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리새인.JPG



“많은 기독교인들이 ‘디지털 바리새인’이 될 위험성을 안고 있다.”


영국 기독언론 ‘프리미어 크리스채너티’의 정치 에디터인 마틴 이든은 최근 이 같은 제목의 기고문을 발표했다.


그가 명명한 디지털 바리새인은 주로 온라인과 SNS 등에서 특정 사안에 대해 편협한 성경해석 등으로 상대를 공격하는 기독교인을 지칭한다.


율법과 형식 등에 집착한 성경 속 바리새인의 현대판 버전이라 할 만하다.
예수는 당시 바리새인들을 향해 위선자라고 비판했다.


이든이 지적한 디지털 바리새인의 사례는 이렇다.


영국 성공회는 지난해 말 여성인 사라 멀랠리 부주교를 런던 주교로 임명했다.
영국 성공회 사상 여성이 이 직책을 맡게 된 건 처음이다.


기독 네티즌들 사이에서 비판이 쇄도했다.


그들 중에는 “여자가 가르치는 것과 남자를 주관하는 것을 허락하지 아니하노니 오직 조용할지니라”(딤전 2:12)라는 성경구절을 내세우면서 멀랠리에 대해 적대감을 표출했다.


하지만 이든은 “성경을 보면 예수가 사역하는 동안 여성들이 다양한 역할(눅 8:1∼3)을 감당한 사실이 나타난다”며 “일부 기독교인은 이러한 역할을 인식하는 데 실패했다”고 꼬집었다.


최근 아일랜드는 국민투표에서 낙태를 합법화했다.


이와 관련, 기독교 내부에서 제기되고 있는 양 극단적 발언에 대해서도 이든은 안타까워했다.


그는 “(낙태 문제는) 어머니의 행복뿐만 아니라 낙태된 (태아의) 삶에 대한 전통적인 기독교 관점도 중요하다”면서 “토론을 한다면 결코 어느 한쪽의 극단적 반응을 정당화할 수 없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디지털 바리새인의 모습은 한국교계 안팎에서도 어렵지 않게 찾아볼 수 있다.
동성애 및 낙태 논란이 대표적이다.


동성애와 낙태 모두 성경적 관점에서 죄에 속한다.


하지만 이 사안을 다루는 기독교인 중에는 온라인의 익명성에 기댄 채 편 가르기와 분쟁, 심지어 싸움을 야기하는 이들도 종종 등장한다.


그들이 자신의 주장을 뒷받침하는 특정 성경구절을 들이밀면서 공격하고 있는데, 이런 구절도 함께 들여다볼 만하다.


“너희 말을 항상 은혜 가운데서 소금으로 맛을 냄과 같이 하라.”(골 4:6)


이든은 ‘디지털 바리새인이 되지 않는 법’을 제시하면서 비슷한 조언을 했다.


그는 “기독교인들은 친절해야 할 특별한 의무가 있다”면서 “상대방과 다른 견해가 있다면 우아함과 사랑으로 표현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기독교인으로서 발언하고 싶다면 오만함과 편협함 없이 예수의 가르침, 즉 은혜와 사랑을 품고 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53 "한국교회 망해야 산다" - 손봉호 교수, 한국교회목회자윤리위원회서 일갈 imagefile kchristian 2018-07-18 239
952 [어느 여호와의증인 탈퇴 신도의 고백] 강요당한 병역거부..."나는 군에 가고 싶었다" imagefile kchristian 2018-07-11 251
951 중국 사이비 종교 전능신교 신자들 왜 한국서 난민신청 급증했나 ? - 난민신청만으로 체류 허용...법 틈새 노려 입국 봇물 imagefile kchristian 2018-07-11 247
950 퀴어축제 음란성 문제..."알면서도 허가했다" - 서울시 열린광장운영위 지난해 회의록 보니... imagefile kchristian 2018-06-20 301
» 당신도 혹시 '디지털 바리새인'? imagefile kchristian 2018-06-06 333
948 근거 잃는 진화론 - 美·스위스 과학자, 진화론 뒤집는 연구결과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8-06-06 335
947 자살률 줄어드는데 1020세대만 왜 늘까 ? - 자살예방백서...다른연령대 감소세 속 1020세대 증가 imagefile kchristian 2018-05-23 344
946 동성애 상징깃발 두르고 신학대 채플서의 행위 논란 imagefile kchristian 2018-05-23 343
945 왜 이단을 경계해야 하나 ? imagefile kchristian 2018-05-16 341
944 "박진영 강의 구원파와 흡사"...이단 전문가들 imagefile kchristian 2018-05-16 337
943 가정은 작은 교회이며 천국이다 imagefile kchristian 2018-05-16 326
942 스타 따라 할라! 이단 주의보 - 인기 연예인 사이비 종파 연루 잇따라 파장 imagefile kchristian 2018-05-09 340
941 박진영 전도집회 건물 경비원 "커튼으로 가려,집회 더 있었다 들어" imagefile kchristian 2018-05-09 326
940 목사의 자격은 누가 정하는가 ? - 목사 임명은 지교회·노회의 자율 권한이자 정체성과도 밀접 imagefile kchristian 2018-05-02 344
939 감리교단 신문은 누굴위해 존재하나 ? - 감리회본부, 기독교타임즈 기자 전원 중징계...기자들 "보복성 징계" imagefile kchristian 2018-05-02 325
938 "남성 동성애-에이즈 연관성, 의학적 근거 나왔다...연세대 김준명 교수 감염경로 연구 imagefile kchristian 2018-04-18 333
937 이단들 잇따른 성추문...애꿎은 정통교회 불똥 - 이재록·김기동·정명석, '미투' 로 가면 벗겨져 imagefile kchristian 2018-04-18 334
936 <가짜 뉴스를 막아라> '교회','목사'이름으로...교묘하게 포장된 가짜뉴스 imagefile kchristian 2018-04-18 325
935 청평 주민들 "신천지박물관 결사반대" imagefile kchristian 2018-04-11 377
934 에이즈 환자 남성이 93%인데..에이즈 진실 호도하는 질병관리본부...동성애 위험성 모른 척 imagefile kchristian 2018-04-04 3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