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500.jpg

▲  최재영 목사가 최근 서울 중구의 한 카페에서 직접 방문한 북한 교회들의 특징에 관해 설명하고 있다.



“북한의 가정교회 모습은 이렇습니다. 양복과 인민복, 한복을 차려입은 성도들은 아코디언 반주에 맞춰 찬송을 부르고 북측에서 자체 제작한 성경을 읽으며 예배를 합니다. 비디오테이프와 DVD를 이용해 성경을 공부하기도 합니다.”


최근 서울 중구의 한 카페에서 만난 최재영(57) 목사는 북한의 ‘공식 교회’들을 다녀온 경험을 이렇게 설명했다. 재미교포인 최 목사는 풀러신학교에서 선교목회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대북 사역단체인 ‘NK VISION 2020’과 ‘손정도목사기념학술원’을 각각 설립했다. 최근 ‘북녘의 교회를 가다’와 ‘북녘의 종교를 찾아가다’라는 책을 출판했으며 이를 계기로 강연차 방한했다.


최 목사는 북한에 공식 가정교회가 500여곳 있다고 증언했다. 그는 “매년 평양신학원에서 졸업생이 배출돼 가정교회 교역자로 배치되며 교역자 한 명이 여러 교회를 맡는 순회 목회를 하는 경우도 있다”고 설명했다.


이들 교회는 당국의 눈길을 피해 운영되는 지하교회와는 성격이 다르다.


오히려 정부 당국의 통제를 받는 중국의 삼자교회와 비슷하다.


최 목사는 “남북한 교회의 차이점이 있다면 한국은 ‘선교와 전도’를 그리스도의 지상명령으로 받드는 반면, 북측은 ‘조국 통일’을 지상명령으로 삼는다”고 했다. 최 목사는 “북녘 성도들은 민족정신과 자주정신의 바탕 위에 주체 문화가 훼손되지 않는 범위 내에서 가정교회와 처소교회들을 유지하며 교회당을 건축하고 예배를 드려왔다”며 “북측 교회는 종교성보다는 사회성과 역사성이 더 강하다”고 평가했다.


사실상 관변 교회에 가까운 모습이지만 핵협상 타결 후 북한이 개혁개방을 추진할 때 기독교 정책을 어떻게 펼칠지 엿볼 수 있는 대목이다.


최 목사가 생각하는 북한 선교의 해법은 무엇일까. 최 목사는 재미교포 청년 크리스 김의 사례를 언급했다.


미국 스탠퍼드대에서 컴퓨터공학을 전공하고 실리콘밸리에서 안정적인 직장생활을 하던 김씨는 북한의 나진·선봉지역에 들어가 염소농장을 운영하며 가정을 꾸리고 남매도 키웠다.


김씨는 예수를 믿으라는 얘기를 하지 않았지만 나선시 인민위원회에 속한 이웃과 지역 주민들이 그가 그리스도인임을 알아채고 최근 교회당 건축을 제안했다고 한다.


최 목사는 그의 모습에서 성육신적 선교의 모델을 발견할 수 있었다고 했다.


그는 “남북은 70년간 단절돼 타 문화권보다 더 이질감을 느끼고 있다”며 “진정한 선교는 현지 실정과 동떨어진 것이 아니라 주변 사람들을 섬기고 그들과 하나가 되는 성육신적 선교가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국민일보 미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1909 "청소년 수 늘리지는 못해도 영성으로 바로 세우렵니다" - 다음세대 위해 '네 겹줄 사역' 펼치는 신대원 동기 목사 4인 imagefile kchristian 2019-07-10 280
1908 폭행 당해도 참아야 하는 결혼 이주여성 - "한국 체류 위해선 이혼 시 폭행 사실 입증해야 하는 어려움 커" ... 결혼 이주여성 10명 중 4명 가정폭력 경험 imagefile kchristian 2019-07-10 271
1907 예장합신총회, 국가인권위원회 규탄집회 - "북한인권의 침묵동조 규탄, 젠더 정책 당장 폐기할 것" 등 촉구 imagefile kchristian 2019-07-03 315
1906 사랑의 교회, KBS보도에 유감 - "KBS보도, 교회를 권력집단으로 매도하는 듯 보여" kchristian 2019-07-03 341
1905 문재인 대통령, 주요 교단장 초청 간담회 - "남북 관계, 정치 통합 위해 앞장서 달라" imagefile kchristian 2019-07-03 295
1904 남한과 북한 교회, 9일 방콕에서 만난다 imagefile kchristian 2019-07-03 555
1903 <신학대학 위기>"신학대가 비어간다" 정원 못 채우는 신학대 25%...만학도 뽑아 연명 imagefile kchristian 2019-06-26 363
1902 "국가조찬기도회의 근본정신 훼손하지 말라" 한교연, 국가조찬기도회 대통령 불참으로 논란 imagefile kchristian 2019-06-26 545
1901 "교계 일부 막말 때문에 이단 공격 받아" - '극단적 발언'에 반증사역자·회심자들 속앓이 imagefile kchristian 2019-06-26 359
1900 "이 평화 지켜내자" 미군과 한국 교회, 손 맞잡다 - 7일 우리민족교류협회 주최 한미동맹 평화포럼 창립 예배 열려 imagefile kchristian 2019-06-12 507
1899 "이스라엘을 회복하신 하나님, 한반도 상황도 바꿔주소서" - 이영훈 목사 '예루살렘 조찬기도회' 주강사로 평화 메시지 전해 imagefile kchristian 2019-06-12 507
1898 "찬송가 부르며 편안하게..." 이희호 여사 소천 imagefile kchristian 2019-06-12 1149
1897 사랑의교회 헌당예배 - "한국 사회 3대 문제 해결 위한 축복의 손" 다짐 imagefile kchristian 2019-06-05 498
1896 '먼저 하나님의 나라와 의를 구하라' 국가조찬기도회 주제 kchristian 2019-06-05 505
1895 "기본인 성경으로 돌아가 믿음을 바르게 회복" 제11회 장로교의 날 기념대회 kchristian 2019-06-05 449
1894 예장통합 림형석 총회장 환경주일 목회서신 발표 kchristian 2019-06-05 536
1893 <CBS 논평> 더불어 민주당원들 퀴어축제 참여 유감 imagefile kchristian 2019-06-05 544
1892 한국검찰, 성락교회 김기동목사 5년 구형 "100여억원 배임횡령 유죄 인정된다" imagefile kchristian 2019-06-05 375
1891 "美 대사관 동성애 지지 현수막 철거하라" - 반동성애기독시민연대 등 단체들 주한 美대사관 앞에서 반대 집회 imagefile kchristian 2019-05-29 548
1890 동성애 퀴어축제반대 국민대회 열린다 - 6월 1일 서울광장 퀴어축제 맞서 광화문 일대서 생명 존중 퍼레이드 kchristian 2019-05-29 4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