깜짝카드.jpg



남북 및 북·미 정상회담이 잇따라 예정된 가운데 북한에 억류 중인 한국계 미국인을 조기 석방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북한이 정상회담 여건을 조성하기 위해 ‘깜짝 석방 카드’를 내밀 수 있다는 것이다.


특히 북한에 억류된 미국인들 가운데 현지에서 교육·봉사 활동 등에 나선 기독교계 인사가 다수 포함돼 있어 국내 기독교계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12일 대북 사역단체 등에 따르면 현재 북한에는 한국계 미국인 및 탈북민 등 10여명이 억류돼 있다. 


미국 국적자는 김동철 목사와 평양과학기술대(PUST)에 근무하던 김상덕(미국명 토니 킴) 교수, 직원 김학송씨이며, 한국 국적자는 김정욱 김국기 목사다. 최춘길 선교사, 고현철씨 등 한국 국적 탈북민도 포함돼 있다.


미국 국적자 가운데 김동철 목사는 미국 버지니아주 소재 미주북한선교회 소속으로 2015년 10월 국가전복 및 간첩 혐의 등으로 북한 함경북도 나선 경제무역지대에서 체포됐다. 


김상덕씨는 PUST 회계학 초빙교수로 지난해 4월 평양공항에서 ‘반공화국 적대혐의죄’로 체포됐다. 


같은 혐의로 체포된 조선족 출신 김학송씨는 같은 해 5월 중국 단둥에 있는 집으로 가려다 평양역에서 붙잡혔다. 


중국 대학에서 농업을 전공하고 미국 대학에서 신학을 공부한 그는 PUST에서 실험농장을 관리하며 퇴비 등 농업기술을 전수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 국적 억류자 6명 중 한 명인 김정욱 목사는 2013년 10월 억류돼 국가전복음모죄 등으로 무기노동교화형을 선고받았다. 


2014년 10월 억류된 김국기 목사와 2013년 10월 억류된 최춘길 선교사도 김정욱 목사와 같은 형을 선고 받아 복역 중이다.


김성은 갈렙선교회 대표는 12일 국민일보와의 통화에서 “북한 주민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체제 선전기관 영상에 김정욱 목사 내용이 들어가 있다”고 밝혔다.


김 대표는 “북한 소식통이 촬영한 영상에 따르면 김정욱 목사는 체제 전복을 시도한 것으로 묘사되고 있다”며 “여기엔 남한에서는 하루에 자살자가 46명에 이른다는 내용, 세월호 사고 등이 남한의 실상으로 묘사됐으며 천안함은 자작극이란 내용도 담겨 있다”고 말했다. 


한국교회는 이들의 석방을 위한 기도 및 구명운동을 꾸준히 진행 중이다. 


경기도 성남의 선한목자교회(유기성 목사)는 대대적인 기도 운동을 펼치고 있다. 


전 교인 3200여명이 매일 밤 10시 북한과 중국에 억류된 기독교계 인사의 이름을 거명하며 기도한다. 


25개 교계 및 시민단체로 구성된 ‘북한 억류자 석방촉구 시민단체협의회’(대표 김규호 목사)도 지난해 8월 성명을 내고 “김정욱 목사를 비롯한 북한 억류자들을 즉각 석방하라”고 요구한 바 있다.

정부는 북한에 억류된 국민의 석방 및 송환을 지속적으로 요구할 방침이다. 


통일부는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그동안 여러 차례 북한에 억류된 국민의 조속한 석방 및 송환을 요구해 왔고 앞으로도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김성은 대표는 “북한에 억류된 이들은 순교를 각오하고 북한 사람을 도우려 했던 사람들”이라며 “정부와 한국교회는 대북지원을 위해 모든 걸 내던진 한국 국적 목회자들의 귀환을 절대 포기하지 말아 달라”고 당부했다. 


<미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07 주요 교단, 경찰선교 활성화 방안 논의 kchristian 2018-05-09 1265
1706 해외한인장로회 (KPCA) 명성교회 세습반대 성명서와 한국 노회 설립 다뤄 imagefile kchristian 2018-05-09 1351
1705 평양 방문한 WCC "北, 평화 기대감 가득해" imagefile kchristian 2018-05-09 1271
1704 전광훈 목사, 선거법 위반 혐의로 법정 구속 - 대선 때 특정 후보 찍으라는 문자 보내..징역 10개월 imagefile kchristian 2018-05-09 1302
1703 "평화 넘어 한반도 복음화의 길도 열자" - 역사적 회담 후 첫 주일 교계 표정 imagefile kchristian 2018-05-02 1328
1702 기독교대한감리회 전명구 감독회장 직무정지 - 향후 총회실행위원회 소집 통해 감독회장 직무대행 선출 imagefile kchristian 2018-05-02 1225
1701 명성교회 세습 정당성 판결 연기 - 예장통합 총회 재판국...다음 심리는 5월 15일 예정 imagefile kchristian 2018-05-02 1248
1700 "오정현 목사 자격 관련 대법 판결 유감" - 한국교회언론회 imagefile kchristian 2018-05-02 1242
1699 탈북 기독인 1000명 '통일 소원 특별 기도회' - 탈북민 출신 목회자가 세운 33개 교회 (28일 서울 한사랑교회) imagefile kchristian 2018-04-18 1342
1698 "여성과 태아 모두 보호돼야" - 낙태죄 위헌법률심판 앞두고 폐지 반대 집회 imagefile kchristian 2018-04-18 1237
1697 작년 개신교 세례받은 장병 14만 3천 여명 kchristian 2018-04-18 1249
1696 "명성교회 세습은 명백한 총회 헌법 위반" - 예장통합총회 목회자와 신학생, "신속하고 공정한 판결" 촉구 kchristian 2018-04-18 1279
1695 바른미래당 기독인회 창립예배 - 초대회장에 이혜훈 의원 imagefile kchristian 2018-04-11 1284
1694 '국가인권정책기본계획'에 동성애자 차별금지 넣는다 - 법무부 다음달 공표 예정 kchristian 2018-04-11 1295
1693 "차별금지법 통과되면 설교 자기검열 확대로 교회 권위 위축" imagefile kchristian 2018-04-11 1216
1692 종교기관에 국민 신뢰·청렴도 낮아 kchristian 2018-04-04 1350
1691 "부활의 기쁨, 한반도와 온 세계에 가득하길" - 70여 개 교단 부활절 연합예배 드려..한반도 평화 위한 기도도 imagefile kchristian 2018-04-04 1280
1690 '이중고' 겪는 한동대, 지금 기도 중 - 지진 피해에 다자성애 행사 논란으로 진통 imagefile kchristian 2018-04-04 1266
1689 평화신학자의 성폭력 사건 추적한 책 - 존 하워드 요더의 성추행과 교단 반응 다룬 '야수의 송곳니를 뽑다' imagefile kchristian 2018-03-28 1278
1688 자유 배운 모교에 '금의환향'...평창 패럴림픽 동메달리스트 최광혁 imagefile kchristian 2018-03-28 12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