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면조롱거리된.jpg

▲  분당우리교회의 한 부목사가 지난 5일 수요예배 설교에서 동성애를 비판하는 성도를 ‘꼰대’로 지칭하고 있다. 그는 논란이 커지자 홈페이지에 사과문을 게재했다. <분당우리교회 홈페이지 캡처>


동성애를 반대하는 성도들을 ‘꼰대’라고 지칭했던 분당우리교회(이찬수 목사) J부목사가 결국 사과했다.


설교영상도 홈페이지에서 삭제했다.


J 목사는 지난 5일 수요기도회에서 ‘지적질인가, 거룩한 분노인가’라는 제목의 설교 중 “몇 년간 퀴어행사에 대한 반응, 기독교의 반응과 그것을 바라보는 반응을 찾아본 결과 대세는 이미 (동성애 진영으로) 넘어갔다는 것이었다.”며 동성애 반대운동이 패배한 것처럼 말했다.


J 목사는 “솔직히 언론과 이것을 이용하는 많은 정치인들, 스스로 합리적이라고 이야기하는 사람들의 목소리로 인해 동성애자를 비난하는 것은 꼰대들의 이야기가 돼 버렸다.


이것이 솔직한 저의 심정”이라고 했다. 개인의 심정을 말하면서 ‘꼰대’라고 썼지만 설교 제목에 비쳐볼 때 ‘거룩한 분노’ 보다는 ‘지적질’이라는 것을 말하고자 했던 것으로 보인다.


또한 “교회가 왜 이런 사회문제에 대해 꼰대소리를 듣느냐 하면 우리 크리스천들이 동성애 문제에는 난리들을 치고 있으면서 우리가 너무 많이 저지르고 있는 일들에 관심도 별로 없고 위기의식을 갖고 있지 않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J목사는 “성경에서 동성애를 언급하는 횟수보다 탐욕에 대해 경고하는 횟수가 10배 가까이 더 많다”면서 “그런데 우리는 탐욕 문제를 두고 길거리에 드러눕거나 시위하거나 분노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탐심은 우상”이라는 것을 강조하려고 했던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동성애 동성혼의 합법화가 이루어졌을 경우를 예상하지 않은 것이다.


설교 영상이 교회 홈페이지에 올라간 후 논란이 되자 결국 영상은 삭제하고, J 목사는 사과했다.


J목사는 “제가 했던 설교는 제가 믿지 않는 분들을 매주 뵈면서 끊임 없이 지적과 욕을 먹고 있는 상황에서 이 시대에 조금 더 저의 믿음과 주관이 전달되기 위해선 제가 어떻게 해야 할까를 생각했던 '제 상황 가운데에서의 저의 다짐'이었다.”고 밝혔다.


일부에서는 설교 내용 때문에 사과한 것은 이례적이라는 반응도 나왔다.
동성애 반대운동가들은 치리(징계)를 요구하는 반응도 있다.
분당우리교회는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 교단 소속이다.


정통보수신앙을 추구하며 동성애를 강력하게 반대하는 교단이다.


예장합동이 동성애를 경계하는 것은 그것이 하나님이 창조하신 남성과 여성의 경계선을 허물고 구원질서를 흔드는 인본주의 사상의 극치이기 때문이다.


그래서 동성애자 및 동성애 옹호자의 신학교 입학을 거부한다.


심지어 교단 헌법에 동성애자가 요청하는 집례를 거부하고 교회에서 추방할 수 있다는 조항까지 만들어 놨다.


그런데 이 교단에 소속된 분당우리교회 부목사가 동성애를 비판하는 성도들을 강단에서 ‘꼰대’라고 조롱했다.


꼰대는 잔소리를 많이 하는 늙은이를 지칭할 때 쓰는 속어다.


그는 여기서 그치지 않고 대세가 동성애 진영으로 넘어갔다는 말까지 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185 선교사역을 목표로 한 합창단 - Cantabile(칸타빌레)합창단, 8월 11일 Rossmoor에서 창단기념 공연... 해마다 어려운 이웃 찾아 구제사역 펴 나갈터..."칸타빌레 앙상블"도 구상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16
8184 샌디에고 명소 솔리댓 마운튼 십자가 앞에 모인 원로목사 부부들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3
8183 [발행인 칼럼] "하나님께서 명하신 법들..."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3
8182 성경적 세계관 어린이 여름캠프 - TVNEXT, 7월 29일부터 8월 3일까지...임마누엘 장로교회 kchristian 2019-07-17 2
8181 오픈뱅크 '사랑의 크루즈' - 은행수익 10% 사회환원...22가족 초청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3
8180 시민권 인터뷰 및 시험대비 강의 - E.B 한미노인봉사회...연중 강의프로그램 실시 kchristian 2019-07-17 4
8179 E.B에서 4.3 지진...S.F·앤티옥까지 흔들 kchristian 2019-07-17 4
8178 실리콘밸리 7월 정기예배 - 신임회장 선임은 오는 8월 정기예배서 선출하기로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4
8177 월드미션대학교 개교 30주년 기념음악회 kchristian 2019-07-17 3
8176 임마누엘 장로교회 박성호 목사 차기담임으로 kchristian 2019-07-17 8
8175 명성교회 세습 재판국 내 '이견' kchristian 2019-07-17 2
8174 2019년 할렐루야 대뉴욕복음화대회 폐막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2
8173 권보애 권사 2집 찬양음반 발표회 - 7월 27일(토) 오후 6시 섬기는교회 image kchristian 2019-07-17 6
8172 <임마누엘장로교회> 영유아부 교역자 청빙안내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5
8171 [2019학년도 가을학기 학생모집] 캘리포니아 개혁신학대학교 image kchristian 2019-07-17 4
8170 넘치는 교회 - 주일예배 오전 10:30 연락: 510.946.7978 image kchristian 2019-07-17 3
8169 산호세 생명의 강 교회 - (408) 218-2087 image kchristian 2019-07-17 2
8168 전 세계 100여국 목회자부부 흰돌산수양관에 온다 - 제60차 목회자부부 영적세미나 8월 26일~29일 수원 흰돌산 기도원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3
8167 이스트베이 한미 노인봉사회 소식 - 시민권 인터뷰 및 시험대비 강의 프로그램 image kchristian 2019-07-17 2
8166 KOREAN WALK TO EMMAUS 35기(여자성도)에 여러분을 초청합니다.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