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성차별발언.jpg


국내 성결교 신자 10명 중 8명은 목회자들의 성(性)적인 문제 예방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하지만 신자 4명 중 3명은 교회 안에서 성차별적 언어가 여전히 사용되고 있다고 답해 교회 안팎의 개선 과제로 떠올랐다.


서울신학대 한국기독교통일연구소(소장 박영환 교수)는 지난 3월 13일부터 4월 10일까지 기독교대한성결교회(기성) 소속 목회자 402명과 장로·집사 623명 등 1025명을 대상으로 서면 및 이메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을 활용한 설문 조사를 실시했다.


‘목회자의 성적 비행(성적 불쾌감, 성희롱, 성추행, 성범죄 등)을 예방하기 위한 노력을 하고 있느냐’는 질문에 응답자 중 79.7%가 ‘그렇다’고 답했다.


설교나 회의, 상담 등 교회 안팎의 활동에서 주의를 기울이고 있다는 것이다.


하지만 교회에서 성적인 비행(非行) 피해로부터 안전한가에 대해서는 응답자 중 65%가 ‘그렇지 않다’고 답했다. 


‘그렇다’는 응답은 35%였다. 또 평소 교회에서 ‘여자가 저러면 안 돼’ 같은 성차별적 언어가 되고 있느냐에 대해 74.7%가 ‘그렇다’고 답했다. 


교회에서 성차별 언어를 가장 많이 사용하는 사람으로는 일반 성도(48.4%)와 목회자·교회 중직자(34.5%), 청년·학생(17.1%) 등이 꼽혔다.


성범죄와 관련된 목회자에 대해서는 단호한 입장이 엿보였다. 성범죄 전력이 있는 목회자에게 목회 기회가 주어져야 하는지를 묻는 질문에는 ‘그렇지 않다’는 응답이 77.4%였다. 

목회 기회를 부여할 경우, ‘철저한 검증과 재교육 후 기회를 줘야 한다’는 응답이 80.6%로 가장 많았다.


동성애 이슈와 관련, 가족이나 친지 등 지인이 동성애자라면 어떻게 대할 것인가에 대해선 응답자 중 87.3%는 치료를 위해 돕겠다고 답했다. 


‘상담과 심리치료 등으로 돕겠다’(60.0%) ‘기도원 등 신앙적 치유 지원’(7.2%) 등의 순이었다. 교회 내 동성애자에 대한 태도를 묻는 질문에는 ‘동성애자들을 위한 상담과정 개설’(52.7%) ‘동성애자 치유 위한 작정기도’(21.1%) ‘동성애자를 교인으로 환영한다’(19.9%) 등의 순으로 답했다.


이 밖에 이혼자 및 재혼자 목사 안수와 관련해 찬성이 58.3%, 반대가 41.7%였다. 찬성 이유로는 차별조항이기 때문(31.3%)이라는 응답이 가장 많았다.


 이와 관련, ‘전도사의 자격으로 이혼한 자는 목사안수를 불허한다’는 기성 교단 헌법 42조 2항에 대해 개정이 필요하다는 응답이 56.7%를 차지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교회에 성차별적 언행이 있나요?... '네' 가 74%! imagefile kchristian 2017-06-07 845
1515 바람직한 예배 순서와 형식을 조명해 본다 - 한국 개신교회 예배순서는 설교와 성만찬의 조화 아닌 설교중심 · 은사와 경험 강조 imagefile kchristian 2017-06-07 2369
1514 성소수자와 맞서기' 보다 '가정과 자녀출산의 소중함' 강조로 ! - 기독교계의 동성애 대하는 방식 달라져 imagefile kchristian 2017-06-07 852
1513 사랑의 종교인데... 교회 안에 못된 성도 있는 까닭은? imagefile kchristian 2017-06-07 809
1512 "한반도를 열강의 각축장에서 세계평화운동의 거점으로" - 기도회로...심포지엄으로... 통일 해법 모색 imagefile kchristian 2017-06-07 810
1511 대북 인도적 지원 재개 교계 움직임 활발 imagefile kchristian 2017-05-31 891
1510 주안장로교회, 장로 선거 문제로 잡음 일어 - 고발인들, 장로선출 개표 기계에 오류 발생.."교회는 문제없다며 덮으려해" imagefile kchristian 2017-05-31 900
1509 "하나님을 기뻐하는 것이 복음이다" - 존 파이퍼 첫 한국방문 imagefile kchristian 2017-05-31 899
1508 승동교회, 예장합동 한국기독교 역사사적지 1호 지정 imagefile kchristian 2017-05-31 873
1507 故 강영우 박사 부인 석은옥 여사 '신사임당 상' 수상 imagefile kchristian 2017-05-31 974
1506 대북방송 진행 경험 살려 신간 '대북방송' 출간 - 조수진 교수, 대북방송 의미와 역사, 방송 특징과 주요 프로그램 다뤄 imagefile kchristian 2017-05-31 886
1505 "세계교회들 새 정부 들어 한반도 평화에 관심 고조" - WCC 트베이트 총무 방한, 문 대통령 예방·교계 인사들 만나 imagefile kchristian 2017-05-31 863
1504 이요나 홀리라이프 대표 탈동성애 가이드북 출간 imagefile kchristian 2017-05-17 972
1503 사랑의교회 오정현 담임목사 위임 결의 하자 없다 - 법원, 항소심 기각 imagefile kchristian 2017-05-17 946
1502 대법원 '하나님의교회' 확정판결 "이혼·가출 조장하는 교리 있다" - 피해자 4명 명예훼손 무죄… 최종 승소 imagefile kchristian 2017-05-17 976
1501 변화될 대북정책 - 전략적 대북 선교 고민해야 imagefile kchristian 2017-05-17 978
1500 교회, 산불 피해 주민들 눈물 닦아주다 - 강릉시기독교연합회, 삼척·강릉 산불 이재민 위로 imagefile kchristian 2017-05-10 1025
1499 동성애·이슬람 포교·북핵 위기 한국 사회 각성 위해 뜨겁게 기도 - '대한민국 축복 기도성회' 보신각서 7시간 동안 열려 kchristian 2017-05-10 981
1498 예장합동 전국목사장로기도회 - '개혁교회의 책임' 주제로 성경의 가르침 따라 살기를 imagefile kchristian 2017-05-10 983
1497 새 대통령에게 권하는 말씀 imagefile kchristian 2017-05-10 10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