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5분간죽었다살아난.jpg

수술 후유증으로 45분 동안 심장박동이 멈췄다가 다시 살아났다면 믿으실 수 있으신가요? 
세상은 넓고 신기한 일은 많다. 

미국 플로리다주에서 사망 선고 직전의 아기 엄마가 다시 살아난 뉴스가 최근 AP등 미국 언론의 주목을 받고 있다. 

가족의 간절한 기도와 의료진의 끈질긴 노력에 이뤄낸 기적이라고 이들은 밝혔다.

플로리다주 디어필드비치에 사는 루비 그라페라 카시미로(40)는 9월말 제왕절개로 건강한 딸을 얻었다. 

그러나 새 생명을 얻은 환희에 젖은 것도 잠시, 그는 실신했다. 

양수 색전증 때문이다. 

분만 중 양수가 산모의 혈중으로 들어가서 급성쇼크, 출혈 등을 일으키는 것을 말한다.
의료진은 3시간 동안 카시미로를 소생시키려고 노력했다. 

상황은 좋아지지 않았다. 

의료진은 가족들에게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다했지만 작별해야 할 시간이 온 것 같다고 말했다.
가족들은 병실에서 모여 기도했다. 

분명 “다시 살려주세요”라고 기도했을 것이다. 

그러자 정말 기적이 일어났다. 

‘의사가 사망 선고를 하려는 순간, 심장 박동을 알리는 모니터의 숫자가 갑자기 올라가기 시작했다.’

수십 분간 심장 박동이 없어 뇌 손상이 의심되는 상황이었다. 
의료진은 “현재 아주 건강하다”고 말했다.

카시미로는 포기하지 않고 노력한 의료진에게 감사했다. 

하나님께도 감사 인사를 잊지 않았다.


45분간죽었다살아난2.JPG

“어떤 힘이 ‘넌 아직 여기 올 때가 아니야’라고 말했던 것이 기억난다고 그녀는 말하면서 모든 것이 하나님의 은혜입니다.”라고 설명했다.

뉴욕 스토니브룩의과대학의 소생연구소의 샘 파니아 박사는 의료진의 노력이 카시미로를 살렸다고 말했다. 

그는 “의사들은 보통 20분 정도 심폐소생술을 실시한다. 
하지만 40분 이상 소생술을 할 경우 살아날 가능성이 훨씬 높아진다”고 설명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75 법원, 퀴어 퍼레이드 경찰 불허에 제동 교계·시민단체 강력 반발 imagefile kchristian 2015-06-17 1549
474 "차별금지 핑계 동성애 인정법 제정 절대 안돼" - 한국교회 동성애 대책 긴급 세미나 imagefile kchristian 2015-06-17 1482
473 "CCM 돈 내고 불러라" 한인교회 혼란 - "저작권 당연하나 너무 비싸다" 견해에 "부르는 만큼만 내면 싸다" 의견 imagefile kchristian 2015-06-17 1574
472 저작권 관리회사 곡 부르려면 사용료 내야 - 한인교계에 건전한 저작권 문화 계몽필요 imagefile kchristian 2015-06-17 1539
471 김동수 교수 북콘서트 '방언, 성령의 은사' 방언이 없다고? "성경과 교회사를 보라, 지금도 있다" imagefile kchristian 2015-05-13 1964
470 ['일터에 천국 심는' 두 직장인의 애환] 크리스천 미생 직장생활 안녕하십니까? imagefile kchristian 2014-11-12 2424
» 45분간 죽었다 살아난 엄마..."기도가 날 살려"...'넌 아직 여기 올 때가 아니야' 누군가의 말 기억 imagefile kchristian 2014-11-12 2312
468 "교인들이 목마르다"-영화 '명량'이 개봉 12일째인 10일 오전 1000만 관객돌파 imagefile kchristian 2014-08-13 2749
467 한국 신학대 교수들 교황 방한 어떻게 보나? imagefile kchristian 2014-07-23 2622
466 "구원파 이단 아니다" - 한기총 이단 전문위원 발언 파문 imagefile kchristian 2014-07-16 2440
465 "박옥수 역시 구원파이다" - 최삼경·박형택·정동섭 목사 등 공동기자회견 개최 imagefile kchristian 2014-07-16 2373
464 [삶의 향기] 온전한 한 팀을 이루기 위해 imagefile kchristian 2014-06-25 2217
463 "한국교회 바뀌지 않고서는 미래로 나아갈 수 없다" - 세월호 참사 이후 한국교회 방향 모색 세성협 목회자 좌담 imagefile kchristian 2014-06-18 2267
462 <아버지날 초대칼럼> "무면허 아버지의 7가지 운전스타일" imagefile kchristian 2014-06-18 2291
461 <구원파 대해부> (7) 전문가 좌담 - "지금처럼 이단 활개치는 시대 없어, 한국교회 책임감 느껴야" imagefile kchristian 2014-06-04 2332
460 <구원파 대해부> (6) 구원파의 몰락 - “과도한 돈 집착 잘못”… 심상찮은 내부 동요 imagefile kchristian 2014-06-04 2453
459 <구원파 대해부> (5) 오대양 사건과 구원파 - '오대양' 박순자는 세모 사채 모집책일뿐... imagefile kchristian 2014-05-21 2508
458 <구원파 대해부> (4) 구원파 폐해, 그 실태는 - “영생 주셨는데 보답 않나” 헌납 강요 kchristian 2014-05-21 2228
457 <구원파 대해부> (3) 사업에 주력하는 구원파 - 기업체만 20여곳… 종교는 명분이었다 imagefile kchristian 2014-05-14 2238
456 < 구원파 대해부> (2) 구원파의 성장 - “기업이 곧 하나님의 일”… 헌금 받아 사업자금 kchristian 2014-05-14 22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