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독자노숙인.jpg

▲ 장만희 한국 구세군 신임 사령관이 지난달 29일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구세군대한본영에서 구세군 면류관 로고를 가리키고 있다.



취임 예배를 앞둔 장만희(61) 한국 구세군 제26대 신임 사령관...


지난달 29일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구세군대한본영에서 만난 장 사령관은 미국 캘리포니아의 샌타모니카와 리버사이드 등에서 구세군 성인재활센터(ARC) 대표를 지낸 중독 치유 전문가다.


미국 서부지방을 담당하는 구세군 미 서군국에서 1993년 임관한 장 사령관은 2006년 미 서군국 ARC 총책임자, 2015년 미 서군국 부서기 장관까지 맡아 한국 구세군 내에서 손꼽히는 미국통이기도 하다.


장 사령관은 한국으로 발령받기 전 만난 제이 코벨이라는 남성을 예로 들었다.
빡빡 깎은 머리에 문신으로 도배한 알코올 중독자였지만 지금은 청년들을 돌보는 구세군 사관(목사)이 됐다고 한다.


장 사령관은 “하나님 만나 어려움을 이겨낸 이를 생각하는 것만큼 보람찬 일은 없다”며 “제가 받은 은혜를 다른 이와 나누며 생겨나는 관계 속에 구세군의 힘이 만들어진다”고 말했다.


구세군은 지난해부터 서울 지역 노숙인 1500여명이 생활하는 시립은평의마을, 시립여성보호센터 수탁 운영을 맡았다.


서울 내 대표적 노숙인 복지기관인 두 곳은 구세군의 중점 사업이 됐다.
장 사령관은 이곳에서 또 다른 제이 코벨이 나오길 기대한다. 


장 사령관은 개개인이 올바른 믿음을 생활로 나타낼 때 한국교회의 위기는 올 수 없다고 단언했다.
교인들의 헌신만큼은 세계 어느 교회에도 뒤지지 않기 때문이다.


장 사령관은 “성도들의 헌신이 오늘날 구세군을 있게 했다”며 “아무도 돌보지 않는 중독자와 노숙인에게도 하나님 자녀로서의 특권을 전하는 게 성도들과 함께해야 할 구세군의 사명”이라고 말했다.


<국민일보 미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25 총신대 재단이사장이 불교계 대학 총장에 imagefile kchristian 2020-03-11 111
2024 교회 공예배 "공권력이 예배를 강제해서는 안돼" "예배당 예배만을 고집하지 말아야" imagefile kchristian 2020-03-11 103
2023 "정치 지도자들, 수준 높은 포용적 자세 지녀야" - 김명혁 원로목사 역설 kchristian 2020-03-11 104
2022 유명가수 A 아내 신천지 활동..."남편 포섭하고 싶어해" - 신천지 주간보고서 입수..포섭 대상 신앙경력, 교육 횟수, 상태 상세히 기록 "정치인, 연예인 인맥 인도하기 위해 서초 교육관 적합" 총회에 보고 지상파 공채 여성탤런트 J, K부장검사까지 신천지 활동 imagefile kchristian 2020-03-11 105
2021 『코로나19』으로 신천지 내부 동요... 탈퇴자 대비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20-03-11 100
2020 <삼일교회가 온라인 대신 가정예배를 택한 이유> 신앙 점검해보고, 예배에 대한 자세 뒤돌아 본다 imagefile kchristian 2020-03-11 84
2019 '미스터 트롯' 열세 살의 희망가 imagefile kchristian 2020-03-11 83
2018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종교집회 자제 부탁" - 박양우 문체부 장관, 3일 한국교회총연합 방문 imagefile kchristian 2020-03-04 133
2017 국가조찬기도회도 9월 28일로 연기 kchristian 2020-03-04 132
2016 "광화문집회 금지는 부당" 법원, 범투본 주장 또 기각 kchristian 2020-03-04 130
2015 신천지 이만희 대국민 사과 "위선...신도 결속 목적 크다" - 대국민, 정부 사과 두번의 절 "인적 물적 지원 다할 것", "잘잘못 따질때 아니다" 책임 회피성 발언 imagefile kchristian 2020-03-04 126
2014 "성매매로 팔려온 중국내 북 여성, 코로나19 위험에 노출" - 한국VOM, 마스크 지원 호소 kchristian 2020-02-19 182
2013 전광훈 목사 주도 청와대 집회 불법천막 강제 철거 imagefile kchristian 2020-02-19 170
2012 '신천지 폭로' 김남희, "이만희 교주와 육적인 배필" 주장 imagefile kchristian 2020-02-19 165
2011 "진리를 지키는 것이 보수" 고신포럼, 고신총회 역할 모색 kchristian 2020-02-19 165
2010 아카데미상 휩쓴 '기생충' 한국교회 선교 큰 기회 imagefile kchristian 2020-02-12 221
2009 비상한 기도를 시작합시다 - 나라를 위해 비상한 기도를 해야 할때... 기도모임 여기저기서 일어나기 시작... 그만큼 시국과 우리형편 어려워져 imagefile kchristian 2020-02-12 205
2008 전광훈 목사 한기총 재표회장 연임 - 반대나 이의 없이 손쉽게 추대..우려 목소리도 높아져 imagefile kchristian 2020-02-05 254
2007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방지에 교회도 참여" 각 교회, 주의사항 당부... 교회협, 중국에 마스크 전달 예정 imagefile kchristian 2020-02-05 263
» 중독자·노숙인도 하나님 자녀 " 섬김은 사명" 6일 취임한 한국 구세군 장만희 신임 사령관 imagefile kchristian 2020-02-05 2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