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작권관리회사.JPG
▲ CCLI 코리아가 주최한 저작권 관련 세미나가 13일 주님의영광교회에서 열린 가운데 함승모 지사장이 세미나를 진행하고 있다.

미주 한인교회들이 CCM에 대한 저작권료 문제로 혼란을 겪고 있는 가운데 미국과 한국 CCM 저작권 회사인 CCLI(대표 하워드 라친스키)가 6월13일 주님의영광교회에서 한인교회를 대상으로 ‘교회 안의 저작권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해결방안’이란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했다. 

미주 한인 교회들에게 다급한 중대 사안이었지만 세미나 공지가 촉박했던 탓인지 이날 참석 인원은 약 50여명을 웃돌았다. 

강사로 나선 CCLI 코리아 함승모 지사장은 “저작권이란 것이 참 복잡하다. 

오늘 이 시간을 통해서 모든 답을 명쾌하게 다 얻을 수는 없을 것이다. 

그러나 지금부터라도 저작권에 대해 알아가려고 하고 서로 소통한다면 긍정적인 저작권에 대한 바른 문화가 형성될 것이다”며, “CCLI는 이번 미주 한인교계에 벌어진 ‘엘로힘’ 관련 교회에 대한 저작권 요구 혼란에 대해 인지한 시점은 지난 5월30일이고, 많은 교회와 목회자들로부터 연락을 받고 이 사태의 심각성을 알게 되었다. 

이와 관련해 현재 정확하게 사실 확인에 나서고 있다. 

그래서 미주 한인교회의 불안과 혼란 또한 피해 사례가 없도록 신속하게 올바른 해결 방안을 알려드리고자 오늘 세미나를 개최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함 지사장은 “현재 CCLI가 보유한 곡은 약 30만 곡 정도로 미국 CCM곡은 95%를 커버하며, 한국 곡은 약 550여명의 CCM 가수가 부른 3000곡 정도를 관리하고 있다. 

이에 반해 ‘엘로힘’ 측이 소유하고 있는 찬양곡은 8명의 총 184곡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안다”며, “‘엘로힘’ 측이 주장하는 저작권료 징수에 대해, 만약 엘로힘이 보유한 184곡을 사용하게 되면 당연히 그들의 요구를 들어주어야 한다. 

엘로힘은 그 곡에 대한 법적인 저작권을 이미 소유하고 있기 때문에 당연히 그 부분에 대해서는 사용료를 지불해야 한다. 그렇지 않고 CCLI에 회원으로 가입한다고 해서 ‘엘로힘’으로부터 자유로울 수 있는 부분이 아니며, 엘로힘으로부터 벌금을 피하고 싶다면 엘로힘의 곡들을 교회에서 전혀 사용하지 않는 것이 지금으로선 최선의 방법이다”고 말했다. 

이날 참석자한 대다수의 교회 찬양리더들의 반응은 뜨거웠다. 

한 참석자의 “앞으로 엘로힘 같이 저작권료를 요구하는 단체들이 또 생겨난다면 사전 지식이 없는 교회들은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가?”라는 질문에 함 지사장은 “다음의 3가지를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며, “우선 저작권을 주장하는 회사가 갖고 있는 관리곡을 살펴야 한다. 둘째, 찬양곡에 대한 관리범위(복제권, 스트리밍 등)를 알아야 한다. 셋째, 저작권료 분배시스템에 대해서도 꼭 관심을 가져달라”고 강조했다. 

또한 함 지사장은 “현재 ‘엘로힘’이 주장하는 CCLI는 매 예배 마다 돈을 따로 내야한다는 것에 대해서는 전혀 그렇지 않다. 

CCLI는 연회비로 운영되며 회원이 될 경우 모든 곡에 대해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고 일축했다. 
CCLI의 연회비에 대한 질문에 함 지사장은 “1년 사용료 5천-1만 명일 경우 765달러이고, 50-100명일 경우 116달러로 한국에 비해서 아직 미국 시장은 좀 비싼 편이다. 
하지만 장기적으로 볼 때 다양한 많은 곡들을 편히 쓸 수 있다. 
저작권료가 부담이 되는 교회들은 교단 차원이나 지교회가 있는 교회는 연합으로 저작권 대행사에 가입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 될 수 있다”고 답했다.
KCCC 박종술 목사는 “이번 일로 오히려 한인 교계가 저작권에 대한 인식을 새롭게 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 
현재 찬양사역자들과 모여 공동 대처 방안을 모색 중이다. 건전한 저작권 문화가 미주 교계에 뿌리내렸으면 한다”고 말했다. 

생수의강선교교회 박지범 목사는 “교회가 먼저 올바른 저작권 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서라도 모범을 보여야 한다. 

CCLI는 지금까지 아는 바로 건전하고 투명하게 저작권 대행을 한 것으로 알고 있다. 

공인된 회사를 통해 저작권에 대해 알아가는 것이 하나의 방법이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문의: kr.ccli.com (한국 CCLI)
<아멘넷>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75 법원, 퀴어 퍼레이드 경찰 불허에 제동 교계·시민단체 강력 반발 imagefile kchristian 2015-06-17 1548
474 "차별금지 핑계 동성애 인정법 제정 절대 안돼" - 한국교회 동성애 대책 긴급 세미나 imagefile kchristian 2015-06-17 1481
473 "CCM 돈 내고 불러라" 한인교회 혼란 - "저작권 당연하나 너무 비싸다" 견해에 "부르는 만큼만 내면 싸다" 의견 imagefile kchristian 2015-06-17 1574
» 저작권 관리회사 곡 부르려면 사용료 내야 - 한인교계에 건전한 저작권 문화 계몽필요 imagefile kchristian 2015-06-17 1538
471 김동수 교수 북콘서트 '방언, 성령의 은사' 방언이 없다고? "성경과 교회사를 보라, 지금도 있다" imagefile kchristian 2015-05-13 1964
470 ['일터에 천국 심는' 두 직장인의 애환] 크리스천 미생 직장생활 안녕하십니까? imagefile kchristian 2014-11-12 2424
469 45분간 죽었다 살아난 엄마..."기도가 날 살려"...'넌 아직 여기 올 때가 아니야' 누군가의 말 기억 imagefile kchristian 2014-11-12 2312
468 "교인들이 목마르다"-영화 '명량'이 개봉 12일째인 10일 오전 1000만 관객돌파 imagefile kchristian 2014-08-13 2748
467 한국 신학대 교수들 교황 방한 어떻게 보나? imagefile kchristian 2014-07-23 2622
466 "구원파 이단 아니다" - 한기총 이단 전문위원 발언 파문 imagefile kchristian 2014-07-16 2440
465 "박옥수 역시 구원파이다" - 최삼경·박형택·정동섭 목사 등 공동기자회견 개최 imagefile kchristian 2014-07-16 2373
464 [삶의 향기] 온전한 한 팀을 이루기 위해 imagefile kchristian 2014-06-25 2217
463 "한국교회 바뀌지 않고서는 미래로 나아갈 수 없다" - 세월호 참사 이후 한국교회 방향 모색 세성협 목회자 좌담 imagefile kchristian 2014-06-18 2267
462 <아버지날 초대칼럼> "무면허 아버지의 7가지 운전스타일" imagefile kchristian 2014-06-18 2291
461 <구원파 대해부> (7) 전문가 좌담 - "지금처럼 이단 활개치는 시대 없어, 한국교회 책임감 느껴야" imagefile kchristian 2014-06-04 2332
460 <구원파 대해부> (6) 구원파의 몰락 - “과도한 돈 집착 잘못”… 심상찮은 내부 동요 imagefile kchristian 2014-06-04 2453
459 <구원파 대해부> (5) 오대양 사건과 구원파 - '오대양' 박순자는 세모 사채 모집책일뿐... imagefile kchristian 2014-05-21 2508
458 <구원파 대해부> (4) 구원파 폐해, 그 실태는 - “영생 주셨는데 보답 않나” 헌납 강요 kchristian 2014-05-21 2228
457 <구원파 대해부> (3) 사업에 주력하는 구원파 - 기업체만 20여곳… 종교는 명분이었다 imagefile kchristian 2014-05-14 2238
456 < 구원파 대해부> (2) 구원파의 성장 - “기업이 곧 하나님의 일”… 헌금 받아 사업자금 kchristian 2014-05-14 22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