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인권이.jpg

▲  한동대 미인가 동아리 ‘들꽃’이 2017년 12월 외부 강사를 초청해 개최한 강의 장면. 당시 이들은 다자성애와 매춘, 낙태 합법화를 주장했다



국가인권위원회가 한동대에 “다자성애, 낙태, 동성애 강연 주최자에 대한 징계를 취소하고 재발방지책을 수립하라”는 권고결정을 내린 것으로 6일 확인됐다.


한동대 미인가 동아리인 ‘들꽃’에 소속된 석모씨 등은 2017년 12월 학교 측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다자성애와 매춘, 낙태, 동성애 합법화를 주장하는 강연을 열었다.


한동대는 강의 내용이 기독교 건학이념에 어긋난다는 이유로 행사를 개최한 학생들을 징계했다.
석씨 등 3명은 부당한 징계 때문에 표현·집회·학문·종교·양심 등의 자유와 인권을 침해당했다며 지난해 1월 국가인권위에 진정서를 제출했다.


국가인권위는 대광고 강의석씨 관련 대법원 판례 등을 제시하며 “사립학교라 해도 헌법상 자율성과 종교의 자유가 무제한적으로 보장되는 것은 아니다”며 “한동대가 건학이념에 맞지 않는다는 이유로 학생들의 자발적이고 평화적인 강연회 개최에 징계 조치를 취한 것은 헌법상 보장된 표현·집회의 자유를 침해한 것”이라는 결정을 내렸다.


국가인권위는 여기서 그치지 않고 인권침해 개선을 위한 이행계획서를 90일 이내에 제출하라고 요구했다.


국가인권위의 이 같은 결정에 한동대는 기독교 건학이념을 지키기 위해 대책을 마련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동대 관계자는 “만약 건학이념에 반대되는 집회나 행사가 수시로 열리는데도 학교가 이를 방치하거나 묵인한다면 결과적으로 한동대의 건학이념을 포기하는 것으로 외부에 비칠 것”이라며 “내부적으로도 스스로 건학이념과 존립 이유를 부정하는 상황이 초래될 것”이라고 우려했다.
이어 “이 사건은 다자성애 매춘 등 부도덕한 성적 자기결정권을 합법화하자는 주장이 헌법이 보장하는 종교교육의 자유보다 우월하다고 판단한 초유의 사건”이라며 “그런데도 국가인권위는 그걸 헌법상 보호해줘야 할 절대 권리인 양 치켜세우고 있다.


이번 결정에 불복하며 강력히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영준 변호사(법무법인 저스티스)는 “국가인권위가 내세운 논리대로라면 신학대 내 신천지의 포교 활동, 동국대 법당 안에서의 목요찬양모임, 가톨릭대 내 낙태 합법화 대회 개최도 학생들의 표현·집회의 자유를 근거로 절대 막지 못할 것”이라며 “대학 선택의 자유가 보장되는 한국사회에서 종립학교의 설립이념과 자율권, 즉 헌법이 보장하는 종교의 자유를 국가가 짓밟으려는 위험한 발상”이라고 지적했다.


한동대 학부모들도 국가인권위의 결정에 반대하며 조만간 대응에 나설 예정이다.


<국민일보 미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585 "김정은 핵협상 진의, 비핵화 아닌 남한의 무장 해제"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381
7584 "믿음으로 기도하면 응답하실 것" - 여의도순복음교회, 워싱턴DC서 '한반도 평화 위한 한미조찬기도회' 개최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309
7583 美 트럼프 대통령 위한 민주당과 공화당 합심기도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323
7582 "우선은 개체교회 성장이 제일 먼저" - 동성애 관련 특별총회 앞둔 UMC 한인목회자들 '성장교회 컨퍼런스' 에서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478
7581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기도운동 3월 8일 '세계기도일예배' - 1887년 시작 올해로 132년째, 한국에서는 1922년부터 동참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299
7580 <인터뷰> 자살, 낙태방지 기독교계가 앞장서야 저출산률등 감안해 동성애 결혼은 생명존중운동으로 승화시켜야 .... 김진표 의원...남북관계도 비핵화 전제로 대화하고 타협해 나가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292
7579 <사진뉴스> 샌프란시스코 충우회장 이취임식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299
7578 "중소벤처기업 육성 시급" - 김진표 의원, '한국경제 활성화와 경제 정책 방향' 강연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312
7577 하와이서 '성경지키기 연합대회' 개최 - 동성애 반대하는 선언문 발표하고 캠페인 확대키로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314
7576 UMC 류재덕 한인총회장 기독언론사와 간담회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321
7575 '24시간 크리스천 음악방송' CBS JOY4U image kchristian 2019-02-13 309
7574 동역자를 청빙합니다 (청년사역자<파트타임>, 성가대 지휘자) - 산호세 한인장로교회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318
7573 노년을 위한 기쁜소식!! - 뉴비전교회 노아사역 2019년 3월 9일부터 (10주간) image kchristian 2019-02-13 318
7572 2019년 아버지학교 미주대회 "두란노 아버지학교 파더블레싱 2019" - 2월 22일(금) 상항중앙장로교회 image kchristian 2019-02-13 313
7571 '동성애 반대'로 광야에 선 교회 ...뉴욕 필그림선교교회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294
7570 Youth 사역자 청빙 및 반주자 청빙 - 주님의 한빛교회 image kchristian 2019-02-13 299
7569 산호세 새소망교회가 찬양대 피아노 반주자를 모시고자 합니다 image kchristian 2019-02-13 307
7568 청빙합니다! 유년부 담당 전도사 & 반주자 - 헤이워드침례교회 image kchristian 2019-02-13 302
7567 <세상의 편견을 깨다> 백인 운전수와 흑인 피아니스트...영화 "그린북 (Green Book)" 이야기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395
7566 산호세 생명의 강 교회 - (408) 218-2087 image kchristian 2019-02-13 2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