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 선정한 ‘2017년 상반기 세종 도서’에 어떤 기독교 서적이 포함됐을까. 면면을 살펴보면 한국사회가 기독교를 바라보는 시선을 짐작할 수 있다.

교양부문 220종 중 종교분야 서적은 12종이다. 



개성공단에서.jpg


개성공단에서 11년간 사역한 김주윤 목사의 회고록 ‘개성공단에서 십일년’(따스한 이야기)도 포함돼 있다. 

지난해 개성공단 폐쇄로 11년간의 사역을 접어야했던 김 목사의 안타까운 심정이 생생한 현장 이야기 속에 녹아있다. 



공부하는그리스도인.JPG


이원석이 쓴 ‘공부하는 그리스도인’(두란노)은 최근 교계에 공부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는 흐름을 반영한 책이다. 

성경과 기독교 고전을 통해 예수에 대해 제대로 알 때 예수의 제자로 살아갈 수 있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세상에 없던 교회’(와웸퍼블)는 제주도 올레 13코스에 있는 3평 남짓한 ‘순례자의교회’ 이야기다. 


세상에없던교회.JPG


예배도, 목사도, 출석 교인도 없지만 하루에 50여명이 방문해 하나님과 만나는 새로운 교회다. 

김태헌 산방산이보이는교회 목사가 ‘순례자의교회’를 세우는 과정을 기록한 책으로, ‘진정한 교회란 어떤 곳일까’라는 질문을 던진다. 


홍인식목사가쓴.JPG


‘홍인식 목사가 쉽게 쓴 해방신학 이야기’(신앙과지성사)가 목록에 오른 건 의외다. 

최병천 신앙과지성사 대표가 처음 이 책을 기획했을 때 주위에서는 1970∼80년대 한물간 해방신학에 누가 관심을 갖겠냐며 회의적인 반응을 보였다고 한다.  

최 대표는 27일 “다들 해방신학이 한물갔다고 하지만, 삶의 신학이 해방신학이라는 이름으로 표현됐을 뿐 신학은 언제나 삶의 자리에 있어야 함을 부각시켜 준 듯해 기쁘다”고 말했다.



용서에 대해서.JPG


‘철학하는 신학자’ 강남순 미국 텍사스크리스천대 교수의 ‘용서에 대하여’(동녘)는 종교가 아니라 철학/심리학/윤리학 분야 24종에 이름을 올렸다. 

일상의 사소한 사건부터 나치의 유대인 학살, 일본군 위안부 문제 등 굵직한 사회 이슈를 아우르며 ‘용서와 화해’라는 주제에 대해 철학과 종교, 정치적 관점에서 깊이 있는 사유를 풀어냈다.




학술 부문 320종 중 종교 분야 9종에 포함된 ‘한국의 이단 기독교’(동연)도 눈길을 끈다. 


한국이단.JPG 



허호익 대전신학대 교수가 ‘새 주님’으로 불렸던 김성도부터 신천지 이만희 교주까지 이단의 계보를 낱낱이 기록한 역작이다. 2017 세종도서는 학술 4013종, 교양 3429종, 문학나눔 1627종 중 심사위원들의 까다로운 심사를 거쳐 선정된 작품이다. 

전체 선정도서 목록은 진흥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95 "건전한 성교육의 보루, '학교 성교육 표준안' 유지를" imagefile kchristian 2017-10-11 1548
894 "세계로 확산되는 이단들 ... 교계 정보 공유 절실" - 이단·사이비 전문가 탁지일 교수 imagefile kchristian 2017-10-11 1584
893 내가 접한 3명의 이단연구가 imagefile kchristian 2017-10-11 1576
892 목회자 부인이 되는것 믿음에는 좋고 우정에는 손실 - 라이프웨이 리서치 설문조사 imagefile kchristian 2017-10-04 1669
891 "딸아, 돌아와라" 신천지 반대 1인 시위 100일째 진행 중 - 손수 편지 써서 종로경찰서 정보관에게 제출 imagefile kchristian 2017-10-04 1412
890 "차례 음식·술 때문에 시험에 들었습니다" - 난감한 상황·질문 어떻게 대처할까 imagefile kchristian 2017-10-04 1605
889 인터넷·TV 설교 홍수...표절 유혹 휘말려든 목회자들 - 2017 교단총회 포커스...예장고신에서는 '표절 보고서' 발표도 imagefile kchristian 2017-09-27 1575
888 명성교회, 합병 없이 김하나 목사 청빙으로 선회 - 예장통합 서울 동남노회 시찰회, 김삼환 목사 장남인 김 목사 청빙 청원 통과시켜 imagefile kchristian 2017-09-27 1468
887 "마술, 요가 교인 참여 금지"vs "시대 역행 안타까워" imagefile kchristian 2017-09-27 1438
886 "WEA 신학 문제없다, WCC와 본질적으로 달라" imagefile kchristian 2017-09-20 1496
885 드라마 속 '교회비리' 어떻게 봐야할까 - tvN 드라마 '아르곤' 교회 비리 TV드라마 첫 등장..한국교회 뼈를 깎는 자성 필요 imagefile kchristian 2017-09-13 1671
884 법원, "전병욱 1억 원 전별금 반환하라" - "전병욱 목사 집무실서 여신도 지속적으로 성추행했다" imagefile kchristian 2017-09-13 1431
883 '야고보서에서 만난 복음' "이제 믿는 만큼 행하라" imagefile kchristian 2017-09-13 1503
882 종교개혁 근간 '이신칭의' 교리 놓고 갑론을박 - '오직 믿음으로 구원'이 선행을 배제한다고? imagefile kchristian 2017-09-13 1437
881 "목사도 시험에 빠져...늘 깨어있어야" - 박조준 목사, 50년 목회 경험 바탕으로 '예비 목사' 교육 imagefile kchristian 2017-09-06 1462
880 교회에 못된 성도들이 있는 8가지 이유 imagefile kchristian 2017-08-23 1544
879 교역자 아니고 ,여전도회장도 아니고 " 사모 나는 누구일까 ?" - 하이패밀리 28일 '사모세미나 포지셔닝'...가정사역자로서의 역할 등 모색 imagefile kchristian 2017-08-16 1518
878 신천지 과천본부 건축허가 청구 기각 - 경기도 행정심판위원회 지난 달 10일 행정심판 재결, "과천시 건축허가신청 반려 문제없다" imagefile kchristian 2017-08-09 1768
877 화제의 영화 '예수는 역사다' 실제 주인공은 누구? imagefile kchristian 2017-08-09 1556
876 여성 목사 안수 옳은가… 불꽃 논쟁 - 네덜란드 개혁교회 안수 결정 국내 신약학 교수 인터넷 논쟁 imagefile kchristian 2017-08-02 17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