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0181553352698_6_635_423.jpg



성폭력 피해자가 자신의 피해 사실을 숨기지 않고 당당하게 세상에 알리는 미투운동에 이어, 피해자는 아니지만 피해자의 곁에서 그들을 지지하고 협력하겠다고 나서는 위드유 운동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한국교회도 성폭력피해자를 지원하는 기독교위드유센터의 문을 열었다.


설립예배에서 설교를 전한 성공회대 신학대학원 양권석 교수는 예수님이 그러셨 듯 교회는 소리를 빼앗긴 사람들의 소리가 되어주고 외면당한 사람들의 외침을 들어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성공회대학교 신학대학원 양권석 교수는 "(기독교위드유센터는 )교회 그 자체가 되려는 운동이요 교회의 참다운 본성을 회복하려는 겸손하고도 참으로 용감한 노력이라고 생각합니다." 라고 말했다.


기독교위드유센터의 홛동은 연대와 동역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교회 내 성폭력을 기본으로 다양한 형태의 폭력피해자에 대한 치유와 자활지원 연대, 교회 성폭력 근절과 교회성폭력 관련법 제정 추진 연대 등 다양한 단체, 기관과의 협력을 이끌어낼 계획이다.


위드유센터를 중심으로 다섯 개 기관이 연대한 ‘피해자 지원 네트워크’도 출범했다.


네트워크는 피해자에 대한 의료지원과 피해자와 그 가족들을 위한 법룰 상담지원, 교회 내 성폭력 발생사건에 대한 연구 등에 나설 계획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1821 "에이즈 남성 청소년층 급증, 실상 적극 알려야" - 한국가족보건협회 '에이즈의 날' 행사 imagefile kchristian 2018-12-05 928
1820 잇단 선교사 추방 중국선교 빨간불 - 철수 권면하는 교단도 있어 kchristian 2018-12-05 918
1819 국가조찬기도회 회장 두상달 장로 취임 imagefile kchristian 2018-12-05 913
1818 "경남학생인권조례 폐지하라" - 경남지역 2500개 교회 2만여명 참석, 집회열고 가두행진 imagefile kchristian 2018-11-28 905
1817 감리회 여선교회 "전준구 목사 사퇴하라" kchristian 2018-11-28 907
1816 영화 '바울', 20만 관객 돌파 kchristian 2018-11-28 876
1815 거룩한빛광성교회 21번째 교회 분립 kchristian 2018-11-28 886
1814 여신도 성폭행 혐의 이재록 목사 15년 징역 선고 - 만민교회측 무고 주장 즉각 항소 뜻 밝혀 imagefile kchristian 2018-11-28 913
1813 추웠던 시절을 기억한 교회 미자립 16곳에 따뜻한 손길 - 光州 열린벧엘교회, SNS 통해 "미자립교회 난방비 지원" 밝히자 계획보다 많은 16곳에서 요청 imagefile kchristian 2018-11-28 805
1812 목사들이 꼭 알아야 할 법 지식은 - 교회법·세무 아카데미서 제시 imagefile kchristian 2018-11-14 979
1811 영화 '바울', 박스오피스 4위 오르며 흥행 imagefile kchristian 2018-11-14 997
1810 예장합동 "목회자 성추문 문제에 깊이 통회" 성명서 발표하고 재발방지책 약속 kchristian 2018-11-14 909
1809 소외된 이웃 따뜻한 겨울나기 돕는 기독교계 - 연탄 때는 백사마을 주민들의 활력소 '비타민 목욕탕' 화재 위험 높은 쪽방촌 어르신 위한 소화기 나눔 기독NGO들, 저소득 가정에 난방비 지원 캠페인 imagefile kchristian 2018-11-14 921
1808 양심적 병역거부 정당 - 대법원 판결에 논란 imagefile kchristian 2018-11-07 975
1807 "한국교회의 연합·일치를 기도합니다" 다니엘기도회 imagefile kchristian 2018-11-07 929
1806 '페미니즘 강연' 논란 한동대, 소송 휘말려 kchristian 2018-11-07 956
1805 '여신도 성폭행 혐의' 이재록 징역 20년 구형 kchristian 2018-11-07 1008
1804 "신사참배 회개합니다" - 한국교회 일천만 기도대성회...비바람속에 3만여 교인들 참여 imagefile kchristian 2018-10-31 988
1803 한교총·한기연 통합 로드맵 kchristian 2018-10-31 972
1802 "서울동남노회, 명성교회 제대로 치리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8-10-31 11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