에는 가슴 아팠던 동성애자 안수부분을 열어주는 곳이다.
<아멘넷>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470 조명환 목사 "쓴 소리 단소리" 칼럼모음집 발간 - 이름 값 하는 교회 imagefile [11370] kchristian 2012-04-18 219800
469 경제악화로 미국 전체 교회 헌금 12억 감소 imagefile [15993] kchristian 2012-03-28 203511
468 LA 미주 기독교 방송, WCBA 방송상 수상 imagefile [15678] kchristian 2011-04-11 148751
467 미주 복음 방송 24시간 연속 방송 시작 [2424] kchristian 2011-03-14 145864
466 남가주 교협 신임회장에 진유철 목사 imagefile [12134] kchristian 2012-11-14 133462
465 뉴비전교회 담임목사 이진수목사 청빙확정 imagefile [15642] kchristian 2010-09-02 131424
464 동성애 교육 반대 2014년 재 상정위해 2단계 서명 운동 imagefile [15497] kchristian 2012-05-23 129839
463 26일 남가주지역 연합기도모임, 젊은 크리스천들 자발적 참여 imagefile [7193] kchristian 2013-01-16 128139
462 미주 크리스찬 문인협회 신인상 작품 모집 [15451] kchristian 2012-07-25 125302
461 미주 남침례회 한인교회 정기총회 imagefile [11799] kchristian 2010-07-19 121891
460 오바마 대통령 재선 성공 imagefile [15369] kchristian 2012-11-07 117947
459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성경 필사본, "사해사본" 전시회 - 밸리에 있는 '언덕의 목자(Shepherd of the Hills)교회'서 2월 25일까지 imagefile [15367] kchristian 2013-02-06 115050
458 "연탄같은 목사 되겠다" image kchristian 2011-01-25 112339
457 때를 얻든지 못 얻든지 복음을 전파하라 image [11415] kchristian 2012-12-19 108939
456 기독교인들을 위한 2012 대선 투표 가이드라인 imagefile kchristian 2012-10-31 101293
» "PCUSA 교단 나가겠다" imagefile [10171] kchristian 2012-05-09 97488
454 미주한인재단 자랑스러운 한국인 상 image [11474] kchristian 2012-10-10 94783
453 2012년 하반기 정부초청 해외 영어봉사장학생 모집 [7494] kchristian 2012-03-21 93644
452 KWMA는 20년간 Sodality 건강을 위해 image [11437] kchristian 2010-05-18 88044
451 '사랑의 쌀' 2차분 5천 포 전달 imagefile [15412] kchristian 2011-01-10 809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