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유엔대사.JPG

▲ 마 선교사(왼쪽)가 2009년 11월 유엔주재 북한대표부 문종철 외교관(오른쪽)과 신선호 대사 곁에서 피켓시위를 벌이고 있는 모습. <마영애 선교사 제공>


북한인권법과 테러방지법이 2일 국회 본회의를 전격 통과하자, 누구보다 흥분한 사람은 ‘탈북자 출신 인권운동가’ 마영애(53·세계전문인선교회 파송) 선교사였다. 


그는 북한인권 관련 이슈가 있을 때마다 뉴욕 맨해튼의 유엔주재 북한대표부 앞에서 시위를 벌여 왔다.


신선호 북한대표부 대사 면전에서 시위를 벌인 것은 세계 여러 매체에 보도됐다. 

평소에는 피켓을 들고 조용히 시위를 하지만 북한대표부 사람들이 나타나면 고래고래 고함을 친다. 


“공개처형 당한 내 남편 살려내라.”

이런 마 선교사의 시위에 북한 외교관들도 가만히 있지 않았다. 


“죽여 버리겠다”고 위협하고 마 선교사 집으로 협박전화도 걸어왔다. 


2014년 3월에는 조선중앙통신이 마 선교사를 비난하는 특집방송 프로그램을 만들어 유튜브에 올렸다. 


마 선교사는 3일 “북한의 공갈협박에 굴복할 것 같으면 탈북하지도 않았다”고 했다. 


그는 “법안이 통과돼 기쁘다”며 “북한동포들이 핍박에서 벗어나는 그날이 하루빨리 왔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북한에서 예술단원과 보위부 요원으로 활동했던 그는 2000년 탈북했다. 

하지만 중국 공안에 붙잡혀 35일간 온갖 고초를 당했다. 


뇌물을 주고 탈출에 성공한 뒤 중국을 거쳐 한국에 정착했다. 


2004년 북한에 남아있던 남편이 처형당했다는 소식을 들었다. 


마 선교사는 “아내가 탈북했다고 남편을 죽이는 북한에 우리 동포가 2000만명이나 사는데 가만히 있을 수 없었다”며 “북한인권 문제를 제기하기에 외국이 더 낫겠다고 생각해 미국으로 건너갔다”고 말했다. 


교회공연단과 함께 미국에 갔으나 당시 정부가 북한인권과 관련한 강연을 했다는 이유로 여권을 취소하고 국적을 말소해 불법체류자로 전락했다. 


2006년에는 미국 망명을 신청했다. 


그는 “당시 온 가족이 힘든 시기를 보냈다”고 회고했다. 


그는 미국 셰퍼드대학과 세인트미션대학에서 신학을 공부하며 마음을 추슬렀다. 

그러다 2009년 한국정부에 진정서를 냈더니 여권을 신청하라는 연락이 왔고 몇 달 뒤 여권이 나왔다. 


여권을 받아 들고 눈물을 흘린 기억이 생생하다. 


그는 북한인권운동과 탈북자 지원을 계속하고 있다. 


이를 위한 자금이 필요해 미국에서 평양순대 회사를 운영하고 있다. 2007년 평양예술단을 조직, 순회공연을 하며 북한의 인권상황도 폭로하고 있다. 


마 선교사는 “강도 만난 이웃인 북한 주민의 구출과 안전을 위해 한국교회가 나서 달라”고 호소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4 공격 당하는 기독교, 108개국서 탄압 받아 - 美 퓨리서치 198개국 조사 imagefile kchristian 2016-06-29 659
83 세계 교회들"증오를 멈추고 기도하자" - '올랜도 총기 난사' 미국내에서 기도·위로운동 imagefile kchristian 2016-06-15 603
82 "아 짠하다..." 할아버지가 햄버거 12개를 만들고 기다린 사연 imagefile kchristian 2016-03-23 784
81 세상에서 가장 비싼 부활절 달걀 imagefile kchristian 2016-03-23 772
» "北 유엔대사 면전서 시위… 北 인권법 통과 기뻐"...탈북자 출신 인권 운동가 마영애 선교사 imagefile kchristian 2016-03-09 702
79 톱스타 저스틴 비버의 멋진 신앙 발언 6가지 imagefile kchristian 2016-03-09 709
78 이슬람 수업 거부한 기독교인 학생, F학점 - 격분한 학부모 소송제기 imagefile kchristian 2016-02-10 999
77 북한 종신노역 임현수 목사 "하루 8시간씩 땅 파고 있다" imagefile kchristian 2016-01-13 653
76 "이렇게라도 보고 싶었다"...'눈물'의 크리스마스 광고 imagefile kchristian 2015-12-02 648
75 기독교인 전 세계에서 5분에 1명꼴로 순교 - 북한과 중동, 아프리카 등...갈수록 박해 문제 심각해 kchristian 2015-09-23 978
74 기독교 신앙으로 박해받는 크리스천 1억 명 - 기독교 박해가 가장심한 나라 13년째 1위는 북한 ...이슬람 극단주의, 상위 50개국 중 40개국에서 박해 imagefile kchristian 2015-08-05 1137
73 '예수 아내 마리아' 파피루스 조각 위조 결론 imagefile kchristian 2015-07-29 1041
72 노숙자를 대하는 5살 소년의 아름다운 행동...어른들을 울리다 imagefile kchristian 2015-06-03 1314
71 건강하지 않은 교회의 9가지 특징 - 모든 성도가 알고 있는 문제를 쉬쉬하고 공론화하지 않는 교회 imagefile kchristian 2015-06-03 1224
70 美남침례회 선교부, 10년만에 선교사 방언 허용 - 10년만에 방언하면 선교사 후보 탈락 정책 폐지 kchristian 2015-05-20 1268
69 "네팔을 위해 기도해주세요" - 네팔 재난 현장에 그리스도의 사랑의 손길을.... 기독교계, 네팔 현지에서 긴급구호 활동 시작 imagefile kchristian 2015-04-29 1162
68 지중해 난민선서 '종교 전쟁' - 이슬람교도, 기독인 12명 바다 던져 '충격' imagefile kchristian 2015-04-22 1264
67 IS, 이라크 교회 십자가 쓰러뜨려 IS 깃발 꽂는등 만행 저질러 imagefile kchristian 2015-03-18 1120
66 실제 성경책보다 '어플 성경' 더 많이 봐 kchristian 2015-03-18 1221
65 아픈 아내 위해 56㎞ 걸어서 출근하는 남성 - “내 두 다리가 허락할 때까지” imagefile kchristian 2015-03-04 11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