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진시인.JPG

김영진 시인



1998년 어느 날, 저자는 ‘시를 지어 즐거이 그를 노래하자’(시 95:2)는 성경본문을 읽다 불현듯 이런 생각을 하게 됐다. 


“성경 전체를 시로 읊고 찬송으로 만들어 보면 어떨까.” 


그날부터 창세기에서 요한계시록까지 성경 원문의 의미는 살리면서 이를 시로 쓰는 작업을 시작했다.


성경은 신구약 66권, 1189장, 3만1102절로 이뤄진 방대한 책이다. 


뿐만 아니라 어려운 어휘와 고대사회를 배경으로 당시 사고관에 따라 기록됐기 때문에 제대로 읽기란 쉬운 일이 아니다. 


더구나 이 시대의 언어로 성경을 시처럼 읽고 노래할 수 있도록 문학적으로 재해석하는 작업은 아무나 할 수 있는 일이 아니다.


하지만 저자는 국민일보 연재 기간 10년을 포함, 꼬박 20년 동안 이 작업을 이어갔다. 

1189장, 성경 전장을 4연4행의 운율을 살린 시로 재탄생시켰다. 


1965년 21세 때 시인으로 등단한 뒤 평생 신앙을 길러 시와 에세이를 쓰는 기독문인으로, 동시에 성서원이란 출판사를 일구며 성경 연구에 힘써온 저자의 열정이 있기에 가능했다. 


저자는 “손이 붓고 허리가 휘는 힘든 작업이었지만 묘하게도 말씀을 온전히 붙들고, 성령의 감화와 감동 속에 한 편의 시가 오롯이 완성될 때가 하루 중 가장 즐거웠다”고 고백했다.


저자는 각 장을 시로 쓰는 데 그치지 않고 시작노트와 메시지를 별도로 정리했다. 


김영진성경의노래.JPG



여기에 김청전 작가의 일러스트를 담고, 오소운 목사에게 부탁해 성경 시를 개작해 찬송으로 만드는 작업도 함께 진행했다. 


기존에 잘 알려진 찬송가 곡조에 시를 개사함으로써, 익숙한 찬송가 멜로디에 맞춰 저자의 시를 담아 부를 수 있게 한 것이다.


저자는 교회 소모임 등에서 쓸 수 있는 3단계 사용법을 제안했다. 


저자는 “성경을 읽는 것도, 성경 말씀을 시로 지어 주님을 찬송하는 일도, 모두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기 위함”이라며 “이 책이 우리 한국교회의 영성 발전에 큰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1권 모세오경에 이어 역사서, 시가서, 신약성경 등 시리즈 총 5권이 순차적으로 출간될 예정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1712 한교봉, 4인 공동 대표회장 체제로 전환 이영훈·정성진·고명진·소강석 목사 선출 - 한교총과 업무협약 체결, 한국교회 효율적 봉사체제 구축...재난 구호·북한 지원 등 협력키로 imagefile kchristian 2018-05-23 434
1711 기독교계 『남북평화정착』위해 기도운동 imagefile kchristian 2018-05-16 448
1710 목사·장로 3000여명 "저희를 새롭게 하소서" - 예장합동, 55회 목장기도회 개막 imagefile kchristian 2018-05-09 466
1709 크리스천 뮤직 페스티벌 돌연 중단 "디즈니 대체 왜?" imagefile kchristian 2018-05-09 469
1708 감리교인 1년 전 보다 6만 명 감소 kchristian 2018-05-09 463
1707 주요 교단, 경찰선교 활성화 방안 논의 kchristian 2018-05-09 451
1706 해외한인장로회 (KPCA) 명성교회 세습반대 성명서와 한국 노회 설립 다뤄 imagefile kchristian 2018-05-09 474
1705 평양 방문한 WCC "北, 평화 기대감 가득해" imagefile kchristian 2018-05-09 461
1704 전광훈 목사, 선거법 위반 혐의로 법정 구속 - 대선 때 특정 후보 찍으라는 문자 보내..징역 10개월 imagefile kchristian 2018-05-09 460
1703 "평화 넘어 한반도 복음화의 길도 열자" - 역사적 회담 후 첫 주일 교계 표정 imagefile kchristian 2018-05-02 490
1702 기독교대한감리회 전명구 감독회장 직무정지 - 향후 총회실행위원회 소집 통해 감독회장 직무대행 선출 imagefile kchristian 2018-05-02 462
1701 명성교회 세습 정당성 판결 연기 - 예장통합 총회 재판국...다음 심리는 5월 15일 예정 imagefile kchristian 2018-05-02 452
1700 "오정현 목사 자격 관련 대법 판결 유감" - 한국교회언론회 imagefile kchristian 2018-05-02 464
1699 탈북 기독인 1000명 '통일 소원 특별 기도회' - 탈북민 출신 목회자가 세운 33개 교회 (28일 서울 한사랑교회) imagefile kchristian 2018-04-18 527
1698 "여성과 태아 모두 보호돼야" - 낙태죄 위헌법률심판 앞두고 폐지 반대 집회 imagefile kchristian 2018-04-18 469
1697 작년 개신교 세례받은 장병 14만 3천 여명 kchristian 2018-04-18 471
1696 "명성교회 세습은 명백한 총회 헌법 위반" - 예장통합총회 목회자와 신학생, "신속하고 공정한 판결" 촉구 kchristian 2018-04-18 474
1695 바른미래당 기독인회 창립예배 - 초대회장에 이혜훈 의원 imagefile kchristian 2018-04-11 524
1694 '국가인권정책기본계획'에 동성애자 차별금지 넣는다 - 법무부 다음달 공표 예정 kchristian 2018-04-11 501
1693 "차별금지법 통과되면 설교 자기검열 확대로 교회 권위 위축" imagefile kchristian 2018-04-11 4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