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 횃불대회 7월 9일부터 12일까지 워싱턴DC에서


인권-01.jpg

▲ 지난해 워싱턴 DC 의사당 앞에서 한인 2세들이 ‘자유를 위한 목소리’ 시위를 벌이고 있다.


“北(북)끄러운 인권 상황, 왜(Why)칠까요?!”
탈북자들의 고통스러운 상황을 그대로 볼 수 없어 ‘선한 사마리아인 인권 운동’을 벌이고 있는 북한 자유를 위한 한국 교회연합(KCC)이 워싱턴 DC 의사당 앞에서 ‘탈북자 인권 유린에서 자유!’를 외치게 된다.
지난 2004년부터 북한의 인권을 위해 활동을 벌여온 KCC는 오는 7월 9일부터 12일까지 2세 단체인 자유를 위한 목소리(Voice for Freedom)와 함께 KCC 횃불대회를 개최한다.
KCC 횃불대회는 워싱턴DC에서 3년 연속 열리게 되는데, 1세와 2세가 탈북자들의 인권 회복을 한목소리로 외치게 된다.
참 가자들은 의회의사당 앞에서 평화 행진을 하게 되고 상원 및 하원 위원 사무실을 방문 북한의 인권 상황, 탈북 고아난민들의 인권 상황을 알리고 미국 사회가 이 문제를 해결하는데 도움을 줄 것을 호소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는 또한 중국 대사관 앞 기도회, ‘Escape from Camp 14’라는 책으로 미 주류 사회 도서 판매 순위 상위에 오른 신동혁 씨(정치범 수용소에서 태어나 탈출한 탈북자)의 특강 및 Q&A, 북한 전문가들의 분야별 특강이 마련되어 있다.
KCC 의 김성환(미국명 Sam Kim) 사무총장은 “이번 대회는 2세들에게 한국인의 피가 흐르는 자신의 정체성을 깨닫고 민족과 세계를 위해 큰 꿈을 꿀 수 있는 엄청난 도전의 시간이 될 것”이라며 “이미 과거 행사에 참석한 후 삶이 크게 변한 2세 자녀들의 간증이 그 증거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이번 행사에 참가하는 학생들은 사회 봉사 크레딧을 받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과거에 이어 2회 이상 참석하는 학생들에게는 대통령상(President Award)도 수상할 기회를 얻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KCC의 대표간사 중 한 명인 손인식 목사는 “오랫동안 인권 유린에 침묵하는 것은 죄라고 생각하고 ‘침묵은 죄’임을 강조했다. 이제 많은 분이 이를 깨닫고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우리의 소리가 반드시 저 워싱턴DC의 정가와 한인 사회와 전 세계 한인 디아스포라와 저 하늘나라에 들릴 것으로 확신한다”며 참가자로서 봉사자로서 참가해줄 것을 부탁했다.
KCC는 미국 내 2,500개 회원 교회가 등록되어 있으며 2004년 발족된 후 인권 유린을 당한 북한 동포와 탈북자들을 위한 목소리를 냈고 북한 인권법이 통과하는데 결정적인 공을 세운 바 있다.
KCC는 또한 탈북고아입양법이 통과되도록 적극적인 활동을 펼쳤다.
문의: skim@kccnk.org, samkim@sklaw.org, (800) 222-7082, (714)928-8582
<크리스찬위클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5 힐러리 vs 트럼프 "비호감 후보들 대결" - 둘다 당내의 전폭적 지지 못 끌어내 imagefile kchristian 2016-06-08 180
414 "오래 살고 싶으면 교회에 가라" - 하버드대 연구진 중년여성 7만4000명 조사결과 imagefile kchristian 2016-05-18 183
413 "건강 허락할 때까지 선교에 매진" - 뉴욕 신광교회 한재홍 목사, 은퇴 뒤 선교 사역에 매진 imagefile kchristian 2016-04-27 221
412 "남의 설교 베끼는 것은 죄악" - 복음주의 목회자 존 파이퍼 목사 팟캐스트 방송 출연해 일부 목회자 표절 비판 imagefile kchristian 2016-04-06 345
411 北에서 돌아온 케네스 배 한국어 비망록 나온다 - 北 입국 배경 억류 등 담아 두란노서 번역 5월 말 출간 imagefile kchristian 2016-03-30 294
410 북한서 노동형 선고받은 미국인 범행 영상공개...선전포스터 떼어버리는 범행현장 포착돼 imagefile kchristian 2016-03-23 254
409 오바마, 중도성향 백인 대법관 지명 - 인준권한 가진 공화당 주도 연방상원의 인준여부 주목 imagefile kchristian 2016-03-16 240
408 "美 신학교 입학생 매년 감소" - 한국인 유학생들 발길 끊긴지도 이미오래 imagefile kchristian 2016-03-02 314
407 "또 기적이다" 토네이도 폐허 속 성경만 온전했다 imagefile kchristian 2016-03-02 430
406 美 언론 "사이비 종교가 낙태 강요" - 하나님의교회 의혹 또 제기 imagefile kchristian 2016-02-17 311
405 연합감리교회 한인교회도 동성애 대처 imagefile kchristian 2016-02-10 304
404 오바마, 故 강영우 박사 가문에 각별한 예우 백악관서 차남 강진영씨 가족 초청해 환송연 imagefile kchristian 2016-01-27 333
403 오바마 '총기규제 명령' 발동 - FBI 등 관련 인력들도 충원 공화당 의원들은 '부정적' imagefile kchristian 2016-01-06 353
402 기독교인이 가장 사랑하는 말씀은 '요 3:16' - 바이블게이트웨이, 크리스천이 자주 찾는 성경 구절 100가지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5-12-30 495
401 기독교만 골라 총질 - 지난 1일 오리건주 대학서 총기난사 imagefile kchristian 2015-10-07 566
400 동성커플 결혼허가증 거부한 미 법원서기 킴 데이비스 석방 - 판사 "다른 부서기들의 결혼허가증 발급은 방해하지 마라" 공화 대선주자 크루즈-허커비, 교도소 찾아 데이비스 면담 imagefile kchristian 2015-09-09 572
399 미국 남부주 결혼허가증 미뤄 - 미연방대법원 동성결혼 합법화 판결 후 imagefile kchristian 2015-07-01 982
398 美 사우스캐롤라이나 교구 성공회 주교, 찰스턴시 총기난사 메시지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5-06-24 1057
397 '치유·회복·사랑' 총격 흑인교회의 메세지, 미국 울리다 - "기도만이 비극 이길 수 있어" 희생된 목사 좌석엔 검은 장막, 수천 장 추모편지로 교회 덮혀 imagefile kchristian 2015-06-24 874
396 "동성결혼 합법화" 저지 기도운동 발족 - 미주 기독교 총연합회, 미국의 영적위기 위해 한인교회 동참 호소... 미연방 대법원, 오는 6월 중 동성결혼 허용여부 최종판결 할 예정 imagefile kchristian 2015-05-06 11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