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접한 3명의 이단연구가

조회 수 695 추천 수 0 2017.10.11 10:40:36


이단수정.jpg


<이 글은 크리스찬 투데이에 기고된 이태경(Dallas, TX 거주)씨의 오피니언을 퍼온 칼럼입니다.>


최근에 이슈가 된 모교회의 K목사와 관련하여 나는 3명의 이단연구가를 접했던 경험이 있다. 

첫 번째 이단연구가는 이단세미나 강사로 미국을 방문중에 K목사에 대한 제보가 들어온다며 나에게 물어 본적이 있었다. 


나는 “본인이 이단 연구가시니 직접 조사 연구 하시는 것이 좋겠다”고 권면했다.


한국으로 돌아간 그는 직접 그 교회를 방문하고 K목사의 저서와 그 교회의 양육교재를 모두 조사를 하고 난 뒤에 “몇가지 문제점이 있으나 이단이라고 말할 수는 없다”고 결론을 내렸다. 


그리고는 직접 K목사를 만나 잘못된 점을 자세하게 설명하고, 그것을 고쳐야 한다고 권면을 하였다. 


이 권면을 K목사는 받아들여 고치겠다고 약속을 하였고, 실제로 책과 양육교재를 모두 고쳤다. 

이 시점이 2015년 후반기였고 권면을 한 사람도, 권면을 받아들여 수정을 한 사람도 진실한 자세였다고 기억된다. 


물론 그 두 사람의 사이에는 금품을 요구한 적도 없고 금품을 준 적도 없었다는 것을 확인할수 있었다.


두 번째 이단연구가는 K목사의 문제점을 과장하고 확대하여 공개적으로 이단이라고 비난을 하였고, 그 교회 성도들의 간증은 조작된 트릭이라고 말하였다. 


이 사람은 소속단체에서 K목사를 이단으로 발표하여야 한다고 주장했고, 아무도 그러한 주장을 논리적으로 인정하지 않자 그 단체를 탈퇴하였다. 


그리고 K목사의 주장을 부분적으로 과장하거나, 조작과 왜곡을 시키면서까지 이단으로 만들려고 무리한 시도를 하여왔다.


세 번째 이단연구가는 환갑잔치를 한다고 미국에 놀러와서 머무를 당시에 나에게 “K목사에 대한 제보가 들어옵니다” 라고 첫번째 이단 연구가와 동일한 질문을 나에게 한적이 있었다. 


그때 나는 “이단 연구가이시니 직접 조사하시라” 하자 “K목사와 친분 관계가 있다면 자신이 적극적으로 뒤를 봐주겠으니 걱정할 필요가 없다”고 나에게 큰 소리를 쳤다. 


그는 몇 명의 일행과 미국에 관광차 왔는데, 관광 안내와 경비에 대한 나의 도움을 필요로 했던 상황이었다.


그런데 이 세 번째 이단연구가와 필자가 사이가 나뻐지게 되자, 세번째 이단연구가는  K목사를 조사하여 교류금지로 규정하게 된다. 


그런데 세 번째 이단연구가를 후원하는 교회와 단체들 중에는 이단성이 있거나 문제가 있는 단체들이 있다는 것을 필자는 후에서야 알게 되었다. 결국 자기를 후원하거나 자기와 관계가 있는 교회나 단체에 대해서는 허물을 덮어주겠다는 것이다.


위 세가지 유형의 이단연구가는 모두 실화이다.


첫 번째 이단 연구가는 평신도이며 이단상담과 퇴치 분야에서 퍽 인지도가 높은 사람이며 두 번째와 세 번째 이단연구가는 목회자이다. 


특히 세 번째 이단연구가도 그 분야에서는 유명세가 상당히 높은 편이다. 


그런데 중요한 것은 이단퇴치의 한 목표를 향해 가던 중 첫 번째 이단연구가는 세 번째 이단연구가에 의해 보복적인 교류금지를 최근 당했다. 


세 번째 이단연구가 자신을 후원하고 있는 교회들을 비판하였다는 이유에서다.


모든 과정과 이유를 자세하게 알고 있는 필자는 누가 과연 진정한 이단연구가이며 누가 한국교회에 유익한 일을 하고 있는지를 독자들에게 묻고 싶다. 


누구입니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970 "한겨레 가짜뉴스 보도는 왜곡·조작" - 에스더기도운동 이용희 대표 기자회견...'국정원에 자금 요청 문건' 등 반박 imagefile kchristian 2018-10-10 8
969 "한국사회는 영적인 기로에 놓여있다" - 한국사회 위기 돌파할 믿음·용기 구한다, 2018 횃불연합대성회 15일 횃불선교센터서 imagefile kchristian 2018-10-10 6
968 우리 안의 현대판 우상을 찾아내는 뮤지컬 '오, 마이 갓스!' imagefile kchristian 2018-10-03 16
967 우리는 일하면서 목회한다 - 일하는 목회 꿈꾸는 장신대 신대원 동아리 '텐트메이커' 이야기 imagefile kchristian 2018-10-03 12
966 신천지 이만희 어눌한 말투...건강에 의구심 imagefile kchristian 2018-10-03 16
965 'Cheer Up Together !!' - 美남침례회 뉴저지 지방회, 진재혁 목사 초청 연합부흥성회 imagefile kchristian 2018-09-26 19
964 신천지 피해 어머니들 눈물 호소..."북한 이산가족도 만나는데"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28
963 "예배 참여 권유가 범죄라니 종교의 자유 막는 악법 철회를" - 부천시기독교총연합회 등 '사회복지사업법 개정 법률안' 규탄집회 열고 철회 촉구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36
962 "종교단체 시설 종사자에게 종교행위 강제 금지 " - 더불어민주당 김상희 의원 등 11인 법안 발의해 논란 imagefile kchristian 2018-09-12 52
961 [피지 탈출 피해자가 밝힌 신옥주집단의 실체] 치킨·빵집 등에서 하루 15시간 중노동 " 대가는 없었다" - 신자 아닌 돈벌이 기계였다 (하) imagefile kchristian 2018-08-15 112
960 [피지 탈출 피해자가 밝힌 신옥주집단의 실체] 가족들 흩어져 농장서 노동 "상태 안 좋다' 찍어서 폭행 - 인륜 파괴한 사이비 종교집단 (중) imagefile kchristian 2018-08-15 95
959 [이슈분석] 피지서 400여명 집단생활 신도들 출국 막고 집단 폭행 "과천 은혜로교회 신옥주씨 구속" imagefile kchristian 2018-08-08 110
958 [피지 탈출 피해자가 밝힌 신옥주집단의 실체] <상> 이단에 속아 머나먼 피지로 - 휴일 없이 '막노동 무임금'...그곳은 지옥이었다 imagefile kchristian 2018-08-08 119
957 美 유명 팝가수 신곡 '하나님은 여자다' 논란 imagefile kchristian 2018-08-01 184
956 자녀의 스마트폰 중독 어떻게 극복할까 ? - 권장희 놀이미디어교육센터 소장 '스마트폰으로부터 아이를 구하라' 발간 imagefile kchristian 2018-08-01 165
955 "신천지 위장교회 알리는 시위 공익적 목적에 부합하다" - '법원...무죄판결 내려' imagefile kchristian 2018-07-25 174
954 동성애 옹호 '국가인권정책 기본계획'... 거세지는 저항 - 학부모단체 김혜윤 대표 "잘못된 젠더 이데올로기 국민에게 주입해선 안돼" imagefile kchristian 2018-07-25 171
953 "한국교회 망해야 산다" - 손봉호 교수, 한국교회목회자윤리위원회서 일갈 imagefile kchristian 2018-07-18 230
952 [어느 여호와의증인 탈퇴 신도의 고백] 강요당한 병역거부..."나는 군에 가고 싶었다" imagefile kchristian 2018-07-11 240
951 중국 사이비 종교 전능신교 신자들 왜 한국서 난민신청 급증했나 ? - 난민신청만으로 체류 허용...법 틈새 노려 입국 봇물 imagefile kchristian 2018-07-11 2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