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군한국교회.jpg

▲  오정현 사랑의교회 목사(왼쪽)과 문르 카즈미어 미국 유대인협회 부회장이 7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에서 열린 한미동맹 평화포럼 창립예배에서 감사패를 주고받고 있다.



7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 귀빈실이 군 예복을 차려 입은 미군 목사들로 북적였다.


우리민족교류협회(대표회장 오정현 목사·이사장 송기학)가 주최한 ‘한미동맹 평화포럼 창립 예배’에 참석하기 위해서다.


이사무엘 유엔사·한미연합군사·주한미군(UNC ·CFC·USFK) 군종실장 목사는 “저희가 이 평화를 간직하고 지킬 수 있게 하여주옵소서”라며 대표기도를 했다.


한인 최초의 3사 통합 군종실장으로 알려진 그는 “평화가 우리의 삶에 다가오기까지 얼마나 많은 고통이 있었는지 모른다”며 “한국전쟁 70주년을 1년 앞둔 이 시점에 한반도 평화를 생각하는 예배가 열려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는 “하나님께서 몸과 마음을 바쳐 한반도 평화를 위해 헌신하는 이들을 한 사람 한 사람을 위해 인도해 달라”고 덧붙였다.


오정현 사랑의교회 목사는 ‘돋는 빛, 새 풀 같은 동맹’을 제목으로 설교했다.


그는 “대한민국이 러시아보다 땅이 작고 일본보다 경제가 약하며 중국보다 인구가 적지만 교회만큼은 강하다”며 “오늘과 같이 평화포럼을 창립할 수 있는 것은 한국 교회 성도들 기도의 결과”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한미 동맹 가운데 다윗과 요나단과 같은 귀한 동지들이 많다”며 “영적인 동맹을 굳건히 해 귀한 친구가 되자”고 권했다.


양국 국가가 번갈아 울려 퍼지는 가운데 참석자들은 동맹의 의미를 되새겼다.


소프라노 홍정희씨와 테너 이동명씨가 ‘You Raise Me Up(날 세우시네)’ 특송을 부르자 미군 목사들은 두 눈을 감고 깊이 감상했다.


축사를 맡은 안상수 자유한국당 의원은 “오늘날 대한민국이 있기까지 한미동맹의 가치를 폄훼해선 안 된다”고 강조했다.


예배 2부 순서에서 문르 카즈미어(Munr Kazmir·문르 카즈미르) 미국유대인협회 부회장은 한국전쟁 당시 탄피를 녹여 만든 한반도 통일공헌 대상을 받았다.


그는 “종교의 자유와 어린이들의 미래를 위해 유대인과 한민족이 힘을 합하자”고 요청했다.


이사무엘 목사와 김철우(미8군 사령부) 돌쉬 데이빗(미7공군) 산티아고 로드리스(주한 미해군) 류명욱(미2사단) 군종실장 등은 한반도 평화대상메달을 받았다.


한편 카즈미어 부회장은 이날 오후 단국대에서 명예정치학박사를 수여했다.
카즈미어 부회장과 이사무엘 목사는 8일 사랑의교회 새벽기도회에도 참석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17 한국교회총연합 "나부터 캠페인" kchristian 2019-07-24 264
1916 기독교 선교 역사 품은 정동 순례길 imagefile kchristian 2019-07-24 171
1915 기독교 자사고 잇단 탈락...예배를 위한 대안은 ? 대한민국 기독교 자사고 6학교 중 4학교 재지정 탈락 imagefile kchristian 2019-07-24 161
1914 "떡과 복음 들고 더 낮은 곳으로!" - 기아대책 창립 30주년, 전 세계 55개 나라· 450여 명 기대봉사단 한자리에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226
1913 한반도 에큐메니칼포럼 "남북의 평화 노력 지지" kchristian 2019-07-17 205
1912 이단 김기동 목사, 징역 3년 선고 kchristian 2019-07-17 259
1911 日 무역보복 속 양국 관계 악화 "교회는 어떻게 해야 하나" - 한·일 선교망 활용해 감정의 골 메우는 민간외교 앞장서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190
1910 교회 다투는 이유 "재정전횡 가장 많아" - 60개 교회대상, 다툼 일으킨 사람... 목사 69%, 장로 11% kchristian 2019-07-10 299
1909 "청소년 수 늘리지는 못해도 영성으로 바로 세우렵니다" - 다음세대 위해 '네 겹줄 사역' 펼치는 신대원 동기 목사 4인 imagefile kchristian 2019-07-10 241
1908 폭행 당해도 참아야 하는 결혼 이주여성 - "한국 체류 위해선 이혼 시 폭행 사실 입증해야 하는 어려움 커" ... 결혼 이주여성 10명 중 4명 가정폭력 경험 imagefile kchristian 2019-07-10 230
1907 예장합신총회, 국가인권위원회 규탄집회 - "북한인권의 침묵동조 규탄, 젠더 정책 당장 폐기할 것" 등 촉구 imagefile kchristian 2019-07-03 278
1906 사랑의 교회, KBS보도에 유감 - "KBS보도, 교회를 권력집단으로 매도하는 듯 보여" kchristian 2019-07-03 304
1905 문재인 대통령, 주요 교단장 초청 간담회 - "남북 관계, 정치 통합 위해 앞장서 달라" imagefile kchristian 2019-07-03 254
1904 남한과 북한 교회, 9일 방콕에서 만난다 imagefile kchristian 2019-07-03 509
1903 <신학대학 위기>"신학대가 비어간다" 정원 못 채우는 신학대 25%...만학도 뽑아 연명 imagefile kchristian 2019-06-26 322
1902 "국가조찬기도회의 근본정신 훼손하지 말라" 한교연, 국가조찬기도회 대통령 불참으로 논란 imagefile kchristian 2019-06-26 501
1901 "교계 일부 막말 때문에 이단 공격 받아" - '극단적 발언'에 반증사역자·회심자들 속앓이 imagefile kchristian 2019-06-26 322
» "이 평화 지켜내자" 미군과 한국 교회, 손 맞잡다 - 7일 우리민족교류협회 주최 한미동맹 평화포럼 창립 예배 열려 imagefile kchristian 2019-06-12 447
1899 "이스라엘을 회복하신 하나님, 한반도 상황도 바꿔주소서" - 이영훈 목사 '예루살렘 조찬기도회' 주강사로 평화 메시지 전해 imagefile kchristian 2019-06-12 452
1898 "찬송가 부르며 편안하게..." 이희호 여사 소천 imagefile kchristian 2019-06-12 10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