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교인과세한국교회.JPG


한국교회는 지금 우리 사회로부터 종교인 과세를 비롯한 동성애, 교회 세습 문제 등의 이슈로 커다란 도전에 직면해 있다. 


이러한 이슈들에 대해 교회가 어떻게 응전하느냐에 따라 한국교회의 신뢰도에 큰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교회 안팎으로부터 도전을 받고 있는 이슈들을 점검해보고 어떻게 응전해야 할지를 성서에서 찾아보고자 한다.


한국교회가 도전을 받고 있는 첫 번째 이슈는 종교인 과세 문제이다. 


내년 1월부터 시행되는 종교인 과세에 대해 가톨릭과 불교 등 다른 종교들은 명확하게 찬성입장을 정리한 상태지만 개신교는 여전히 의견이 분분하다. 


진보적인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는 종교인 과세를 지지하고 있지만 개신교 대부분을 차지하는 보수권에서는 종교인 과세 2년 유예를 요청하고 있는 상태이다. 


엄기호 목사(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는 지난 9월 14일 김동연 경제부총리가 한기총을 방문한 자리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후보시절에 여러 차례 종교인 과세에 대해 유예입장을 

직,간접적으로 밝혔던 사실을 상기시키며 과세 유예를 압박했다. 


교계 보수권에서는 종교인 과세가 시행되면 결국 종교과세로 이어지고 교회의 세무조사 또한 불가피할 것으로 보고 있다. 


또 다른 보수 연합기관인 한국교회연합 대표회장 정서영 목사는 같은 날 김동연 경제부총리를 만난 자리에서 “우리(기독교)가 걱정하는 것은 교회재정 장부를 들여다보고 결국은 정부가 교회를 사찰할 수 있다는 사실에 예민해져 있는 것”이라고 속내를 털어놨다.


또 다른 도전적인 이슈는 동성애 문제. 개신교 교단 중에 동성애를 인정하는 교단은 하나도 없다. 


문제는 동성애자들을 혐오하며 기본인권조차 인정하고 있지 않다는 데 있다. 


때문에 동성애 반대와는 별개로 그들의 인권 문제와 선교적 측면에서 어떻게 접근할 것인지를 심도 있게 고민해볼 문제이다.


교회세습 문제도 한국교회가 극복해야할 커다란 과제이다. 


특히 대형교회에서 교회세습이 잇따라 이뤄지면서 한국교회가 사회적 비판에 직면하고 있다. 


이런 상황에서 한국교회의 대표적 교회중 하나인 서울 명성교회가 소속교단의 세습금지법이 유효한 상태에서 세습을 시도하고 있어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그렇다면 한국교회를 향해 거센 도전이 몰려오는 이유는 무엇일까? 


그것은 바로 교회가 본연의 사명에 충실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한국교회가 헌금 대부분을 나눔에 사용하고 사회적 약자를 돌보고 낮은 위치에서 사랑을 실천했다면 이 같은 도전적인 이슈들은 발생하지 않았을 가능성이 높다. 


그렇기 때문에 한국교회가 기본으로 돌아가 성서의 가르침에서 해결책을 찾는다면 이외로 쉽게 길을 찾을 수도 있다. 


우선 종교인 과세만 보더라도 “가이사의 것은 가이사에게, 하나님의 것은 하나님께 바치라”는 복음서(마태복음 22장 21절)의 교훈을 되새길 필요가 있다.


한국교회가 종교인 과세를 적극 수용할 경우 부정적인 교회이미지에 대한 반전을 꾀할 수 있다. 

또 재정투명성을 높이고 교회 신뢰회복의 기회로 삼을 수도 있다. 


특히 종교인 과세를 찬성하는 타 종단과 달리 보수적인 개신교계만 세무조사를 이유로 또다시 2년 유예를 요구하는 것도 설득력이 없다는 지적이다. 


감리교신학대학교 박충구 명예교수(기독교윤리학)는 “오히려 교회라면 세무조사의 대상이 되지 않도록 투명성을 오히려 더 강화해야 되지 않겠느냐”며 반문하면서 “그래야 교회다운 교회가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종교인과세한국교회22.JPG

▲ 김동연 경제부총리가 지난 9월 14일 한기총 엄기호 대표회장(사진 

우측)을 만나 종교인 과세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동성애 문제 역시 성서에서 지혜를 얻을 수 있다. 


“너희는 뱀같이 지혜롭고 비둘기같이 순결하라”는 말씀(마태복음 10장 16절)을 동성애 문제를 푸는 지혜로 삼을 수 있다. 


즉 복음이 변질되지 않도록 동성애의 교회침투는 막되, 동성애자들의 인권문제는 선교적 관점에서 접근할 필요가 있다는 것이다. 


한국교회언론회 전 사무총장인 이병대 목사는 “동성애자들에게 주어진 천부적인 인권은 당연히 존중되어야 한다”면서도 “다만 그 들의 문화를 우리가 거부하면서 어떻게 일깨울 것인가는 지혜를 모아야 한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교회 세습 문제도 신약성경의 바울서신에서 지혜를 구할 수 있다. 


“만일 식물이 내형제로 실족하게하면 나는 영원히 고기를 먹지 아니하여 내 형제를 실족하지 않게 하겠다”(고린도전서 8장 13절)고 말한 사도바울의 결심을 본받을 필요가 있다. 


복음을 위한 일이라면 고기 먹는 일도 자제했던 사도 바울에게서 교회 세습 문제를 어떻게 대할 것인가에 대한 지혜를 얻어야 한다. 


특히 대형교회의 세습은 교회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심어주고 결국은 선교의 문을 좁게 만드는 결과를 초래한다는 사실을 인식할 필요가 있습니다. 


세습반대운동연대 공동대표인 방인성 목사는 “세습을 해서 제대로 교회가 하나님의 뜻을 이룰 수 없다”면서 “(세습은) 한국교회가 망하는 길이기 때문에 제발 세습의 길로 가지 말라”고 촉구했다. 

종교개혁 500주년을 맞은 한국교회를 향한 거센 도전들에 어떻게 대응할 것인가. 


이제는 한국사회에 제대로 된 답변을 내놓아야 할 때이다.

<CBS 노컷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08 중국 사이비 '전능신교', 난민신청 악용해 한국 포교 노린다 - 중국인 피해자들 기자회견 "가족 돌려보내달라" 눈물 호소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9
907 "동성애 삶 회개하고 평안을 얻었습니다" 中 메이크업아티스트 전지셴씨 한국교회서 탈동성애 간증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9
906 통일교 행사 후원한 통일부 해명 "통일 공감대 확산 행사로 알아" - 통일부, 취재 하루만인 8일 통일교 '2017 한반도 평화통일 세계대회' 후원 취소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15
905 대학생 삶의 만족도, 5년 전보다 떨어져 - 학원복음화협의회 대학생 1천명 대상 조사..정치 성향은 진보가 많아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9
904 "캠퍼스 복음화 핵심, 금주·금연에 달렸죠"...대한 기독교 여자 절제회 김정주 부회장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24
903 보수 개신교 '종교인 과세'는 사실상 '종교과세' 반발 - 한기총 한교연 등 공동성명 발표.."종교계와 협의해 보완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25
902 허기진 이웃들이 찾을 수 있는 교회 - 18년간 꾸준히 무료급식 사역 펼친 삼일중앙교회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24
901 청년이 교회 떠나는 이유는? - 교회협 백서 출간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25
900 명성교회, 김하나 목사 부임 공식화 그러나 반대파는 소송 불사 - 김하나 목사, 담임 맡고 있는 새노래명성교회 사임서 제출 imagefile kchristian 2017-11-01 46
899 "한국교회에 비상식적 목사는 이제 그만"...'상식이 통하는 목사' 저자 김요한 목사 인터뷰 imagefile kchristian 2017-10-18 67
898 1997-2017 이단들의 활동, 무엇이 달라졌나? imagefile kchristian 2017-10-18 65
897 "15시간이면 영어 트여" - 'A' 영어 대표 김모 씨 자칭 재림 예수 논란 imagefile kchristian 2017-10-18 65
» 종교인 과세 등 도전받는 한국교회, 어떻게 해야 할까? - "'뱀같이 지혜롭고 비둘기같이 순결하라'는 성서로 돌아가 지혜를 구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7-10-11 74
895 "건전한 성교육의 보루, '학교 성교육 표준안' 유지를" imagefile kchristian 2017-10-11 74
894 "세계로 확산되는 이단들 ... 교계 정보 공유 절실" - 이단·사이비 전문가 탁지일 교수 imagefile kchristian 2017-10-11 80
893 내가 접한 3명의 이단연구가 imagefile kchristian 2017-10-11 74
892 목회자 부인이 되는것 믿음에는 좋고 우정에는 손실 - 라이프웨이 리서치 설문조사 imagefile kchristian 2017-10-04 82
891 "딸아, 돌아와라" 신천지 반대 1인 시위 100일째 진행 중 - 손수 편지 써서 종로경찰서 정보관에게 제출 imagefile kchristian 2017-10-04 82
890 "차례 음식·술 때문에 시험에 들었습니다" - 난감한 상황·질문 어떻게 대처할까 imagefile kchristian 2017-10-04 89
889 인터넷·TV 설교 홍수...표절 유혹 휘말려든 목회자들 - 2017 교단총회 포커스...예장고신에서는 '표절 보고서' 발표도 imagefile kchristian 2017-09-27 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