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CF6185.jpg


손원배 목사



최근에 선포된 3번의 주일 설교를 들으며 여러분은 무엇을 느꼈습니까? 



내가 성경대로 바르게 회개를 하고 구원을 받은 사람임에 대하여 더욱 확신을 갖게 되셨습니까?

 

아니면 지금까지 구원을 받았다고 생각하며 편안하게 살아왔는데 갑자기 불안한 마음이 생기셨습니까?


최근에 저에게도 불안한 마음이 생겼습니다. 


저의 설교를 듣는 우리 교회 성도님들 중에는 아직 구원을 받지 못한 분들도 꽤 계실 텐데, 저의 부드러운(?) 설교를 듣고 혹시 구원 받은 줄로 착각하고 있다가 죽은 후에 지옥에 갈 분들도 계시겠다는 불안 말입니다.


지금까지 설교를 하면서 저는 신학자와 철학자들을 거론하지 않았습니다. 


죽은 영혼들을 살리는 것은 사람들의 고상한 학설이나 지성적인 말이 아니라, 오직 ‘살아있고 항상 있는 하나님의 말씀’밖에 없다고 믿기 때문입니다(벧전1:23-25).


그럼에도 불구하고 저는 성도님들이 듣기 불편해하거나 싫어할 내용들을 어느 정도 희석시켜서 전했습니다. 


죄, 하나님의 의의 심판, 지옥에 관한 말씀을 성경에 나오는 빈도만큼 자주 설교하지 않았고 또한 강도를 부드럽게 조절하여서 성도님들이 하나님의 강력한 경고를 충분히 깨닫지 못하도록 하였습니다.


그렇게 해도 이미 구원을 받은 성도들은 괜찮겠지만, 아직 구원을 받지 못한 분들은 그렇게 희석된 설교를 듣고 자신이 구원을 받았다고 착각하고 있다가 죽어서 지옥에 간다면, 그 책임을 누가 지겠습니까? 


본인에게도 책임이 있지만 설교자인 저에게도 막중한 책임이 있습니다.


분명한 것은 교회 예배에 출석하는 분들 중에도 많은 사람들이 ‘그 날’에 심판을 받고 지옥에 간다는 사실입니다(마7:13-14, 7:21). 



목회편지.JPG


예배에 출석하는 정도가 아니라 예수님의 이름으로 선지자 노릇을 하고 귀신을 쫓아내고 많은 권능을 행한 사람들 중에도 많은 사람이 ‘그 날에’ 심판을 받고 지옥에 간다는 사실을 예수님께서 직접 말씀하셨습니다(마7:22-23).


성경은 “너희는 믿음 안에 있는가 너희 자신을 시험하고 너희 자신을 확증하라”고 경고하고 있습니다(고후13:5). 


설교를 들으며 하나님의 경고를 외면하지 말고, 자신이 정말 구원을 받은 자인지 시험해보십시오. 

나의 영원이 달린 문제입니다.


혹시라도 아직 구원을 받지 못하였다면, 창조주 하나님 앞에서 내가 지금까지 주인 되어 살아온 죄인임을 고백하고, 예수님이 십자가에 피 흘려 죽으심이 내 죄를 사하시기 위함임을 인정하고, 믿음으로 예수님을 내 마음의 주인으로 영접하고 순종의 삶을 사십시오. 


하나님께서 여러분에게 성령을 주셔서 거듭 나게 하시고 그의 자녀로 인치실 것입니다(엡1:1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6 [목회편지] (38) 초대교회로 돌아가야 합니다. imagefile kchristian 2017-06-21 3
345 [목회편지] (38) 계속 배우며 자라갑시다 imagefile kchristian 2017-06-14 15
344 [목회편지] (37) "나의 원대로 마시옵고 아버지의 원대로 하옵소서" imagefile kchristian 2017-06-07 26
343 [목회편지] (36) 사람이 정말 변할 수 있을까요? imagefile kchristian 2017-05-31 63
342 [목회편지] (35) 가정의 달을 생각하며 imagefile kchristian 2017-05-17 128
341 [목회편지] (34) 하나님의 사랑 imagefile kchristian 2017-05-10 182
340 [목회편지] (33) 기도의 집 imagefile kchristian 2017-05-03 204
339 [목회편지] (32) 구원은 반드시 변화를 가져옵니다. imagefile kchristian 2017-04-26 264
338 [목회편지] (31) '누가 주인인가?' imagefile kchristian 2017-04-19 299
337 [목회편지] (30) 남은 생애 주님의 뜻대로 ! imagefile kchristian 2017-04-12 322
» [목회편지] (29) 너희 자신을 시험하여 보라 imagefile kchristian 2017-04-05 343
335 [목회편지] (28) 장애아동을 섬기는 사역이 시작됩니다 imagefile kchristian 2017-03-22 361
334 [목회편지] (27) 과유불급의 예외, 기도 imagefile kchristian 2017-03-15 448
333 [목회편지] (26) 인생이란? imagefile kchristian 2017-03-08 414
332 [목회편지] (25) 찬양의 기쁨을 누립시다 imagefile kchristian 2017-03-01 441
331 [목회편지] (24) "부르심과 충성" imagefile kchristian 2017-02-15 432
330 [목회편지] (23) "사람이 되라" imagefile kchristian 2017-02-08 448
329 [목회편지] (22) "그들은 모두 주가 필요해" imagefile kchristian 2017-02-01 475
328 [목회편지] (21) 나의 가장 행복한 자리 imagefile kchristian 2017-01-25 425
327 [목회편지] (20) 하나님의 영광 imagefile kchristian 2017-01-18 4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