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대선.JPG

▲ 트럼프(왼쪽)와 힐러리 후보. 


힐러리 클린턴 전 미국 국무장관(69)이 6일 민주당 대선 후보 확정에 필요한 과반수 대의원을 확보함에 따라 11월 8일 미국 대통령 선거는 클린턴과 공화당 도널드 트럼프(70)의 대결 구도로 치러지게 됐다.


클린턴과 트럼프는 모두 물려받은 것보다 자신의 노력으로 이룬 게 많다. 


클린턴이 자수성가해 정치 명문가를 일궜다면 트럼프는 탁월한 재테크로 부동산 명가(名家)를 이뤘다.


클린턴은 영국 웨일스 이민자 가문 출신 아버지와 캐나다인과 인디언 핏줄이 섞인 어머니가 일군 중산층 가정의 3남매 중 장녀로 태어났다. 


예일대 로스쿨에 진학한 뒤 남편 빌 클린턴 전 대통령을 만나면서 정치적 야심을 키워 왔다. 


1975년 결혼 후 남편이 아칸소 주 법무장관, 아칸소 주지사를 거쳐 1992년 대통령에 당선될 때까지 최고의 참모 역할을 수행했다. 


재선에 성공한 남편이 정계에서 은퇴하자 상원의원(뉴욕 주)을 거쳐 2008년 민주당 대선유력 주자로 떠올랐지만 ‘최초의 흑인 대통령’ 바람을 일으킨 버락 오바마의 벽에 부딪쳐 좌절했다. 


오바마 행정부의 초대 국무장관을 지내며 절치부심한 끝에 8년 만에 민주당 대선 후보의 자리를 쟁취했다.


트럼프는 부유한 독일 이민자 가문 출신 아버지와 스코틀랜드 이민자 가문의 어머니 사이에서 3남 2녀 중 차남으로 태어나 유복하게 자랐다. 


그는 사립 기숙학교인 뉴욕군사학교를 거쳐 1964년 뉴욕의 포덤대에 입학해 2년을 다닌 후 펜실베이니아대 와튼스쿨로 편입해 경제학을 전공했다. 


대학 졸업 직후 아버지의 도움으로 부동산 사업에 뛰어든 트럼프는 전 세계에 ‘트럼프’를 내건 호텔과 골프장, 카지노 등을 운영하는 트럼프그룹을 일궜고 리얼리티 TV쇼를 진행하며 대중적 명성까지 얻었다. 


이런 부와 명성을 바탕으로 공화당 대선 경선에 ‘바람잡이’로 투입됐으나 유력 후보 16명을 모두 제치고 공화당 대선 후보의 자리를 꿰찼다.


뉴욕타임스는 올해 대선이 이례적으로 ‘비(非)호감’ 후보들 간의 대결로 치러지게 됐다고 보도했다.


클린턴과 트럼프 모두 유권자들의 호감도 수치가 낮을 뿐만 아니라 당내에서도 전폭적 지지를 받지 못하고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29 동성애자 감독 선출한 美감리교 지방회 '재정 위기에 빠져' imagefile kchristian 2017-06-28 1
428 폐쇄 위기 미국교회들 "뭉쳐야 산다" imagefile kchristian 2017-06-14 25
427 <성경 사랑하는 미국인들> 5명 중 1명 '한 번 이상 통독' imagefile kchristian 2017-05-10 179
426 '성소수자 차별금지법' 역행…시민단체 '지지' imagefile kchristian 2017-04-05 291
425 하나님 부르심이라 믿고 공직 수락...렉스 틸러슨 美 국무장관 imagefile kchristian 2017-04-05 297
424 "트럼프는 하나님을 만난 사람" - 폴라 화이트 美복음주의자문위원장 imagefile kchristian 2017-02-15 560
423 美의회, 개신교 의원 줄고 가톨릭·유대교 늘었다 - 이달 개원한 제115대 상·하원 개신교인 56% 1위 지켰지만 56년 전 첫 조사보다 19% 하락 imagefile kchristian 2017-01-18 669
422 트럼프 대통령 취임식 기도하는 목사는 누구 - 프랭클린 그레이엄, 폴라 화이트, 사무엘 로드리게스 목사 등 초청받아 imagefile kchristian 2017-01-04 602
421 복음의전함, 맨하탄에 8주간 복음광고 오픈 imagefile kchristian 2016-12-07 600
420 백인 개신교인 81%가 트럼프 지지 - 미국복음주의, 트럼프 대통령 당선 견인차 역할 ......... 트럼프 당선소감에서 하나님 언급 안해 imagefile kchristian 2016-11-16 830
419 신사도개혁운동 창시자 피터 와그너 박사 별세 imagefile kchristian 2016-10-26 648
418 2016 코리안 퍼레이드 imagefile kchristian 2016-10-05 714
417 작은 친절이 큰 나눔으로 되돌아오는 기적 - 손님에 쪽지 건넨 여종업원, 며칠 후 자신의 SNS 열어보고 화들짝 imagefile kchristian 2016-09-21 846
416 손 꼭잡고 함께 눈감은 노부부의 감동 사진 '뭉클' imagefile kchristian 2016-09-21 589
» 힐러리 vs 트럼프 "비호감 후보들 대결" - 둘다 당내의 전폭적 지지 못 끌어내 imagefile kchristian 2016-06-08 862
414 "오래 살고 싶으면 교회에 가라" - 하버드대 연구진 중년여성 7만4000명 조사결과 imagefile kchristian 2016-05-18 808
413 "건강 허락할 때까지 선교에 매진" - 뉴욕 신광교회 한재홍 목사, 은퇴 뒤 선교 사역에 매진 imagefile kchristian 2016-04-27 865
412 "남의 설교 베끼는 것은 죄악" - 복음주의 목회자 존 파이퍼 목사 팟캐스트 방송 출연해 일부 목회자 표절 비판 imagefile kchristian 2016-04-06 1039
411 北에서 돌아온 케네스 배 한국어 비망록 나온다 - 北 입국 배경 억류 등 담아 두란노서 번역 5월 말 출간 imagefile kchristian 2016-03-30 909
410 북한서 노동형 선고받은 미국인 범행 영상공개...선전포스터 떼어버리는 범행현장 포착돼 imagefile kchristian 2016-03-23 8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