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1.jpg

▲ 신천지 피해 가족들이 14일 오후 인천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인천시가 신천지측의 인천 아시아드 주경기장 대관을 철회해줄 것을 요구했다.



사회적 물의를 일으키고 있는 신천지가 오는 18일 인천 아시아드 주경기장에서 대규모 위장 평화행사를 열 계획인 가운데 신천지 피해 가족들이 14일 인천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신천지 대관 철회를 요청했다.


전국신천지피해자연대 주최로 열린 기자회견에는 한국기독교이단상담소협회, 한국기독교연합회, 기독교이단대책협회, 바른인권세우기운동본부, 한국기독교이단목회연구소, 국제와이즈맨 인천지구가 참여했으며, 30여 명의 신천지 피해 가족들이 ‘신천지 아웃’ 피켓을 들었다.


신천지 피해 가족들의 외침은 결연했다.


“종교로 사기치는 사이비 신천지 교주 이만희는 세계 평화 위장 말고, 가정 평화 깨지 마라”


지난 2015년 1월 가출한 딸을 애타게 기다리는 A씨는 “북한 이산가족도 만나는 현실에 부모 자식 간에 왕래도 못하고 목소리도 못 듣는 게 말이 되느냐”며, “정부가 나서 사회의 기본이 되는 가정을 지켜달라”고 눈물로 호소했다.


가출한 지 5년 된 딸을 가다리는 B씨는 “인천시 공무원들이 사이비 교주에게 정신 세계를 저당 잡힌 우리의 자녀들을 구해달라”며, “고통의 나날 속에 눈물 흘리는 피해 가족들을 봐서라도 인천 아시아드 주경기장 대관을 철회해 달라”고 말했다.


지난해 청와대 사랑채 앞에서 200일 넘게 1인 시위를 한 C씨는 “신천지 때문에 딸의 인생이 망가졌고, 가정은 파탄이 났다”면서 “인천시가 교주를 우상화하기 위한 놀음을 막아달라”고 강조했다.
이단 전문가들은 신천지가 공공시설에서 위장 평화 행사를 개최하는 것에 대한 부당함을 주장했다.


기자회견문을 낭독한 한국기독교이단상담소협회 대표 진용식 목사(안산 상록교회)는 “신천지는 교주 이만희의 신격화를 도모하며, 50여 개 위장단체를 두고 신천지 행사 때마다 위장단체를 통해 공공시설을 대관 사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미 타 시도의 경우 신천지 피해자와 신천지간의 행사장 내외에서의 충돌로 인한 안전상 이유로 대관을 취소하고 있으나 인천시에서는 이를 무시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신천지 만국회의가 열리는 인천 아시아드 주경기장에서의 맞불 집회도 예고했다.


한국기독교연합회 바른신앙수호위원회 전문위원 현문근 목사(인천기독교총연합회 이단대책위원장)는 “신천지 대관이 철회되지 않을 경우 전국신천지피해자연대와 인천기독교총연합회가 이원화해 대응할 것”이라며, “전피연에서 인천 서부경찰서에 500명 규모의 집회 신고를 해놓았고, 인기총에서도 1만 5천여 명 규모의 집회 신고를 해놓은 상태”라고 전했다.


이에 대해 대관 업무를 시설관리공단에 위탁한 인천시 관계자는 신천지 대관을 철회 할 수 없다는 답변을 내놓았다.


신천지2.jpg

▲  신천지에 빠진 자녀들을 둔 어머니들이 신천지 대관 취소를 호소하며 '신천지 아웃'을 외치고 있다.


인천시 백완근 체육진흥과장은 14일 오후 취재기자들과 만난자리에서 “시설관리공단 측에서 신천지 측과 대관 철회를 주장하는 인천기독교총연합회 모두를 만난 뒤 대관 유지 결정을 내린 것으로 안다”며, “대관을 철회 했을 때의 역기능을 우려한 것 같다”고 전했다.


그러면서도 “앞으로 사회적 갈등을 초래하는 공공시설 대관에 대해 심사숙고 하겠다”며, “내년부터는 신천지가 대관 요청을 해오더라도 불허 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경찰 당국은 18일 인천 아시아드 주경기장에서 열리는 신천지 만국회의를 앞두고 만일의 사태를 대비해 예의 주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CBS 노컷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신천지 피해 어머니들 눈물 호소..."북한 이산가족도 만나는데"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426
963 "예배 참여 권유가 범죄라니 종교의 자유 막는 악법 철회를" - 부천시기독교총연합회 등 '사회복지사업법 개정 법률안' 규탄집회 열고 철회 촉구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440
962 "종교단체 시설 종사자에게 종교행위 강제 금지 " - 더불어민주당 김상희 의원 등 11인 법안 발의해 논란 imagefile kchristian 2018-09-12 449
961 [피지 탈출 피해자가 밝힌 신옥주집단의 실체] 치킨·빵집 등에서 하루 15시간 중노동 " 대가는 없었다" - 신자 아닌 돈벌이 기계였다 (하) imagefile kchristian 2018-08-15 581
960 [피지 탈출 피해자가 밝힌 신옥주집단의 실체] 가족들 흩어져 농장서 노동 "상태 안 좋다' 찍어서 폭행 - 인륜 파괴한 사이비 종교집단 (중) imagefile kchristian 2018-08-15 476
959 [이슈분석] 피지서 400여명 집단생활 신도들 출국 막고 집단 폭행 "과천 은혜로교회 신옥주씨 구속" imagefile kchristian 2018-08-08 482
958 [피지 탈출 피해자가 밝힌 신옥주집단의 실체] <상> 이단에 속아 머나먼 피지로 - 휴일 없이 '막노동 무임금'...그곳은 지옥이었다 imagefile kchristian 2018-08-08 514
957 美 유명 팝가수 신곡 '하나님은 여자다' 논란 imagefile kchristian 2018-08-01 624
956 자녀의 스마트폰 중독 어떻게 극복할까 ? - 권장희 놀이미디어교육센터 소장 '스마트폰으로부터 아이를 구하라' 발간 imagefile kchristian 2018-08-01 732
955 "신천지 위장교회 알리는 시위 공익적 목적에 부합하다" - '법원...무죄판결 내려' imagefile kchristian 2018-07-25 615
954 동성애 옹호 '국가인권정책 기본계획'... 거세지는 저항 - 학부모단체 김혜윤 대표 "잘못된 젠더 이데올로기 국민에게 주입해선 안돼" imagefile kchristian 2018-07-25 614
953 "한국교회 망해야 산다" - 손봉호 교수, 한국교회목회자윤리위원회서 일갈 imagefile kchristian 2018-07-18 696
952 [어느 여호와의증인 탈퇴 신도의 고백] 강요당한 병역거부..."나는 군에 가고 싶었다" imagefile kchristian 2018-07-11 704
951 중국 사이비 종교 전능신교 신자들 왜 한국서 난민신청 급증했나 ? - 난민신청만으로 체류 허용...법 틈새 노려 입국 봇물 imagefile kchristian 2018-07-11 658
950 퀴어축제 음란성 문제..."알면서도 허가했다" - 서울시 열린광장운영위 지난해 회의록 보니... imagefile kchristian 2018-06-20 820
949 당신도 혹시 '디지털 바리새인'? imagefile kchristian 2018-06-06 785
948 근거 잃는 진화론 - 美·스위스 과학자, 진화론 뒤집는 연구결과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8-06-06 790
947 자살률 줄어드는데 1020세대만 왜 늘까 ? - 자살예방백서...다른연령대 감소세 속 1020세대 증가 imagefile kchristian 2018-05-23 819
946 동성애 상징깃발 두르고 신학대 채플서의 행위 논란 imagefile kchristian 2018-05-23 742
945 왜 이단을 경계해야 하나 ? imagefile kchristian 2018-05-16 7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