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승쾌-01.jpg

임승쾌 장로




순간 제 눈을 의심할 정도였습니다.


요 며칠전 "손양원 목사 순교 기념관 폐쇄" 라는 기사제목을 보고 말입니다.


그 밑에 부제를 보니 "여수 애양원 손양원 목사 순교기념관 폐쇄 결정까지... 결국 돈문제" 라고 적혀 있었습니다.


기사를 읽기도 전에 제 머리속에는 2013년 10월 애양원 교회와 손양원 목사 순교기념관을 방문했던 기억들이 정말 주마등처럼 스쳐지나갔습니다.


교회와 기념관을 방문했을 때 감동이 컷던 만큼 이 기사를 읽어 내려가며 실망과 씁슬함도 그 만큼 컷습니다.


2013년 10월 서울 국제 성시화대회에 초청을 받고 제가 당시 단장이었던 북가주 메시아합창단과 남가주의 글로발 메시아 합창단 70여명, 그리고 성시화 운동 임원 등 100여명은 한국에 방문해 7박 8일의 사역일정을 바쁘게 보냈습니다.


여의도 순복음 교회, 명성교회, 사랑의 교회에서의 찬양예배 그리고 양화진, 임진각 등지에서의 기도회,  평택 순복음교회, 전주 바울교회에 이어 사역 막바지 일정에는 여수와 순천에서 애양원 교회에서의 찬양예배와 손양원 목사 순교 기념관을 관람할 수 있었습니다.


231D0B3C5430DCB51F.jpg


예배시간 훨씬 전에 애양원 교회에 도착한 일행들은 연일 계속된 사역으로 지친 몸을 교회 밖  긴 나무의자에 몸을 기대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육신의 지친몸을 의자에 기대있던 우리들은 순간 눈이 휘둥그레 졌습니다.


애양원 교회 종탑에서 예배시간을 알리는 종이 댕그렁 댕그렁 울리기 시작했고 우리들의 시선은 일제히 그 종탑으로 향했습니다.


요즘시대 보기드문 교회 종탑에서의 종소리였기 때문이었죠...


뿐만 아니라 예배당 안의 분위기도 남달랐습니다.


나병으로 고생하다 치유가 됐다지만 짙은 검은색 선글라스를 끼고 예배시간을 기다리며 앉아있는 성도들이 이곳저곳에서 여러명이나 보였습니다.


우리와 말은 안했지만 이곳까지 찾아와 같이 예배 드림에 감사하다는 마음을 그들에게서읽을 수가 있었습니다.


젊은 담임목사였는데 설교 주제는 "나의 사랑안에 거하라"는 말씀이었던 것으로 기억됩니다.
우리 메시아 합창단은 "서로 사랑하자" 라는 찬양으로 화답했던것 같습니다.


저는 지금 예배시간을 말하고자 함이 아니라 애양원 교회하면 바로 고 손양원 목사님이 떠오른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어서 였습니다.


우리가 너무나 잘 알고 있는 손양원 목사님은 신사참배 거부로 감옥생활을 하셨습니다.


요즈음 한국교계에서는 80년전의 신사참배를 회개해야한다는 운동이 일고 있지 않습니까?


또 순교하실때까지 한샌병 환우들과 교회를 지키신 일.


같은 동네에 거주하는 것조차 꺼리는 나병환자들을 손양원 목사는 그들의 환부를 만지며 심지어 입으로 고름까지 뱉어냈다고 합니다.


또 여순 반란때 예수를 믿는다는 이유로 두 아들을 잃었지만 "네 원수를 사랑하라" 라는 하나님 말씀에 따라 아들의 친구이자 두 아들을 죽인 안재선을 용서하고 오히려 양자로 삼았던 이야기는 우리 기독교계에선 "원수를 사랑하라" 라는 대명사처럼 잘 알려지고 있습니다.


한국교회의 순교성지로 불리워지는 여수 애양원 손양원 목사 순교기념관이 폐쇄되기까지 이유야 어찌됐든 크리스찬들에게는 부끄럼을 남긴 사건이 돼버렸습니다.    


고 손양원 목사님의 희생과 섬김과 용서와 화해 그리고 내려놓음의 정신 등과는 정반대로 돈문제로 기념관이 폐쇄됐다는데는 정말 부끄러움을 주체하기 어렵게 됐습니다.


거기에 요즘 한국교계에서 80년전의 신사참배 회개운동이 전개되는 것을 보면서 손목사의 순교기념관 폐쇄가 우리의 가슴을 더욱 먹먹하게 만듭니다.


"사랑으로 보살피는 동산" 이라는 뜻의 애양원...!


"네 이웃을 사랑하라"는 주님이 주신 말씀을 천만분의 일도 실행치 못하고 있는 우리들에게 애양원이라는 이름을 나직히 불러보며 그 이름을 깊히 간직하고 싶습니다.


<본보 발행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014 『평양선언』 기독교계 환영 "진전된 내용 착실히 이행되길"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410
7013 실리콘밸리 선교회 9월 정기예배 - 위성교 목사...회개하고 복음을 믿고 전하며 기도하자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350
7012 조영구 목사 신임회장으로 - E.B 교협 정기총회...총무에 조병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408
7011 아멘넷, 복음뉴스, CSN 공동으로 토크쇼 "프레스 ABC" 제작키로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374
7010 은퇴선교사들의 노후 '은퇴선교관' 봉헌예배 - 은혜한인교회, 은퇴선교사들의 거처 2층 16유닛 건물 완공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362
7009 "내 일터가 전도의 현장이 되게 하자" - 기독실업인들(CBMC) '포럼' 열고 "하나님 나라 확장 앞장서자" 다짐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394
7008 [발행인 칼럼] "내 마음이 확정되었사오니..."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426
7007 2018 KARL 부동산.융자 전문인협회 가을세미나 - 9월 27일(목)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419
7006 S.F 실천목회 가을학기 개강 - 10월 1일(월)부터...밀피타스 생명수침례교회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325
7005 제4회 신앙도서 독후감 공모전 - 세계한인기독언론협회 주최 (마감 2018년 10월 31일 오후 5시 (PST) image kchristian 2018-09-19 424
7004 성가대 지휘자를 찾습니다. - 아가페장로교회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323
7003 산호세 생명의 강 교회 - (408) 218-2087 image kchristian 2018-09-19 341
7002 제16기 상당봉사원 훈련 세미나 - 북가주 생명의 전화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305
7001 목회자 감사의 날 - 매년 10월 둘째주일은 목회자 감사의 날입니다."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383
7000 이스트베이 한미 노인봉사회 소식 - 이스트베이한미노인봉사회에서는 시민권 인터뷰 및 시험대비를 위한 강의 프로그램을 일부 변경하였습니다.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363
6999 게스 관광 www.guesstour.com image kchristian 2018-09-19 358
6998 기도의 사명자들이여! 일어나라! 북가주를 위하여 기도할지어다!! - 북가주 금요 연합기도회 (섬김과 나눔교회-담임 김영일 목사)) image kchristian 2018-09-19 432
6997 10월 북가주 연합중보기도회 - 10월 8일 (월) 오후 7:30 image kchristian 2018-09-19 328
6996 아이스마일종합치과병원 - 모든치과 수술 스페셜리스트들을 한곳에서 !! image kchristian 2018-09-19 387
6995 '24시간 크리스천 음악방송' CBS JOY4U image kchristian 2018-09-19 3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