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어와영감.jpg


성경은 서사가 마르지 않는 거대한 수원지(水源地)다. 특히 창세기는 압축된 시간이 담겨있다. 

자기만의 시 세계를 구축해온 12명의 중견 시인들이 ‘12시인의 처음 노래 창세기’(창조문예)를 출간했다. 


구약성서 창세기를 주제로 신앙을 고백한 시들을 모아 펴낸 것이다. 


권택명 김석 김신영 김지원 박남희 손진은 양왕용 이향아 정재영 조정 주원규 하현식 시인이 믿음 안에서 자신을 내려놓고 신앙시의 지평을 넓힌다는 소명으로 참여했다.


하나님의 섭리를 감지한 60편의 시를 읽다보면 창세기를 바라보는 12시인의 시선이 서로 조금씩 다르지만 소명은 같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정재영 시인은 “창세기는 하나님의 인간을 향한 끊임없는 사랑의 고백서”, 조정 시인은 “이야기를 ‘유일한 씨앗’으로 품은 책”이라고 시작노트에서 밝혔다. 


시인들은 창세기를 몇 번씩 통독하며 창작에 임했다. 권택명 시인은 “이 지상의 삶에서 진정한 꿈을 꾸고, 그 꿈을 이루기 위해 기경하고 파종하는 마음으로 시작에 임했다”고 밝혔다. 


“벽력 같은 그 말씀을 정수리에 맞은 이후/내 지상의 생애 날마다/겨자씨만한 소망의 씨앗 하나씩 심게 되었다…봄 여름 가을 겨울/새벽에서 심야까지 쉼 없이/자전 공전의 푸른 별에서/민들레 홀씨 같은/희망의 알갱이들을 쏘아 올리며/꿈으로 가는 밭갈이.”(권택명의 ‘꿈의 경작’ 중에서)


손진은 시인은 “인류 역사와 기독교 신앙의 시작이 담긴 창세기의 장대한 파노라마는 깊이를 알 수 없지만 내 삶에 큰 빛으로 다가올 것”이라고 했다. 


“지상과 맞닿은 광야의 밤하늘이 찬란하구나/오늘 밤은 별 이야기나 하며 지새우자/이리 더 가까이 오렴, 내 아들아.”(손진은의 ‘한밤의 대화’ 중에서) 


이향아 시인의 연작시 ‘편지2-손가락 사이’는 인간과 하나님 사이에 놓인 거리를 시화해 눈길을 끈다.


언어와영감2.jpg


 “미켈란젤로의 천지창조에도/당신의 손가락과 아담의 손가락이/알 수 없는 거리로 닿을 수가 없습니다/그 거리의 온도/그 거리의 흐느낌/그 거리의 엄청난 의도/그 거리의 비밀과 미궁/두 손가락 사이의 난해한 암호 문자/야훼여/오늘도 후회로 해가 저물었지만/다시 내일 아침 눈 뜰 것을 믿는/이 어리석음을 어여삐 여기소서.” (이향아의 ‘편지2-손가락 사이’ 중에서)


하현식 시인의 시는 언어의 밀도와 순결성이 아름답다. “새 떼의 무릎이/작은 여울에 울타리로 자란다…물구나무서는 천 개의 산들이 진다.”(하현식의 ‘이브의 달’ 중에서) 


김지원과 김신영 시인의 시는 현상의 이면을 바라보는 고요하고도 깊은 응시가 눈길을 끈다. 


태초의 신비를 노래하는 박남희 시인, 인간의 교만을 일깨우는 양왕용 시인, 말씀이 주시는 영감으로 시를 쓴 주원규 시인의 작품도 깊은 울림이 있다.


이번 시집 발간에 구심점 역할을 한 김석 시인은 “12명의 시인들은 성경 속 예수님의 비유 말씀처럼 시적 진실을 우리말로 이미지화하는 데 최선을 다하려고 한다. 


그리고 소명 안에서 나를 찾고 서로를 받들며 이를 형상화해 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기존의 주제 중심, 영탄 형태 시의 틀을 깨는 일과 신앙시의 새틀을 짜고 또 그 틀을 벗는 일도 누에고치 삶처럼 심혈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12명의 시인들은 앞으로 성경 66권을 제재로 신앙시를 써 나갈 예정이다. 

내년엔 출애굽기를 주제로 한 시집이 발간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59 '깐깐한 주례' 김형준 목사 "예비 부부, 목사 면접 보고 결혼하시게..." imagefile kchristian 2017-05-31 330
858 선거 도운 목사님들, 이제 교회로 돌아가 기도하셔야죠 imagefile kchristian 2017-05-17 342
857 "마약은 기독교인이라고 피해 가지 않는다" - '마약예방 및 방지 세미나' 여는 LA기윤실과 한미 경찰위원회 imagefile kchristian 2017-05-17 329
856 "내가 행복해 보인다면 지금 예수님 만나세요" - '기부천사' 가수 션, 기독경영인 모임서 간증 imagefile kchristian 2017-05-17 339
855 가족 없는 이들에게 가족이 되어주는 교회 - 이동목욕 봉사와 다문화 사역 펼치는 수원성교회 imagefile kchristian 2017-05-17 337
854 " 그분의 음성을 듣고 순종할 때 약속 이루어주고 회복 주신다" ...들을 귀 있는자는 들으라/A W 토저 지음/이용복 옮김 imagefile kchristian 2017-05-10 393
» 언어와 영감의 '수원지' 성경에서 퍼올린 믿음의 詩 - 시집 '12시인의 처음 노래 창세기' 함께 낸 중견 시인들 imagefile kchristian 2017-05-10 368
852 야월교회 순교 이후 교회 는 주민들에게 죽음 의미 imagefile kchristian 2017-05-10 356
851 <대선 핫이슈된 동성애 팩트 검증 해보니> "동성애 때문에 에이즈 창궐" imagefile kchristian 2017-05-03 351
850 기독교인들은 어떤 대통령을 원할까? - 한국기독교언론포럼, '19대 대선에 대한 개신교인 인식 조사'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7-05-03 349
849 "한국교회와 한국 크리스천 인종차별에 자유로운가 ?" - 인종차별은 교만으로부터 나오고 억압과 열등감 조장 .... 현대의 인종문제는 오로지 그리스도의 "피"로만 극복 imagefile kchristian 2017-04-26 365
848 마지막 교회마저 문 닫는다 참담한 이태원 그 거리, 영적 위기 imagefile kchristian 2017-04-26 373
847 365일 강단서 잠자며 성도 위해 심야기도...서울 강서구 강일교회 담임 정규재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7-04-19 395
846 "하나님 도움으로 한반도서 자유가 승리할 것" - 펜스 美 부통령, 16일 용산 주한미군 기지에서 부활절 예배 imagefile kchristian 2017-04-19 374
845 4년 전 '세습 의혹' 교회 절반...결국 '세습 완료' - ▲ 명성교회가 지난 19일 공동의회를 열어 김삼환 원로목사의 아들인 김하나 목사가 시무하는 새노래명성교회와의 합병안을 통과시켰다. imagefile kchristian 2017-04-05 409
844 목회 세습 왜 문제가 될까? - 주님의 교회를 사유화 시키는 행위 .... '우리교회만 좋으면 괜찮다' 옳지 않아 kchristian 2017-04-05 397
843 한국기독교 분열인가 부흥인가 ?... 4교단서 200교단으로. - 132년 교단 분열사 심층 분석... "건강한 연합기관 다시 세우는 노력 절실" imagefile kchristian 2017-03-22 424
842 "형님 대통령은 순교했다…진실 밝혀지면 국민들 마음 속에 부활할 것" - 박근혜 감싸는 박근령 "이번 탄핵 너무 절차상 하자 많아 재심 청구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7-03-22 391
841 "한국전쟁고아 아버지" 딘헤스 대령 유족 "예수님과 같은 마음으로 한일" - 9일 제주에서 딘 헤스 대령 공적기념비 제막식..광림교회 1억 후원 imagefile kchristian 2017-03-15 439
840 <이제 내려놓으시죠> 성도들이 꼽은 한국교회 개혁 과제 imagefile kchristian 2017-03-15 4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