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성교회1.JPG


지난 주 신학생들의 촛불 기도회에 이어 이번주에도 명성교회의 세습반대 기도회가 이어졌다.

 

예장통합 개혁그룹 5개 단체와 서울동남노회 목회자들이 참석한 기도회에서는 불법적 교회 세습에 대한 회개와 노회 정상화를 위한 호소가 이어졌다. 


예장통합 전 사회봉사부총무 이승렬 목사는 "이제라도 분명한 하나님의 뜻을 분별할 수 있는 은혜를 주시고 모든 잘못을 회개하며 뉘우쳐 되돌이킬 수 있는 용기도 주시기 원합니다. 깊이 병들고 망가진 명성교회와 서울동남노회를 불쌍히 여겨 주셔서 속히 치유되고, 회복될 수 있는 은혜를 주시기를 기도드립니다." 라고 말했다.


설교를 전한 백발의 선배 목사는 선한 목자 예수님의 교회가 왜 이렇게 됐느냐며 눈물로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홍성현 목사는 김삼환 목사의 힘겨운 개척 당시를 

언급하면서 교회가 커지고 돈과 정치권력이 얽히면서 그가 세상적 욕심에 끌리게 된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주변 사람들, 특히 전 총회장들을 질타했다. 


김하나 목사 위임식에 참석하는 등 김삼환 목사와 가까이 지내면서도 제대로 충고하지 않았다면서 오히려 그들이 김 목사를 망가뜨렸다고 꼬집었다. 


갈릴리신학대학원장 홍성현 목사 "왜 증경 총회장들이 말 못합니까. 가서 다 받아먹으면서 왜 말 못했습니까 차라리 증경총회장님들을 야단치십시다.그들이 잘못했어요. 잘 못 인도했어요. 선배들이 잘못했어요." 라고 말했다.


기도회에 참석한 목회자들은 총회장과 법리부서의 모든 이들이 정직하게 판결하고 하나님의 법과 질서가 회복되길 간구했다. 


신학생들의 목소리도 더욱 거세졌습니다. 


장신대를 비롯한 예장통합 산하 7개 신대원 학생들은 연대성명을 발표하고 총회의 역할을 촉구했다. 


신대원생들은 바로 지금이 총회가 나서야 할 때라면서, 명성교회의 세습이 법적으로 무효이며 명성교회가 총회법을 어겼다는 사실을 발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CBS 노컷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30 '가나안 성도' 5년 새 배로 늘어 - 한목협 '2017 한국인의 종교생활과 의식조사' kchristian 2018-01-03 537
1629 한국교회에 대한 호감도 "개신교 9.5%, 불교는 40.6%" - 한국기독교목회자협의회 조사 결과 발표 imagefile kchristian 2018-01-03 536
1628 '성경 암송왕' 성진이, 이젠 1000절까지 술술 imagefile kchristian 2018-01-03 538
1627 통합 목회자들의 외침 "하나님의 공의 드러나길" - 예장통합 재판국, 동남노회 선거무효소송 첫 심리.. 15명 전원 참석 imagefile kchristian 2017-12-20 609
1626 세월이 흘러도 변함없이 찾아오는 "성탄 선물" - 37년째...16년째... 은혜와 감동 전하는 두 공연 imagefile kchristian 2017-12-20 607
1625 <교계, "가나안교회" 사역주목> 우리는 가나안교회 로 간다 - '새로운' 교회 찾아다니는 가나안신자 190만명 imagefile kchristian 2017-12-20 581
1624 명성 교인들 "김하나 목사님 사임하십시오" imagefile kchristian 2017-12-13 630
1623 "민족 평화, 교회 변혁의 십자가 감당하자 " - 이홍정 NCCK 총무취임 imagefile kchristian 2017-12-13 590
1622 노숙인 특수목회 이병선 목사 '도둑 맞은 헌금' 출간 imagefile kchristian 2017-12-13 600
1621 '2017년 좋은교회'를 소개합니다 - 기독교윤리실천운동, '2017년 좋은 교회상' 시상식 개최 imagefile kchristian 2017-12-13 625
1620 "제자훈련에 미친 사람" 영화 '광인 옥한흠' 시사회...28일 극장 개봉, 18일 시사회 imagefile kchristian 2017-12-13 633
1619 주요 교단들로 구성된 한국교회총연합 총회 개최 - 3개로 나뉜 보수연합기관 통합 작업 앞으로 과제로 남아 imagefile kchristian 2017-12-06 623
» 예장통합 목회자들 명성교회 세습 성토 - "이제라도 뉘우쳐 돌이킬 수 있길" imagefile kchristian 2017-11-29 654
1617 "탈북민 선교가 북한 선교 첫걸음" - 北에 고향·가족 둔 사람들 위로한 '하나로 음악제' imagefile kchristian 2017-11-29 603
1616 "종교인 세무조사 배제해달라" - 보수교계 정부에 요구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833
1615 "기독교인 회개로 국난 극복하자" 한기총 주최...회개와 구국기도회 - 5000여명 참석자들 굳건한 한·미동맹 간구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865
1614 "한국교회와 나라 위해" 원로목회자들 통성 기도 - 한국기독교 원로목회자 재단, 충남서산 이룸교회서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872
1613 23년 짧은 삶 속 큰 사랑 남겨 - 의사자 인정된 서명신씨의 살신성인, 항상 성경 지니고 다녔던 청년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838
1612 "신사참배 회개 운동 대형 부흥집회 열겠다" - 한기부 새 대표회장 윤보환 감독 당선 인사말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849
1611 '머슴 목회자' 이자익 총회장을 아십니까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8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