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CF6185.jpg

손원배 목사




마지막으로 이단을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에 대하여 말씀을 드리면, 우선적으로 가장 중요한 것은, 미국 위조지폐 감식팀이 미국 지폐의 진본을 집중적으로 배우는 것처럼, 우리도 먼저 성경의 진리를 정확히 배우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그리하면 진본과 다른 것이 모두 위조지폐이듯이, 성경의 진리와 다른 것은 모두 이단임을 분별하게 될 것입니다.


성경을 정확무오한 하나님의 말씀으로 믿는 여러분의 교회에서 설교와 성경공부를 통해 성경의 진리들을 바르고 정확하게 배우십시오.


성경의 진리들을 사랑하며 즐겁게 배우고, 그 말씀들을 마음에 새기십시오.


그리하면 성경의 진리들이 나를 모든 죄악 뿐 아니라 이단의 유혹에서도 지켜줄 것입니다.  


이단11.jpg


둘째, 자만을 멀리하고, 하나님 앞에서 겸손하십시오.
이단의 배후에서 역사하는 영의 세력은 우리가 생각하는 것보다 훨씬 강하고 속임수에 능하기 때문입니다.
성경의 진리를 바르게 알고 있다 해도, 우리가 교만하면 진리의 도움을 받지 못하게 됩니다.
교만한 자를 물리치시고 겸손한 자에게 은혜를 베푸시는 하나님께 우리가 순복할 때, 마귀는 물러갑니다(약4:6-7).


셋째, 이단들이 주는 미끼를 피하십시오.


특히 영적인 갈급함이 있는 분들이 더 위험합니다.
경솔하게 덥석 물면, 덫에 걸린 짐승처럼 혹은 낚시 바늘에 꿰인 물고기처럼, 엄청난 고통을 당하게 됩니다.


벗어나려면 미끼에서 얻는 유익보다 수백 배, 수천 배 더 큰 대가를 치러야 하고, 벗어난 후에도 큰 후유증을 겪게 됩니다.


무엇보다도 교회 밖에 있는 성경공부에 참여하지 마십시오.


불가피하게 참여를 해야 한다면, 초청하는 사람을 믿고 그냥 따라가지 말고, 반드시 사전에 미리 목사님께 알려서, 그 공부를 주관하는 단체나 사람이 누구인지를 정확히 파악한 후에 참여해야 합니다.


또한 이단들은 직접적인 성경공부 뿐만 아니라 ‘건강 세미나’ 등 간접적인 수단으로 접근하기도 합니다.


그래서 우리가 별 생각 없이 경계심을 낮추고 참여하면, 우리도 모르게 이단의 사상이 조금씩 스며들어 와서 우리의 신앙을 병들게 하고 무너뜨립니다.  


넷째,유튜브(YouTube)에서 설교를 들을 때, 경솔하게 아무 설교나 듣지 말고, 정확히 검증된 목사님들의 설교만 들으십시오.


세월이 바뀌어서 이단들이 신자들을 접근할 때, 요즘은 유튜브 등을 집중적으로 이용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재미있는 설교에 매혹되어 계속 듣다보면, 이단에 현혹되어 잘못된 길에 들어설 수 있습니다.


예수님은 “거짓 그리스도들과 거짓 선지자들”의 유혹을 받지 말라고 우리에게 반복하여 엄중하게 경고하셨습니다(마24:4-5, 11, 24-26).


근신하고 깨어 있으십시오. 우리는 우리 대적 마귀가 우는 사자처럼 두루 다니면 삼킬 자를 찾는 말세를 살고 있습니다(벧전5:8).


믿음으로 담대하게 선한 싸움을 싸우십시오.


성령께서 도우실 것입니다.
주 예수 그리스도를 인하여 반드시 이길 것입니다.


<임마누엘장로교회 담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0 [담임목사 칼럼] (103) "믿음의 눈과 육신의 눈" imagefile kchristian 2018-12-12 6
409 [목회편지] (102) "하나님을 위해 위대한 일을 시도합시다"...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12-05 20
408 [목회편지] (101) [목회편지] (100) 추수감사절에 생각해보는 "사랑의 크기"... 문다윗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11-28 35
407 [목회편지] (100) 추수감사절에 생각해보는 "사랑의 크기"...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11-14 68
406 [목회편지] (99) "나는 어떤 타입입니까?"...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11-07 96
405 [목회편지] (98) "세상을 배우지 말고 예수님께 배우십시오"...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10-31 99
404 [목회편지] (97) "유대인들의 자녀출산"...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10-24 119
403 [담임목사 칼럼] (96) "포기할 수 있는 용기" - 신태환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10-17 146
402 [목회편지] (95) "예수님의 동역"... 박기한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10-10 175
401 [목회편지] (94) "사랑에도 연습이 필요합니다"...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10-03 181
400 [목회편지] (93) "복음이란 무엇인가 ?" ... 손원배 목사 image kchristian 2018-09-26 190
399 [목회편지] (92) 새로 시작하는 “영혼 구원” ...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9-19 180
398 [목회편지] (91) "말씀과 동행하는 삶" - 이영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9-12 235
397 [담임목사 칼럼] (90) "포기할 수 있는 용기" - 신태환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8-22 264
396 [담임목사 칼럼] (89) "말씀과 기도로 하루를 시작" - 신태환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8-15 246
395 [목회편지] (88) "함께 웃고 함께 우십시오" ... 박성호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8-08 270
394 [목회편지] (87) "게으름" ... 이산돌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8-01 324
393 [목회편지] (86) "교사로 지원해주세요" ...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7-18 354
» [목회편지] (85) "이단",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가? (5) ... 손원배 목사 image kchristian 2018-07-25 358
391 [목회편지] (84) 왜 "이단"이 매혹적인가? (4) ...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8-07-11 3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