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jpg

▲ 영남권 기독교 지도자들이 특별시국선언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대구·경북·부산·울산·경남 지역 기독교 지도자들이 11일 울산시의회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특별시국선언문을 발표했다.


지난 7월 부산·울산·경남(부울경)과 8월 대구와 호남의 기독교 지도자들이 시국선언문을 발표한 데 이어 이번이 네 번째다.


이날 기독교 지도자 시국선언문에는 “대통령이 曺國을 살리고 우리의 祖國은 죽였다”라고 포문을 열며, “나라의 정의와 공정은 죽었어도 하나님의 정의와 공의와 심판은 살아 있다”고 했다.


이어 “어쩌자고 청와대와 국가 경영 컨트롤 타워 그리고 국정의 요직을 무자격자, 무능력자, 무경험자, 비전문가, 무법자, 범법자, 탈법자, 위법자, 법을 악용하는 자, 내로남불자, 불염치자, 편가르는 자, 사기꾼, 파렴치, 종북자, 사노맹 주사파, 계급혁명론자, 사회주의자 등의 소굴로 만들고 있느냐”며, “문재인 대통령은 취임사에서 스스로 천명했던 '기회는 평등하고, 과정은 공정하게 그리고 결과는 정의로운 국가를 만들겠다'던 국민과의 약속을 지키지 못했음으로 즉각 책임을 통감하고 스스로 대통령의 자리에서 물러날 것을 촉구한다.”고 끝을 맺고 있다.
다음은 [특별시국선언] 전문이다.



"결단코 사회주의 국가나 낮은 연방의 공산주의

    국가가 될 수 없음을 순교의 각오로 천명한다!"




◈특별시국선언문◈

대구 경북 부산 울산 경남의 뜻을 같이하는 기독 지도자 일동

대통령이 曺國을 살리고 우리의 祖國은 죽였습니다
나라의 정의와 공정은 죽었어도 하나님의 정의와 공의와 심판은 살아 있습니다
설마설마 했습니다!
보자보자 했습니다!
결국 해도해도 너무했습니다!
이건 아니잖습니까?
정말 이건 아니지 않습니까?
국민을 개나 돼지로 여기시는 것입니까?
대한민국 5천만 국민이 그렇게 가소롭습니까?
자유 대한민국이 그렇게 만만하게 보입니까?
정녕 국민들이 무섭지 않습니까?
하나님이 두렵지 않습니까?
어쩌자고 청와대와 국가 경영 컨트롤 타워 그리고 국정의 요직을 무자격자, 무능력자, 무경험자, 비전문가, 무법자, 범법자, 탈법자, 위법자, 법을 악용하는 자, 내로남불자, 불염치자, 편가르는 자, 사기꾼, 파렴치, 종북자, 사노맹 주사파, 계급혁명론자, 사회주의자 등의 소굴로 만들고 있습니까?
그래서 이 나라 자유 대한민국을 정녕 사회주의 공산주의 국가로 전복시켜 북한의 김정은에게 바치려고 하십니까?
자유 대한민국을 사랑하시는 국민 여러분!
나라의 현실과 장래를 염려하며 가슴 아파하시는 국민 여러분!
지금 우리는 참으로 상식과 정의가 실종되고 자유 대한민국 법치주의가 사망한 비상한 시국을 맞았습니다.
북한과의 낮은 연방제를 실시하겠다고 공언했던 후보가 대통령이 되었고, 국민을 대표하는 국회 청문회에서 당당하게 사회주의자임을 스스로 인정한 자를, 여러 가지 피의(被疑) 사실로 감옥에 가야할 처지에 있는 사람을, 절대다수의 국민들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그 대통령은 그를 법무부 장관에 임명을 했습니다.
이로써 문재인 정권의 북한식 사회주의 국가, 더 나아가 북한 공산 유일독재체제와의 낮은 연방제를 실현키 위한 마지막 퍼즐을 맞추었습니다.
그리고 이제 이 정권은 거침없이 그 사악한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달려 갈 것으로 보입니다.
저들은 이미 대한민국이란 나라와 국민은 안중에 없습니다.
이 정권이 국정 전면에 내세우고 있는 '평등. 공의. 정의'는 더 이상 이 나라에 존재하지 않음을 확인합니다.
사랑하는 애국 국민 여러분!
우리는 결코 이렇게 하라고 그를 대통령으로 세우지 않았습니다!
우리 대한민국은 결코 사회주의 공산국가로 갈 수는 없습니다!
우리 대한민국 국민은 결단코 개나 돼지로 살 수가 없습니다!
우리는 오늘의 이 위중한 사태를 좌시할 수가 없습니다. 
이에 저희 부산 울산 경남 대구 경북의 영남지역에서 뜻을 같이하는 기독교 지도자들은 분연히 일어나 다음과 같이 준엄한 특별시국선언을 합니다.



대통령시국선언문.jpg




▣특별시국선언문▣

-우리는 지금의 국가 상태를 문재인 정권에 의한 오만과 독선, 그리고 은밀히 기획된 정책의 순차적 집행으로 인하여 총체적이고 절체절명의 국가 위기로 선포한다.
-우리는 결단코 자유 대한민국이 사회주의 국가나 낮은 연방의 공산주의 국가가 될 수 없음을 순교의 각오로 천명하며 선포한다.
-우리는 절대다수의 국민을 의도적으로 불행하게 하는 이 오만한 정권에 대하여 국민 불복종 운동을 선언한다!
-우리는 대한민국의 헌법을 준수하지 않고 체제를 전복시키려는 문재인 대통령의 통치를 거부한다.
-우리는 사노맹 이념을 가지고 사회주의 국가를 만들겠다고 천명한 자를 자유 대한민국의 법무부 장관으로 인정할 수 없다.
-우리는 위선과 편법 그리고 거짓의 화룡점정으로 수많은 범죄 혐의에 직간접으로 연루된 자가 법무부 장관의 자리에 앉은, 그야말로 죽은 소대가리도 웃을 조국씨의 국무위원직을 거부하며 즉시 퇴진 할 것을 국민의 이름으로 명령한다.
-따라서 앞으로 조국씨가 법무부 장관에 재임하는 동안 입법, 개정 등의 모든 법률 행위와 그에 준하는 시행령을 거부한다.
-우리는 문재인 정권이 이제라도 정치, 경제, 국방, 외교, 언론, 교육, 노동, 문화, 종교 등 국정전반의 통치를 현행 헌법을 준행하며 자유민주 자본주의 시장경제와 한미일 공조 그리고 한미동맹 등의 모든 국정을 즉각 정상으로 회복하기를 국민의 이름으로 강력히 명령한다.
-문재인 대통령은 취임사에서 스스로 천명했던 '기회는 평등하고, 과정은 공정하게 그리고 결과는 정의로운 국가를 만들겠다'던 국민과의 약속을 지키지 못했음으로 즉각 책임을 통감하고 스스로 대통령의 자리에서 물러날 것을 촉구한다.

2019년 9월 10일
대구 경북 부산 울산 경남의 뜻을 같이하는 기독교 지도자 일동


<크리스찬 투데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71 性적인 죄악이 '권리'로 둔갑하는 세상 ... 다음세대가 흔들린다 - 김지연 약사의 '덮으려는 자 펼치려는 자' <성경적 성가치관 교육>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280
1070 "명성 세습 반대운동에서 교회갱신운동으로 이어지길" - 교회갱신 중견 목회자 모임 '아드 폰테스' "명성 수습안 명백히 잘못"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262
1069 광주기독병원 노사 '장기파업·직장폐쇄' 대치 - 통상임금 지급 판결에 따른 임금 동결로부터 비롯돼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275
1068 교단 평화 위한 제비뽑기는 하나님의 결정법인가 ? 기독교 대한 감리회(기감)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283
1067 <'예수 기도' 레슨> "午前도 은혜로 살았습니다" 십계명으로 감사·회개의 정오 기도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274
» "대통령이 曺國을 살리고 우리의 祖國은 죽였다" - 대구·경북·부산·울산·경남 지역 기독교계 反문재인 시국선언 imagefile kchristian 2019-09-18 302
1065 성인물·이단 콘텐츠 등 해로운 콘텐츠 선별 - 온맘닷컴, 기독교 영상 큐레이션 서비스 '온맘픽' 제공 imagefile kchristian 2019-09-18 290
1064 기감, 감독회장 제비뽑기로 선출하나 - 선거 때마다 금권선거 논란... 임기 단축과 함께 장개위 공청회서 안건으로 공개 imagefile kchristian 2019-09-18 320
1063 <성경 의학 칼럼> 뜻을 이루는 첫걸음 "자기 관리" imagefile kchristian 2019-09-18 300
1062 <생각해 봅시다> 50m 안에 3교회, 같은 교단 같은 노회 - '500m 이내 같은 교단 교회 금지'...설립 규정 유명무실 imagefile kchristian 2019-09-04 277
1061 "후배 신학생들 사랑으로 포용해달라" - 예장통합 고시위원회, 목사고시 응시자 2명 합격 재검토 "학생들...괴로워하는 동성애자 격려차원의 행동" imagefile kchristian 2019-08-13 379
1060 교회가 과일 장사를 ? 영혼 구원 위해선 뭐든지 한다 imagefile kchristian 2019-08-07 368
1059 거액 헌금 약속한 뒤 변심한 성도... '약정헌금' 분쟁, 솔로몬의 해법은 ? imagefile kchristian 2019-07-31 353
1058 "서울시는 왜 '종교행위강요 특별신고센터'를 설치했나?" - 종교계 반발...사회복지시설을 인권침해 집단으로 매도 imagefile kchristian 2019-07-31 359
1057 전광훈 목사 후원금 횡령 의혹 경찰에 고발 당해 kchristian 2019-07-31 353
1056 "교회, 이주여성 존중하는 문화 조성에 힘써야" - 인권 사각 결혼이주여성... 교회 역할은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364
1055 기독교 자율형 사립고들 지정 줄줄이 취소당해 - 교육현장 기독교 건학이념 반영 힘들듯 신일, 배재, 이대부고 취소, 전국 6개 자사고중 2곳 남아 imagefile kchristian 2019-07-10 375
1054 "자사고 지정 취소, 제2 '강의석 사태' 발생 우려" imagefile kchristian 2019-07-10 402
1053 크리스천 유튜브가 뜬다 - 자신만의 재능을 선한 미디어 사역으로 확대 imagefile kchristian 2019-07-10 400
1052 대통령의 기독교 패싱(?) imagefile kchristian 2019-07-10 3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