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교회.JPG



서울교회 재정비리규명특별위원회가 확인한 410개의 통장.


재정특위에 따르면 일반 입출금 통장이 94개, 정기예금적금 통장이 64개에 달한다.


수익증권(펀드), 신탁, 기업어음, 환매조건부채권(RP) 등 금융투자를 위한 통장도 2백 개가 넘는다.


30년 가까이 교회가 이같은 통장의 존재와 돈의 흐름을 몰랐던 이유는 무엇일까.


1991년 교회가 설립된 이후 교회 재정이 소수에 의해 비밀리에 관리됐기 때문이라는 지적이다.


횡령의혹을 받는 이 장로는 교회 설립 2년 후인 1993년부터 2016년까지 2001년을 제외하고는 재정위원회 서기와 회계, 위원장을 번갈아가며 20년 이상 재정위원회를 떠난 적이 없었다.


특히 1995년 해당 장로는 가짜 계산서를 발행하는 수법으로 거액을 탈세해 검찰에 적발되기도 했지만 교회는 재정관리를 계속 맡겼다.


교회 재정장부는 교인들은 물론 당회원들도 쉽게 접근하지 못하도록 관리됐다.
장부가 있는 서고를 가봤다.


교회 맨 위층 잠금장치가 있는 3개의 문을 열고 들어가서야 비로소 서고에 들어갈 수 있다.


재정비리 논란 속에 상당 수 장부는 아예 사라졌다.


서울교회 평신도협의회장 이종창 장로는 "기출전표하고 장부하고 맞아야 하는데 그걸 일람표를 정리해놔야 하는 장부들을, 여기 다 배치되어 있던게 다 없어진 거예요. 갖고 나간 거죠." 라고 말했다.


특히 재정담당자가 아니면 당회원 조차 교회 재정상황에 대해 질문이나 문제제기를 할 수 없었다고 재정특위는 밝혔다.


서울교회 재정비리규명특별위원장 이동만 장로는 "어느 항목에 대해서 질문을 하게 되면 핀잔을 줍니다. 왕따를 시키는 거죠. 기득권 세력의 장로들이. 그걸 뭘 물어보느냐 그러면 와서 열람해라. 가보면 실질적인 내가 원하는 부분은 열람할 수가 없어요." 라고 말했다.


회계 전문가는 410개의 통장 내역과 교회재정관리가 비정상적으로 보인다고 지적했다.


최호윤 회계사는 "그렇게 많은 보통예금 계좌를 만든 이유가 뭘까 또 여러가지 다른 수익증권, RP(환매조건부채권)라든지 보통 기업에서 자금을 운용하는 용도로 (교회가) 여러가지 재산이 관리됐다면 재산관리되는 이유가 뭐냐 교회가 그렇게 많은 자금을 계속 유지하는 이유가 뭐냐.." 라고 말했다.


20년 넘게 소수에 의해 관리된 서울교회 재정 문제가 논란 속에 수면 위에 드러나면서 경찰수사 결과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CBS 노컷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23 "이민 2세들이 교회를 떠나는 이유" imagefile kchristian 2019-04-17 6
1022 안양대 불법 매각 의혹에 학생들 투쟁 imagefile kchristian 2019-04-17 6
1021 "강의 알바 오세요" 유혹 땐 신천지 의심을 imagefile kchristian 2019-04-10 12
1020 낙태 반대 종교계, 미혼모에 대한 편견,차별도 없애야 imagefile kchristian 2019-04-10 11
1019 "국가인권위가 생명경시 사상 퍼뜨리고 있다" - 동반연 동반교연, 국가인권위 비판 논평 발표하고 낙태죄 폐지 반대 imagefile kchristian 2019-03-27 49
1018 "낙태 합법화는 국가에 의한 집단학살" 지금 못 지키면 반생명 문화 '쓰나미' 밀려온다 imagefile kchristian 2019-03-27 50
1017 "황교안 대표에게 불상참배 요구는 압력" - 불교 조계종 방문시 대웅전 참배 요청에 서서 합장한 채로 3번 반배 imagefile kchristian 2019-03-20 59
1016 동성애자들의 상징이 된 시드니를 거룩한 도시로 환원하자 - 성시화운동, 현지서 찬양집회·기도회 imagefile kchristian 2019-03-20 62
1015 "낙태죄 유지하라"...교계, 낙태죄 폐지 반대 집회 - 내달 초 헌재 판결 앞두고 성명, 탄원서, 거리행진 등 imagefile kchristian 2019-03-13 66
1014 "동성애, 죄 아니라는 크리스천 증가...성경적 성교육 시급" - '性 정체성 고민'하는 크리스천 느는데..."교회는 무방비" imagefile kchristian 2019-02-20 162
1013 여성 4명 중 3명 낙태죄 폐지 찬성 - "일단 수태해서 임신을 하고 나면 그녀의 아이는 탄생 이전이나 이후나 독자적 권리를 갖고 있다" imagefile kchristian 2019-02-20 160
1012 법률가들이 말하는 국가인권정책, 이대로 좋은가 - 현재 추진되고 있는 동성애 합법화 등 관련법안 강력반대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335
1011 톡톡톡...쉼 없는 가짜뉴스·이단 선전 너무해 - 말 많은 교계 단톡방에서 7일간 살아보니...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208
1010 "종교중독" 에 빠지지 않으려면...중독사역 세미나 imagefile kchristian 2019-02-13 249
1009 美 기독교인들 일제 핍박받는 한국인 위해 "윌슨 대통령에 편지" - 애즈버리대 교수·학생, 목회자 등 128명 imagefile kchristian 2019-02-06 227
1008 "가짜 인권으로 기독교육 말살" 한동대 학부모들 시위 - 전국 학부모기도회 300여명 국가인권위원회 앞에서 "동성애자 인권만 보호" 비판 imagefile kchristian 2019-01-30 242
1007 안양대학교 비상대책위원회 국회에 '타종교 매각 반대' 탄원서 제출 imagefile kchristian 2019-01-30 244
1006 성경을 한 마디로 요약하면?...'열라 짧은 성경 이야기' - ...페이스북 공유 900여건 등 화제된 장진호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1-16 296
» 서울교회, 통장만 410개 27년만에 교회 재정흐름 드러나 - 특정 장로 재정위원회 위원장, 서기, 회계 활동 20여년 이어져 ... 재정 관련 질문하면 "그걸 뭘 물어보냐" 핀잔 imagefile kchristian 2019-01-16 296
1004 '비즈공예'로 미혼모 섬기는 봉사자 imagefile kchristian 2019-01-09 3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