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총.jpg


총기 소지가 자유로운 미국에서는 각종 총기 사고가 끊이지 않습니다. 


미국 교회들도 총기의 안전지대가 아닙니다. 


외신에 따르면 2006년부터 지난해까지 11년 동안 미국 교회에서만 147건의 총기 사고가 났습니다. 매월 한 차례 이상(1.2건) 예배당에서 총성이 울려퍼지고 사상자가 발생한 셈입니다. 


이달 초 미국 텍사스주 서덜랜드 스프링스 제일침례교회에서 발생한 총기난사 사건은 끔찍했습니다. 


27명이 사망하고 30명 넘게 부상했습니다. 


주일예배 중 벌어진 총기 사고로는 가장 큰 규모로 기록됐습니다.


앞서 지난달 1일 58명의 목숨을 앗아간 라스베이거스 총기 참사 이후 한 달 여 만에 총기 참사가 터지면서 미국에선 총기규제 논란이 또 다시 불거지고 있습니다. 


특히 미국내 일부 교회를 중심으로 교회가 스스로 무장하자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어 눈길을 끕니다. 


교회가 더 이상 안전하지 않다는 두려움이 강경론을 부추기고 있는 셈이죠.


최근 펜실베니아주의 한 성공회 신부는 최근 월스트리트저널(WSJ)과 가진 인터뷰에서 “교회에 무기를 가지고 오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볼 순 없지만, 교회가 교인을 보호해야 할 책임도 있다”며 자체 무장의 필요성을 언급했습니다. 


실제로 텍사스 교회 총기 참사 이후 목사가 착용하는 가운 속에 총기를 지닌 채 설교단에 오르는 목회자들이 생기고 있다는 현실은 큰 논란을 야기하고 있다고 WSJ는 보도했습니다. 


목회자가 무장하는 것이 과연 바람직하냐는 질문이 논란의 핵심입니다. 미국 기독교계에서도 목사의 직접 무장에 대해선 회의적입니다. 


경호업체 도움을 받는 등 간접적인 방법을 찾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의견이 대안으로 떠오르기도 합니다. 


국내 기독교윤리학자들의 반응 또한 부정적입니다. 


성석환 장로회신학대 기독교윤리학 교수는 28일 “자구책을 마련하겠다는 미국 교계의 고민은 느껴지지만, 목사가 무장을 한다는 건 매우 사적인 차원의 해법”이라며 “그리스도인이라면 총기 규제와 같이 참사 원인을 제거하는 일이 공적이면서도 근본적인 해법이 아니겠느냐”고 반문했습니다. 


총기사건.JPG

▲ 한 여성이 총기 참사가 발생한 미국 텍사스 서덜랜드 스프링스 제일침례교회 앞에서 손을 들고 기도하고 있다


여러분 생각은 어떤가요. 


‘칼을 쳐서 보습을 만들고 창을 쳐서 낫을 만들라’(사 2:4)는, 즉 ‘평화 만들기’가 이 시대 그리스도인들에게 맡겨진 사명이 아닐까요. 


더 이상 총기 참사가 일어나지 않길 바라며 두 손을 모아 봅니다.


<국민일보 미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463 "뉴욕장로교회에서 정년은퇴 하는 첫 담임 목사가 되어 달라 !"... 장로들의 부탁 imagefile kchristian 2018-09-12 32
462 해외한인장로회(KPCA) 명성교회 세습 관련 중도적 성명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8-09-12 27
461 "동성애자가 왜 나와?" 특이점이 온 디즈니 가족영화 imagefile kchristian 2018-08-22 89
460 "성전환 케이크요? 그것도 안 됩니다" - 제빵업자 또 법정에 imagefile kchristian 2018-08-22 82
459 크루거 美 리폼드신학교 총장 '초기 기독교 5대 가짜뉴스' 반박 - 예수님이 막달라 마리아와 결혼? 검증된 역사 자료 어디에도 없다 imagefile kchristian 2018-08-22 85
458 "I Love God" 외친 크리스 프랫 크리스천 자랑하는 스타 톱5 imagefile kchristian 2018-08-15 97
457 "하나님 도와주세요" 소녀의 풍선 편지, 기적 같은 응답 imagefile kchristian 2018-08-15 85
456 환자와 기도했다는 이유로...해고 간호사 2년 만에 복직 imagefile kchristian 2018-08-15 65
455 미국인들 예배 참석하는 이유, 참석하지 않는 이유? imagefile kchristian 2018-08-08 121
454 트럼프 대통령 위한 기도 논란 - 미국 공화당 소속 목사 기도 imagefile kchristian 2018-08-08 136
453 美 경찰서장 대박난 CCM 1주일에 5000만 View imagefile kchristian 2018-07-25 218
452 월드스타 저스틴비버 결혼 앞 둔 신앙고백 눈길 끌어 imagefile kchristian 2018-07-18 207
451 美 성공회, 하나님 性 중립적 기도서 개정 논의 - '아버지', '왕' → '창조주', '지도자'...남성 아닌 중립적 호칭으로 kchristian 2018-07-11 208
450 트럼프 대통령, 신임 대법관에 브렛 캐배너 보수성향 판사 지명 imagefile kchristian 2018-07-11 190
449 UMC 총감독회, 새로운 동성애 정책으로 PCUSA 방식 채택 imagefile kchristian 2018-05-09 449
448 "성경 속 하나님 믿고, 삶에 영향 받는다" - 미국인 2명 중 1명...퓨리서치센터 4729명 조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5-02 422
447 남편·아들 대통령 만든 美 '국민 영부인' - 부시 前 대통령 부인 바버라 여사, 연명치료 중단 이틀 만에 별세 imagefile kchristian 2018-04-18 437
446 "오늘의 제가 있게 된 건 어머니의 기도 덕입니다" - 美 여론조사기관, 남녀 종교성 사회학적 분석 imagefile kchristian 2018-04-11 462
445 백악관의 성경 열공 매주 60∼90분 공부 - 트럼프는 참석 않고 교재 받아 느낀 점 적어 목사에게 보내 ... 드롤링거 목사, 펜스 부통령, 폼페이오 국무장관 등 각료참석 imagefile kchristian 2018-04-11 447
444 기독교인 2명 중 1명 "지난 1년간 전도한 적 없다" - 19세 이상 성도·목회자 800명 설문 imagefile kchristian 2018-04-04 4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