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에서 사역하던 한국인 선교사들이 줄지어 추방당하고 있다. 


표면적으로는 강화된 인도 비자법 때문이지만 실제는 강성 힌두교 정권의 근본주의 정책이 원인으로 꼽힌다. 


인도 인민당 소속인 나렌드라 모디 현 총리가 힌두 내셔널리즘을 표방하고 있기 때문이다.


13일 선교계에 따르면 현재 인도에서 활동하는 전 세계 선교사들은 추방 위기에 놓여 있다.


지난해 여름부터 현재까지 인도 3개 권역에서 추방 및 비자 거부로 인도를 떠난 한국 선교사는 160명이 넘는 것으로 추정된다.


인도한인선교사협의회 임원으로 일하다 지난해 7월 비자가 거부되면서 한국에 체류 중인 A선교사는 “지난해 말 기준으로 한 지역에서만 선교사 40%에 달하는 80명의 한국인 선교사가 귀국길에 올랐다”며 “비자법이 대폭 강화되면서 선교사들이 막다른 길에 몰리고 있다”고 밝혔다. 


인도한인선교사협의회에 따르면 주한 인도대사관이 다양한 이유로 비자 발급을 거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30세 이상은 학생비자 발급이 거부되고 있고 사업비자도 연매출이 1크롤(1억7000만원 상당) 이상 돼야 발급 받을 수 있다. 


고용비자를 받기 위해서도 매달 3만 인도루피(53만2000원)를 소득세로 낸다는 증빙을 해야 한다.

물론 선교사 비자 제도가 있지만 이 비자를 발급 받을 경우 신분이 완전히 노출돼 아무런 활동도 할 수 없다. 


사실상 선교사 신분을 감춘 채 인도 체류 비자를 받는 길이 막힌 것이다.

이와 함께 인도 정부는 수개월 전부터 교회나 신학교, 선교센터 등 선교사들이 관계된 건물에 대해 전수조사를 실시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를 통해 선교사들의 자금줄을 죌 것이라는 게 국내 선교계의 우려다.

<CBS 노컷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1869 한국성경공회, <바른성경> 사용해 주세요 imagefile [16419] kchristian 2010-07-20 184757
1868 한기총, 장재형 김광신 목사 이단 혐의 벗기엔 아직 일러 imagefile [14017] kchristian 2010-11-08 175408
1867 "정의·평화·생명의 가치 실현할 대통령 선출해야" imagefile [15369] kchristian 2012-12-05 138930
1866 군선교연합회 40주년, 발자취와 한계 image [15392] kchristian 2012-05-23 113476
1865 서울역 노숙인 급식시설 퇴거 위기 imagefile [9857] kchristian 2012-10-10 110056
1864 'CBS 신천지 아웃' 교계 응원 이어져 [15401] kchristian 2012-08-08 106027
1863 부산 세계로교회 349명에 세례 imagefile [10020] kchristian 2010-07-19 100380
1862 한국 OMF 30주년 imagefile [9922] kchristian 2010-07-19 88944
1861 주요 교단들 '신천지 출입금지' 포스터 전국 배포 [9852] kchristian 2012-04-18 88313
1860 국내 최대교단 예장합동총회 imagefile [10352] kchristian 2010-10-21 77137
1859 교계,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 발벗고 나서 imagefile kchristian 2010-07-20 72901
1858 통일교 노방전도 포교활동 주의 요망 imagefile kchristian 2010-07-20 69630
1857 리비아 한인선교사 대부분 철수 imagefile [9883] kchristian 2011-03-07 67954
1856 이주민과 함께 하는 CBS 통(通)해야 콘서트 imagefile kchristian 2010-07-21 66436
1855 2013년 부활절 연합예배 3월 31일 새문안교회서 기감·기하성 등 공동 주최 imagefile [9846] kchristian 2013-02-20 64319
1854 CBS를 최고의 글로벌 선교기관으로 imagefile [9846] kchristian 2010-07-19 49253
1853 나꼼수 성경찬송가 패러디에 교계 "신성모독"으로 강력 규탄 image [9841] kchristian 2012-03-21 41413
1852 익명의 후원자, 구세군에 2억원 imagefile kchristian 2012-06-20 40178
1851 故 하용조 목사 이형기 사모 "교회 떠나겠다" [3777] kchristian 2011-08-17 38271
1850 헌법정신 부인하는 통합진보당 해체 임수경 국회의원 사퇴촉구 기자회견 imagefile kchristian 2012-06-13 379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