탁목사.jpg

▲   경찰에 강제연행되는 탁동일 목사



인천 동구 동인천역 북광장에서 8일 개최될 예정이었던 인천퀴어행사가 시민들의 반대로 무산됐다.


인천퀴어문화축제조직위원회는 인천 동구청이 퀴어행사를 불허했음에도 오전 11시부터 행사를 강행하려 했다.


그러자 인천 송림초등학교 퀴어반대 학부모 등 1000여명의 시민이 ‘동성애 반대’ 피켓을 들고 “집에 가”를 외치며 집회를 막아섰다.


퀴어퍼레이드가 저지된 것은 지난 6월 대구퀴어행사에 이어 두 번째다.


동성애자들은 행사가 무산되자 동성애 옹호·조장을 비판해 온 한국교회를 공격했다.
한채윤 서울퀴어축제 기획단장은 자신의 SNS에 “보수 개신교 혐오세력들은 오늘 자신들이 이겼다고 떠들 것인데, 우리의 싸움은 이제부터 본격화해야 한다”면서 “개신교가 정말 이대로 괜찮은가의 논의를 촉발해 그들에게 진짜 패배를 안겨주자”고 주장했다.


이날 경찰은 7개 중대 840명의 경비 병력을 배치해 양측의 충돌을 막았다.


이 과정에서 탁동일(43) 인천 빈들의감리교회 목사가 수갑이 채워진 채 경찰에 연행되는 등 과잉진압 논란이 제기됐다.


탁 목사는 “동인천역 북광장 무대에서 목회자들이 집회를 하는데 경찰이 몰아내고 있었다”면서 “‘동성애를 반대하는 사람들을 왜 통제하느냐’고 항의하자 경찰이 갑자기 수갑을 채우더니 인천 중부경찰서로 끌고 갔다”고 말했다.


이어 “경찰에 욕설을 하거나 물리적으로 저항한 것도 아닌데 3시간 동안 조사를 받았다”고 개탄했다.
<CBS 노컷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1802 "서울동남노회, 명성교회 제대로 치리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8-10-31 997
1801 태영호 전 영국주재 북한공사 "북한 방송 남한에 틀어줘야" imagefile kchristian 2018-10-31 806
1800 대형교회 3곳, '건강한 리더십 교체' imagefile kchristian 2018-10-24 877
1799 구세군 자선냄비 모금 90주년 컨퍼런스 kchristian 2018-10-24 931
1798 예장합동, 61명 목사 군선교사 파송장 수여 imagefile kchristian 2018-10-24 874
1797 브런슨 목사 2년만에 풀려나, 해빙기 맞는 美·터키 - 트럼프, 백악관 불러 회견, 에르도안에 감사 표시도 imagefile kchristian 2018-10-17 884
1796 "한국교회엔 공동체적 죄 고백 필요해" kchristian 2018-10-17 816
1795 숭실대 공동성명, "김삼환 이사장 퇴진" 촉구 kchristian 2018-10-17 830
1794 감리교 교인수 8년째 감소 kchristian 2018-10-17 883
1793 제23회 '문서선교의 날' 기념식 및 유공자 표창 imagefile kchristian 2018-10-17 890
1792 DMZ 평화 순례 나선 목회자들 "지뢰 제거와 함께 남북 불신도 제거되길" imagefile kchristian 2018-10-17 791
1791 "참담하지만 한국교회 사랑할 때"...유기성 목사, 명성교회 사태 역설 imagefile kchristian 2018-10-17 764
1790 "열방과 함께하는 2018 다니엘기도회" 21일간 기도의 문이 열린다 imagefile kchristian 2018-10-17 790
1789 목회자를 건강하게 세우는 것이 한국교회 섬기는 일 - "교회에 문제가 있다면 그것은 결국 목회자의 문제" imagefile kchristian 2018-10-17 786
1788 '배임 증재' 징역 8개월형 법정 구속 - 총신대 김영우 총장 imagefile kchristian 2018-10-10 803
1787 "복음 전파 방해" 사회복지사업법 개정안 철회 - 대표 발의한 더불어민주당 김상희 의원 "심려 끼쳐 드려 죄송하다" imagefile kchristian 2018-10-10 896
1786 명성교회, PD수첩에 대한 입장 밝혀 imagefile kchristian 2018-10-10 813
1785 기독교계, 지진 피해 인도네시아 긴급구호 앞장서 - 한국기독교연합봉사단, 식량과 생필품 전달 위한 긴급구호팀 파견 imagefile kchristian 2018-10-03 808
1784 백석대 재학생·교직원 헌혈증 7천7백 장 기증 kchristian 2018-10-03 823
1783 한교총, "한기연과의 통합 논의 계속한다" kchristian 2018-10-03 7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