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태진목사.jpg




한국교회연합(대표회장 권태진 목사, 사진)이 18일 성명을 발표하고 국가조찬기도회의 기본정신과 목적이 훼손되지 말아야 함을 강조했다.


17일 열린 국가조찬기도회에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하지 않은 것을 두고 교계 일각에서 과도한 정치적 해석을 내놓는 등 논란이 불거진 데 따른 것이다.


한교연은 성명에서 “그동안 대통령의 탄핵 등 불가피한 중대사를 제외하고 현직 대통령이 국가조찬기도회에 불참한 전례가 없다”며 “다른 종교와의 형평성과 대통령의 휴가 등이 불참 이유로 거론되는 자체를 안타깝게 생각하고 전례에 비춰볼 때 매우 적절치 않다고 본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예배와 기도회의 주체는 하나님이시지 사람이 아니다”라면서 “대통령이 참석하지 않았다고 해서 ‘기독교 패싱’ ‘물 먹이기’ 등 감정적으로 반응하는 것은 옳지 않다”고 밝혔다.


최근 한국교회 전체를 정치적 편향집단으로 매도하는 분위기도 지적했다.


한교연은 “성직자 뿐 아니라 누구나 진보 또는 보수를 지향하는 것은 개인의 기본권 차원에서 존중돼야 한다”면서도 “정치적 목적으로 편향된 행동을 하는 것을 결코 지지하지 않는다”고 전했다.
이어 “이를 빌미로 한국교회 전체를 소위 청산해야 할 적폐집단으로 모는 것은 더 큰 불행한 사태의 불씨가 될 수도 있다”고 경고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60 전광훈 목사, 시민단체로부터 '내란선동' 혐의 고발당해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273
1959 여의도순복음교회 광화문 집회 인원동원은 '사실무근'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269
1958 "젠더 교육, 性 무질서 조장 학부모들은 저항해야" 젠더 문제 포럼에서 대안제시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249
1957 "나라사랑 정신 표출하되 하나됨 깨뜨려선 안 돼"...한국교회연합(회장: 권태진 목사) 성명서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264
1956 <2019 교단총회 결산> 정통성 회복 - 교회의 성결성 집중 imagefile kchristian 2019-10-02 306
1955 명성교회 세습 허용에 온라인상 비판 거세 imagefile kchristian 2019-10-02 241
1954 예장 합동 총회장 김종준 목사·부총회장 소강석 목사 - 총회와 교회, 영성회복을 위해 노력다짐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359
1953 예장통합 104회 총회 개회 ..김태영 신임 총회장 추대 - 첫 여성 장로부총회장 탄생 .. 서울영락교회 김순미 장로 당선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350
1952 기독교한국침례회, 총회장에 윤재철 목사 추대 - 그리스도안에서 하나되고 선한뜻 위해 합력할것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805
1951 한국기독교장로회 총회장에 육순종 목사 - "화해의 성령이여, 하나 되게 하소서"..성폭력 특별법 제정 여부 관심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418
1950 예장합신, 제104회 총회 개회, 신임 총회장 문수석 목사 - 강도사 고시 시행방식 변경과 노회구역 재조정 다룰전망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301
1949 '불법세습 논란' 명성교회수습전권위원회 만든다 - 김삼환 원로목사 총회 참석 "명성교회 품어달라" kchristian 2019-09-25 223
1948 30년 넘은 영화인생, "주님의 동아줄 덕분에" '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 제작한 정태원 태원엔터테인먼트 대표 imagefile kchristian 2019-09-25 210
1947 남북통일을 위한 평화의 기도 imagefile kchristian 2019-09-18 382
1946 "고신다운 고신 정체성 회복할 것" - 예장고신 69회 총회 개막, 신임총회장에 신수인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9-18 338
1945 신학대 강사 설자리 더 좁아져 - 강사 처우 개선 위해 지난달 1일 시행 kchristian 2019-09-18 284
1944 한국교회 소외된 이웃 찾아 사랑 전달 imagefile kchristian 2019-09-11 312
1943 예장통합 고시위, 응시생 2명 '동성애 지지' 이유 합격 취소 - 예장통합 고시위 '면접 불합격' 최종 결론, 장신대 신대원생들 "고시위 결정 재고해달라" kchristian 2019-09-11 270
1942 꺾이고...날아가고... 태풍, 교회도 덮쳤다 전국교회 '링링' 피해 imagefile kchristian 2019-09-11 264
1941 "목회자·장로 정년연장" 목소리 다시 수면 위로 - 주요 교단 정기총회 앞두고 여론확산 kchristian 2019-09-11 2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