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포스트는 미국성공회 총회에서 하나님의 성별을 담지 않은 기도서 개정을 논의 중이라고 지난 3일 보도했다.


4일 시작된 총회는 오는 13일까지 미국 텍사스주 오스틴에서 진행된다.
성공회의 모든 예배와 집회에 사용되는 기도서에는 하나님을 ‘아버지’ 또는 ‘왕’과 같이 남성으로 부르고 있다.


이를 ‘지도자’ 혹은 ‘창조주’처럼 성 중립적인 호칭으로 바꾸고자 하는 것이다.


기도서 개정을 요구한 윌리 개프니 텍사스 브라이트신학대 교수는 “남성이 하나님과 같은 범주에 속한다면 (남녀) 평등을 향한 우리의 노력은 불완전할 수밖에 없다”며 “기도서에 있는 남성주의적 언어들을 바꿔야 한다”고 주장했다.


미국성공회에서 쓰이는 기도서는 1979년 미국성공회 총회에서 마지막으로 개정됐다.


2030년까지는 현재 기도서가 사용돼야 하기에 논의가 곧바로 기도서 개정으로 이어지진 않는다.


제프리 리 시카고 관구 주교는 성 중립적 기도문이 이미 있는 만큼 기도서 개정은 불필요하다는 입장을 보였다.


대한성공회 관계자는 “성공회는 관구별로 독립적·자치적이기에 미국성공회의 결정이 다른 나라, 다른 관구 성공회에 영향을 미치지는 않는다”고 말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52 월드스타 저스틴비버 결혼 앞 둔 신앙고백 눈길 끌어 imagefile kchristian 2018-07-18 15
» 美 성공회, 하나님 性 중립적 기도서 개정 논의 - '아버지', '왕' → '창조주', '지도자'...남성 아닌 중립적 호칭으로 kchristian 2018-07-11 32
450 트럼프 대통령, 신임 대법관에 브렛 캐배너 보수성향 판사 지명 imagefile kchristian 2018-07-11 25
449 UMC 총감독회, 새로운 동성애 정책으로 PCUSA 방식 채택 imagefile kchristian 2018-05-09 221
448 "성경 속 하나님 믿고, 삶에 영향 받는다" - 미국인 2명 중 1명...퓨리서치센터 4729명 조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5-02 219
447 남편·아들 대통령 만든 美 '국민 영부인' - 부시 前 대통령 부인 바버라 여사, 연명치료 중단 이틀 만에 별세 imagefile kchristian 2018-04-18 240
446 "오늘의 제가 있게 된 건 어머니의 기도 덕입니다" - 美 여론조사기관, 남녀 종교성 사회학적 분석 imagefile kchristian 2018-04-11 253
445 백악관의 성경 열공 매주 60∼90분 공부 - 트럼프는 참석 않고 교재 받아 느낀 점 적어 목사에게 보내 ... 드롤링거 목사, 펜스 부통령, 폼페이오 국무장관 등 각료참석 imagefile kchristian 2018-04-11 253
444 기독교인 2명 중 1명 "지난 1년간 전도한 적 없다" - 19세 이상 성도·목회자 800명 설문 imagefile kchristian 2018-04-04 223
443 탈북자 7명, 강제북송 위기 자유의 문턱에서 중국 공안에 잡혀 imagefile kchristian 2018-03-28 227
442 미국 CCM뮤지션의 감동실화 <아이 캔 온리 이매진> imagefile kchristian 2018-03-21 234
441 통일교...미국에서 반자동 소총 들고 합동결혼식 진행 - 문선명 씨 막내아들 문형진 씨 주례...내부에서도 황당 지적 나와 imagefile kchristian 2018-03-07 286
440 '기도는 중요하다' 美서 벌어진 티셔츠 시위 imagefile kchristian 2018-02-21 285
439 2018 씁쓸한 美 기독교의 위상 imagefile kchristian 2018-01-31 326
438 2018년 미국 교회 주요 트렌드 10가지 imagefile kchristian 2018-01-17 404
437 <논 단> 교회 지키기 위해 목회자가 총 차고 설교해도 될까요? - 미국교회 월 1.2건꼴 총기 사고 대응 고민 imagefile kchristian 2017-11-29 505
436 美 복음주의 대형 교회 첫 여성 리더 임명 - 윌로우크릭교회 하이벨스 목사 후임 수석목사에 40대 女 라슨, 설교 목사엔 30대 男 카터 세워 imagefile kchristian 2017-11-01 683
435 교회가 마음의 치유 돕는 '선한 사마리아인' 이 되려면 - 美 크리스채너티투데이 소개, 상처에 기름·포도주 붓고 '여관 주인'까지 찾아야 imagefile kchristian 2017-11-01 645
434 미국 백인 기독교인 비율 절반으로 줄어 - 종교정체성...40년전 70%가 지금은 43% imagefile kchristian 2017-10-04 815
433 임현수 목사 환영예배 imagefile kchristian 2017-09-06 8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