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트클럽.JPG
▲ 대구 자갈마당 인근 A나이트클럽(왼쪽)이 최근 B교회로 변신했다. 페이스북 캡처. 일부 모자이크

대구의 유흥업소 밀집지역에 있는 유명 나이트클럽이 최근 교회로 변신해 논란이다. 

인터넷에서는 “교회가 돈을 노리고 집창촌으로 들어섰다”는 비판과 “나이트클럽이 교회로 변하다니 신선하다”는 긍정적인 의견이 교차하고 있다.

논란은 지난 18일 오후 페이스북에 관련 사진이 오르면서 시작됐다. 

사진을 보면 대구 자갈마당 인근의 A나이트클럽이 사라지고 B교회가 들어섰다. 
A나이트클럽은 돔 형태의 천장이 두 갈래로 열리는 지역 명소였다.

인터넷에서는 논란이 한창이다. 

일부 네티즌들은 교회가 유흥가에 들어선 것을 비판하고 있다. 

교회가 들어설 곳이 아니라는 지적이다. B교회를 응원하는 의견도 많다. 
유흥업소 밀집 지역을 깨끗하게 정화시키는 역할을 할 수 있지 않겠느냐는 것이다. 

한 네티즌은 “영국에서는 교회가 클럽으로 바뀌는데 한국에서는 클럽이 교회로 변하네요”라며 반겼다.

B교회측은 국민일보와의 전화통화에서 “유흥업소가 교회로 바뀐다는 것은 매우 획기적인 일”이라면서 “하나님의 뜻에 응한 것인데도 부정적인 평가가 있어 안타깝다”고 말했다.
B교회 이전이 완료된 것은 아니다. 

지역심의 절차는 마쳤지만 아직 마무리 공사 중이다.

B교회는 또 천장이 열리는 기존 건물 구조를 활용할지 결정하지 못했다고 전했다.

B교회는 이단 아니냐는 논란을 겪은 곳이기도 하다.

B교회가 속한 교단측 일부 교파들은 B교회에 대해 ‘이단성’ 혹은 ‘비성경적’ ‘비기독교적’이라고 결의하기도 했다. 

C연합회라는 곳은 2004년 펴낸 ‘정통과 이단 종합연구서’에서 B교회의 이단성 시비에 대해 ‘정통교리에 이상이 없으며 간증 중심의 설교이고, 설교된 내용이 책으로 출판되거나 테이프가 만들어 지다 보니 비 신학적 요소가 들어가 있기는 하나, 이는 누구든 있을 수 있는 일로서 이단으로까지 정죄할 만한 요소가 되지 못한다’는 설명과 함께 이단이 아니라고 결론을 내리기도 했다. 

하지만 C연합회 또한 해당 교단에게 인정받지 못한 곳이라는 지적을 받고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09 지진은 하나님의 경고일까? 재난당한 형제에게 정죄에 앞서 위로를 - 재앙의 원인을 인과응보로 해석하거나 설교하지 말고 고통받는 이들 돌봄이 먼저 imagefile kchristian 2017-11-29 1595
908 중국 사이비 '전능신교', 난민신청 악용해 한국 포교 노린다 - 중국인 피해자들 기자회견 "가족 돌려보내달라" 눈물 호소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1683
907 "동성애 삶 회개하고 평안을 얻었습니다" 中 메이크업아티스트 전지셴씨 한국교회서 탈동성애 간증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1882
906 통일교 행사 후원한 통일부 해명 "통일 공감대 확산 행사로 알아" - 통일부, 취재 하루만인 8일 통일교 '2017 한반도 평화통일 세계대회' 후원 취소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1670
905 대학생 삶의 만족도, 5년 전보다 떨어져 - 학원복음화협의회 대학생 1천명 대상 조사..정치 성향은 진보가 많아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1850
904 "캠퍼스 복음화 핵심, 금주·금연에 달렸죠"...대한 기독교 여자 절제회 김정주 부회장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1686
903 보수 개신교 '종교인 과세'는 사실상 '종교과세' 반발 - 한기총 한교연 등 공동성명 발표.."종교계와 협의해 보완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1663
902 허기진 이웃들이 찾을 수 있는 교회 - 18년간 꾸준히 무료급식 사역 펼친 삼일중앙교회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1707
901 청년이 교회 떠나는 이유는? - 교회협 백서 출간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1636
900 명성교회, 김하나 목사 부임 공식화 그러나 반대파는 소송 불사 - 김하나 목사, 담임 맡고 있는 새노래명성교회 사임서 제출 imagefile kchristian 2017-11-01 1811
899 "한국교회에 비상식적 목사는 이제 그만"...'상식이 통하는 목사' 저자 김요한 목사 인터뷰 imagefile kchristian 2017-10-18 1763
898 1997-2017 이단들의 활동, 무엇이 달라졌나? imagefile kchristian 2017-10-18 1647
897 "15시간이면 영어 트여" - 'A' 영어 대표 김모 씨 자칭 재림 예수 논란 imagefile kchristian 2017-10-18 1971
896 종교인 과세 등 도전받는 한국교회, 어떻게 해야 할까? - "'뱀같이 지혜롭고 비둘기같이 순결하라'는 성서로 돌아가 지혜를 구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7-10-11 1702
895 "건전한 성교육의 보루, '학교 성교육 표준안' 유지를" imagefile kchristian 2017-10-11 1694
894 "세계로 확산되는 이단들 ... 교계 정보 공유 절실" - 이단·사이비 전문가 탁지일 교수 imagefile kchristian 2017-10-11 1704
893 내가 접한 3명의 이단연구가 imagefile kchristian 2017-10-11 1718
892 목회자 부인이 되는것 믿음에는 좋고 우정에는 손실 - 라이프웨이 리서치 설문조사 imagefile kchristian 2017-10-04 1828
891 "딸아, 돌아와라" 신천지 반대 1인 시위 100일째 진행 중 - 손수 편지 써서 종로경찰서 정보관에게 제출 imagefile kchristian 2017-10-04 1595
890 "차례 음식·술 때문에 시험에 들었습니다" - 난감한 상황·질문 어떻게 대처할까 imagefile kchristian 2017-10-04 17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