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기총, 반성도 책임도 없어

조회 수 5909 추천 수 0 2011.04.11 11:28:42

기독인 네트워크 토론회 '한기총, 왜 해체해야 하는가?'

 

 환기총-01.jpg

 

한국기독교총연합회를 해체하자는 목소리가 갈수록 커지고 있다.
금권 선거의 치부가 드러난 한기총 사태는 한국교회 전반의 도덕성 상실을 보여주는 만큼 깊은 반성이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기독교윤리실천운동과 교회개혁실천연대 등 16개 단체로 구성된 한기총 해체를 위한 기독인 네트워크가 1일 서울 명동 청어람에서 ‘한기총, 왜 해체해야 하는가?’란 주제로 토론회를 열었다.
이 자리에는 손봉호 고신대 석좌교수와 기독교윤리실천운동 이사장 이동원 목사, 이만열 전 국사편찬위원장 등 복음주의 신앙인 1백여 명이 참석해 한기총 사태에 대해 진지한 고민을 나눴다.
참석자들은 대표회장 선거에서 돈이 뿌려진 사실이 드러났지만, 반성도 없고 책임지는 이도 없는 한기총은 더 이상 한국교회를 대표할 수 없다고 입을 모았다.
이동원 목사는 인사말에서 “한기총은 한국교회가 만든 대표하는 기관이었지만, 한국교회의 작은자들을 부끄럽게 하는 현실 앞에서 많은 사람들이 통곡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기총 해체 운동의 불을 지핀 손봉호 고신대 석좌교수는 도덕성을 상실한 교회 지도자들이 전하는 복음을 누가 받아들이겠느냐면서 한국교회는 최대 위기에 직면해 있다고 말했다.
손 장로는 “계시의 신앙을 갖고 있는 기독교는 논리적으로 설득하는 것이 아니라 확신을 갖고 사람들에게 증거하는 전도의 특징이다”면서 “그러나 전도하는 사람인 증인이 믿을 수 없는 사람이 돼버리면 우리 기독교는 끝장난다”고 탄식했다.
손 장로는 한기총 해체 운동을 주장한 뒤 많은 이들로부터 개신교에 대한 뼈아픈 지적을 듣게 됐다면서 교회가 생각하는 것 이상으로 교회가 사회로부터 외면받는다는 위기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한기총이 한국교회를 대표할 수 있는지에 대한 문제 제기도 나왔다.
<크리스천노컷>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1870 개신교 관련 기사 63%가 부정적 kchristian 2011-04-04 6373
1869 부활절 예배 주요 순서 담당자 결정 imagefile [24] kchristian 2011-04-04 16730
1868 위기의 한기총, 어디로 가나? imagefile kchristian 2011-04-04 5661
1867 일본 역사 교과서, 안타까운 일 kchristian 2011-04-11 5878
1866 연평도에서 열린 '평화를 위한 기도회' kchristian 2011-04-11 5526
» 한기총, 반성도 책임도 없어 imagefile kchristian 2011-04-11 5909
1864 사순절 한국교회가 회개해야 할 기도 제목은? imagefile [59] kchristian 2011-04-18 8597
1863 남·북, 6월 평양서 ‘평화통일 기도회’ imagefile kchristian 2011-04-18 6159
1862 5대 종단 종교인들, 대북 식량지원 촉구 imagefile kchristian 2011-04-18 8186
1861 잘잘못 지적앞서 나부터 회개 imagefile kchristian 2011-04-18 5763
1860 교회협, 찬송가공회 법인설립 취소 요청 imagefile kchristian 2011-04-25 6202
1859 호산나교회 최홍준 목사 후임에 홍민기 목사 내정 [2] kchristian 2011-04-25 23476
1858 목사와 장로들이 자기 십자가를 져야 imagefile kchristian 2011-04-25 5588
1857 남북교회, 부활절 공동기도문 kchristian 2011-04-25 6331
1856 부활절 메시지 - 교단·기독 단체 부활절 메시지 imagefile [61] kchristian 2011-05-02 8566
1855 주요교단 일본 구호 모금액 24억원 넘어 imagefile kchristian 2011-05-02 5649
1854 침례교 전국목회자부부 영적성장세미나 imagefile kchristian 2011-05-02 6165
1853 예수님의 부활을 축하합니다 imagefile kchristian 2011-05-02 24155
1852 조용기 목사, 교회서 완전 물러나 imagefile [54] kchristian 2011-05-04 7130
1851 교회개혁실천연대, "조 목사 결단 환영" imagefile kchristian 2011-05-04 59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