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태죄폐지논란1.JPG



청와대가 ‘낙태죄 폐지와 자연유산 유도약 합법화에 관한 국민청원’에 대해 “내년 실태조사를 시작으로 관련 논의를 공론화하겠다”고 밝히자 기독교계는 “건전한 공론화는 환영한다”면서도 “(미리 합법화) 결론을 내놓고 사회적 합의 과정만 진행하는 건 곤란하다”고 경계했다. 


헌법재판소의 낙태죄 위헌심리 결정을 앞두고 여론몰이를 통한 압박 아니냐는 의구심도 나오고 있다. 


제4기 국가생명윤리심의위원장을 지낸 박상은 샘병원 대표원장은 26일 “정부가 공론화를 제안한 것은 원칙적으로 환영하지만 결론을 내놓고 생명의 기준을 수정 후 12주냐 13주냐는 차원의 논의는 반대한다”면서 “통상 수정 후 12주를 합법의 기준으로 삼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안이 우리나라에도 보편적으로 적용될 수는 없다”고 지적했다. 


박 원장은 “수정 후 몇 주가 되었든 기독교에서는 생명으로 보고 있고 이를 법적으로 재단하는 건 또 다른 생명윤리의 문제로 비화될 수 있다”고 했다.


김형철 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사무총장은 “이런 공론화는 생명경시 풍조가 도미노처럼 확산되는 결과를 낳을 것”이라면서 “정부가 나서 여론조사를 할 게 아니라 정부의 명확한 입장을 밝혀 달라”고 촉구했다.


이창호 장신대 기독교윤리학 교수는 “공론화의 핵심에 생명 존엄성에 대한 깊은 고민이 있어야 한다”면서 “중절을 허용하자거나 혹은 현행대로 유지하자는 등의 논의는 윤리적 성숙에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논의의 방향을 명확히 할 것을 주문했다. 


또 “민정수석이 프란치스코 교황의 발언을 인용한 만큼 기독교계 안에서도 생명과 중절에 대한 논의가 새롭게 점화될 것으로 본다”면서 “생명존중에 대한 기독교의 입장을 명확히 하는 계기로 삼자”고 제안했다.


조국 민정수석이 헌법재판소에서 진행 중인 낙태죄 위헌 심리를 언급한 것에 대해 우려하는 반응도 나왔다. 


헌재는 지난 2월 제기된 낙태죄 처벌 위헌 여부에 대한 심리 및 평의에 들어갔다. 


김일수 고려대 명예교수(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공동대표)는 “헌법재판소는 국민 여론을 대변하는 기관이 아니다”면서 “가장 소중하게 보호해야 할 ‘소리 없는 태아들의 생명’을 보호하는 일과 공론의 장은 별개가 돼야 한다”고 경고했다.

<국민일보 미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낙태죄 폐지논란, 교계 입장은 ?> "공론화 핵심에 생명 존엄성에 대한 깊은 고민 있어야" imagefile kchristian 2017-11-29 23
503 <낙태죄 폐지 논란> 찬·반 대립 첨예한 '낙태' ... 생명경시 우려 imagefile kchristian 2017-11-29 25
502 명성교회 김하나 목사 취임 - 12일 저녁 예배에서 위임식... 김삼환 목사는 '원로' 추대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64
501 김하나 목사 "결정에 대한 책임 내가 다 지겠다"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59
500 명성교회 세습 논란 '자유게시판'도 사라진 예장통합총회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60
499 "한국교회 대표 목사의 비참한 퇴장"...이영표, 명성교회에 쓴소리 imagefile kchristian 2017-11-15 58
498 기사 같은 광고... 이단·사이비 주요 언론 넘본다 <급증하는 반사회적 종교집단 광고> imagefile kchristian 2017-11-08 77
497 "한국교회는 지금, 타락한 중세교회 닮아가 5대 솔라 정신 살려 교회·세상 바꿀 것" - 종교개혁 500주년 기념 개혁주의생명신학 연합학술대회 imagefile kchristian 2017-11-01 93
496 중세교회는 면죄부를 팔고, 한국교회는 ○○○를 판다 - 일부 현상이지만 고쳐야 할 병폐 imagefile kchristian 2017-11-01 97
495 기도 가장 많이하는 지역, 조지아주 어거스타 집회참여 가장 낮은 곳 S.F, 산호세, 베이지역 - 바나리서치 조사...미국 도시들의 신앙과 관련한 10가지 사실 imagefile kchristian 2017-10-18 128
494 "동성애자, 예배 참여 할 수 있지만..." - 한국복음주의신학회 입장 주목...동성애자에 대한 돌봄과 회복 사역 논의할 때 imagefile kchristian 2017-10-11 140
493 통신비·책값까지 세금...사실상 종교활동 과세 - 기획재정부 '종교계별 세부 과세기준안' 들여다보니 imagefile kchristian 2017-10-04 162
492 동성애는 유전이 아니다 <창조질서와 결혼제도> imagefile kchristian 2017-08-23 342
491 "표절 설교, 무엇이 문제인가 ?" - 김남중 클레어몬트신학교 설교학 교수 미 동부지역서 '설교클리닉 인도'.... 참가 목회자들 설교표절에 대한 찬반 의견 나타내 imagefile kchristian 2017-08-16 365
490 기복 신앙 그리고 기복 설교 무엇이 문제인가? - LA기윤실, 건강교회 교실 '건전한 설교' 세미나 개최 imagefile kchristian 2017-08-09 358
489 "목사, 에쿠스 타도 되나?"...목회자의 윤리·소유에 대한 묵상 imagefile kchristian 2017-08-02 348
488 [2017년 흰돌산수양관 하계성회] 살아 계신 하나님을 현장에서 경험하라 imagefile kchristian 2017-06-28 411
487 "14년간 단 하루도 쉬지 않은 릴레이 기도가 있습니다" - '기도 24ᆞ365', 경기도 남양주 선한목자동산에 본부 imagefile kchristian 2017-05-03 617
486 군 간부가 SNS에 軍 동성애 영상 파문...! 바른군인권연구소 등 316개 단체, 군대안에서 동성애 "근절" 촉구 imagefile kchristian 2017-04-19 656
485 신천지 위장 평화 행사장...10만명이 홀린 듯이 일사불란 - 만국회의 '평화의 사자' 이만희 띄우기 초점..열병식에 수백 명 어린이 동원까지 imagefile kchristian 2016-09-21 1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