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중독11.jpg

▲ 김망규 한국교회인터넷 중독연 구소장 이 10일 서울 여의도의 한 카페 앞에서 청소년

스마트폰 중독의 심각성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한국교회의 최대 위협은 이방종교도, 이단·사이비단체도 아닙니다. 바로 다음세대의 인터넷(스마트폰) 중독입니다.”


10일 서울 여의도 국민일보 빌딩의 한 카페에서 만난 한국교회인터넷중독연구소(kcisa.net) 소장 김망규(53·인천 성일교회) 목사는 청소년들의 스마트폰 중독이 심각한 실정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다음 달 28~30일 충남 천안 백석대학교 생활관에서 ‘청소년 상담캠프’를 개최한다. 인터넷 때문에 힘들어하는 학생들의 영적 재충전과 신앙훈련, 과도한 학업스트레스 해소, 인터넷의 영적 실체 진단과 대안제시를 위해 마련됐다.


‘힐링 앤 비전(Healing & Vision)’이란 부제가 달렸다.


“인터넷, 스마트 미디어에 과다하게 노출되면 이성이 사라지고 순간적인 즐거움을 주는 활동에만 반응하게 됩니다. 특히 청소년들은 인터넷을 통해 자신의 본능적인 욕구를 채우려 합니다.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인터넷에 속박당하고 노예가 되는 것이지요.”


주강사인 김 목사는 한국교회 다음세대를 위해 팔을 걷어붙인 목회자다.


그가 최근 설립한 인천 계양구 주부토로에 있는 연구소 사무실에는 스마트폰에 빠진 청소년과 그 가족들의 발길이 줄을 잇고 있다.


그는 “가정마다 청소년 인터넷 중독이 심각한 실정이다. 틈만 나면 스마트폰을 들여다보는 다음세대에 대한 대책 마련 없이는 한국교회의 미래는 없다”고 진단했다.


또 “인터넷 자체가 우상이나 죄가 되는 것은 아니다”라면서도 “인터넷 과다사용은 단순한 심리 문제가 아닌 사단의 계략임을 깨달아야한다. 즉 영적 문제”라고 덧붙였다.


김 목사는 고려대 대학원과 미국 웨스트민스터 신학대학원에서 상담학을 전공했다.
박사학위 논문 제목이 ‘인터넷 중독 청소년을 위한 성경적 목회프로그램’이다.


‘인터넷 중독 치유사’로 불리는 그는 강연, 설교 등을 통해 인간의 참된 행복의 길이 무엇인가를 깨우쳐준다.


그는 인터넷 중독 때문에 상처를 입고 고통 받던 이들이 캠프를 이수하거나 상담을 받은 뒤 삶의 방향이 올바로 변화될 때 보람을 느낀다고 했다.


인터넷 중독 치유를 위한 대안학교 설립을 계획하고 있는 김 목사는 “가정과 사회가 인터넷 중독으로 시끄러운데, 한국교회는 대책은커녕 기본적인 예방마저 제공하지 못하고 있는 것이 안타깝다”며 “한국교회가 인터넷 때문에 상처 입은 영혼을 위한 교육 프로그램 등을 본격적으로 마련해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미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1882 故 하용조 목사 빈소, 추모 발길 이어져 imagefile kchristian 2011-08-03 11748
1881 장로교단 창립 100주년 기념 사업 imagefile kchristian 2010-09-30 11597
1880 WCC 총회 준비 총괄 책임자 누구? imagefile kchristian 2011-08-17 11357
1879 전병욱 목사, "지금 교회로 돌아갈 수 없다" imagefile kchristian 2010-11-08 11295
1878 "WCC, 다원주의 아니다" image kchristian 2012-03-07 11273
1877 영락교회 새 담임목사에 신조우 목사 청빙 결의 imagefile kchristian 2017-10-18 11112
1876 크리스천 선수들이여! 화이팅! imagefile [7] kchristian 2012-08-01 11009
1875 박근혜 대통령 한때 목회자 꿈꿨다 - 예장 종합총회 관계자 "계속 교회 성실히 다녔으면 이번 사건 안 터졌을텐데" imagefile kchristian 2016-11-16 10945
1874 기독교 안티에 답한다 - 도올 김용옥 교수의 '비인격체 하나님'에 대해 image kchristian 2012-10-31 10939
1873 남북공동기도문, 교회협과 조그련 함께 채택 - 조그련, 예전보다 전향적인 모습 보여 kchristian 2013-08-01 10863
1872 예장통합총회 교인 280만 kchristian 2010-09-16 10860
1871 한국기독실업인회, 논산 육군훈련소 첫 대규모 집회 - "청년 세대 위해 기도" imagefile kchristian 2017-07-26 10765
1870 길자연 대표회장 '한기총 개혁 서두르겠다' image kchristian 2011-10-19 10700
1869 일본군 위안부 할머니도 일본 돕기 나서 imagefile kchristian 2011-03-28 10546
1868 바람직한 예배 순서와 형식을 조명해 본다 - 한국 개신교회 예배순서는 설교와 성만찬의 조화 아닌 설교중심 · 은사와 경험 강조 imagefile kchristian 2017-06-07 10422
1867 성경번역 15년 내 모든 언어로 완성 imagefile [9] kchristian 2010-07-19 10378
1866 설교를 듣는 청중의 입장을 늘 생각하라고도 조언했다 image kchristian 2010-05-20 10321
1865 “설교를 잘하려고 하지 말라”고 충고했다 kchristian 2010-05-20 10320
1864 한국 장로교회가 낳은 세계적인 목회자다 - 한경직·옥한흠·하용조·김삼환 4인 조명 imagefile kchristian 2012-10-31 10241
1863 제1회 아펜젤러 국제 학술대회 image kchristian 2012-05-30 10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