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이.jpg

▲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가 종교개혁 500주년을 기념해 '한국교회, 청년이 떠나고 있다'라는 설문조사 백서를 발표했다.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총무 김영주 목사, 이하 교회협) 종교개혁 500주년을 기념해 '한국교회, 청년이 떠나고 있다'라는 설문조사 백서를 발표했다.


교회협은 종교개혁 500주년 슬로건인 '오직 믿음으로만, 오직 성서로만, 오직 은혜로만'을 반복하는 과거지향적 태도를 벗어나, 그것의 핵심 정신인 '기존 체제를 바라보는 새로운 시선'을 갖고자 했다고 발간 취지를 밝혔다.


백서는 크게 2부로 나눠, 청년이 떠나는 이유와 청년의 교회·종교에 대한 의식조사 분석으로 구성했다.


청년단체 배움품앗이 전세훈 대표는 청년 신자들이 교회를 떠나는 이유를 크게 네 가지를 들고 있다.


첫째 성공지상주의에 매몰되어 있다는 것이다. 

전 대표는 "청년부에서는 간증을 많이 한다"며, "시험합격이나 취업 등 하나님이 이루신 일에 대해 말한다"고 밝혔다. 


한국교회에선 하나님을 '램프의 요정'처럼 여긴다고 지적했다.

둘째 개인화된 신앙만을 강조한다. 


전 대표에 따르면, 교회에서 집중한 '신앙의 개인화'는 교회를 다닐 이유를 없애는 요인이다. 

사회적 문제를 이야기하지 않고 개인의 신앙과 교회의 질서만을 중요시 하다 보니, 굳이 교회를 갈 필요도 없다는 것이다.


 셋째 교회가 고립된 신앙에 갇혀 있다.

 '세상의 것'과 '교회의 것'을 구분해 가르치므로 세상과 단절돼 버린다는 것이다. 


전 대표는 "청년들을 교회 안으로 붙잡아 두려는 무리한 폐쇄성이 오히려 신학 발전을 저해하고 청년들을 이탈하게 한다"고 비판했다.


넷째 기독교의 권위주의가 교회개혁을 가로막는다. 


전 대표는 "수많은 청년들이 교회와 목회자의 권위에 순종하라는 압박을 겪는다"며 "사회적으로 민주화와 수평적 요구가 제시되는 시대에 청년들이 교회 문화에 적응하지 못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고 밝혔다.


한편 백서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교회협의 토크콘서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교회협은 4일 서울 서대문 이제홀에서 인터넷 라디오 프로그램인 '나는 꼼수다'의 김용민 PD의 사회로 토크콘서트를 진행한다. 


이날 콘서트에는 가나안 성도, 교회 청년, 이웃종교 청년, 청년담당 목회자가 패널로 참석해 한국교회를 향한 신선한 교회개혁 이야기를 다룰 예정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19 <트럼프 취임 1년… 평가 엇갈리는 미국교회> "기독국가 정체성 회복" vs "기독교 정신 훼손 심각" imagefile kchristian 2018-01-24 349
918 '신앙 양심 팔았나?' 이단에게 교회 매각한 감리회 imagefile kchristian 2018-01-17 346
917 『도로 점용허가 취소』사랑의교회 예배당 철거 위기 - "철거 시 건축 비용 만큼 들것" imagefile kchristian 2018-01-17 341
916 EBS 왜곡된 음란 방송에 엄마들 뿔났다 - 동성애 페미니즘 옹호 등 '까칠남녀' 문제 제기... "부적합 방송 내보낸 장해랑 사장 사퇴" 촉구 imagefile kchristian 2018-01-10 319
915 <2017년 가정 관련 10대 뉴스> 동성애자 입법논의·졸혼·결혼 빙하기 등 - 하이패밀리 선정·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7-12-13 407
914 신학교 위기의 시대... 진리 선포하는 목회자 양성이 사명 - ...고려신학대학원 신원하 원장 imagefile kchristian 2017-12-06 412
913 명성교회 바라보는 두 시선... "리더십 이양이지 세습 아니다" VS "교회의 공교회성 무너뜨렸다" - 기지협 기도회, 회원들 간 논쟁 imagefile kchristian 2017-12-06 423
912 청와대 조국 靑 수석 낙태 발언 논란 - 성경은 어떻게 말하나 imagefile kchristian 2017-12-06 459
911 연명의료 중단·안락사 문제, 기독교인은 어떻게 봐야 하나? '생명이 천하보다 소중하다' 는 말씀대로 연명의료 중단 용납해선 안돼 imagefile kchristian 2017-11-29 405
910 <신천지의 꼼수> 산하 단체 명의로 서울광장 빌려 행사 치러 - 행사 내용도 신고하지 않은 교리교육 연합수료식 진행 imagefile kchristian 2017-11-29 429
909 지진은 하나님의 경고일까? 재난당한 형제에게 정죄에 앞서 위로를 - 재앙의 원인을 인과응보로 해석하거나 설교하지 말고 고통받는 이들 돌봄이 먼저 imagefile kchristian 2017-11-29 412
908 중국 사이비 '전능신교', 난민신청 악용해 한국 포교 노린다 - 중국인 피해자들 기자회견 "가족 돌려보내달라" 눈물 호소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547
907 "동성애 삶 회개하고 평안을 얻었습니다" 中 메이크업아티스트 전지셴씨 한국교회서 탈동성애 간증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513
906 통일교 행사 후원한 통일부 해명 "통일 공감대 확산 행사로 알아" - 통일부, 취재 하루만인 8일 통일교 '2017 한반도 평화통일 세계대회' 후원 취소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526
905 대학생 삶의 만족도, 5년 전보다 떨어져 - 학원복음화협의회 대학생 1천명 대상 조사..정치 성향은 진보가 많아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538
904 "캠퍼스 복음화 핵심, 금주·금연에 달렸죠"...대한 기독교 여자 절제회 김정주 부회장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549
903 보수 개신교 '종교인 과세'는 사실상 '종교과세' 반발 - 한기총 한교연 등 공동성명 발표.."종교계와 협의해 보완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541
902 허기진 이웃들이 찾을 수 있는 교회 - 18년간 꾸준히 무료급식 사역 펼친 삼일중앙교회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544
» 청년이 교회 떠나는 이유는? - 교회협 백서 출간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547
900 명성교회, 김하나 목사 부임 공식화 그러나 반대파는 소송 불사 - 김하나 목사, 담임 맡고 있는 새노래명성교회 사임서 제출 imagefile kchristian 2017-11-01 5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