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00x630bb.jpg

손경일 목사



한 목사님의 글을 읽다가 그곳에 적혀있는 글을 함께 나눕니다.


“저는 광야대학 고생과에 다니고 있어요.


나는 아직도 이 학교에 다니고 있습니다.


성적이 별로 좋지 못해서 입학한지 오래됐지만 아직 졸업을 못하고 있는 형편이지요.
내가 다니고 있는 학교의 이름은 광야대학교,학과는 고생과 입니다.


총장님은 하나님이신데 대충 넘어가시는 일이 절대로 없으신 분이십니다.


그래서 커닝하는 것도 불가능하고 시험을 볼 때에도 누군가의 도움을 받을 수가 없습니다.
광야학교의 교과는 성령님이십니다.


교과목은 기다리는 훈련입니다.


포기하는 훈련입니다.


깨어지라는 훈련입니다.


내려놓는 훈련입니다.


하나님만 뚫어지게 바라보는 훈련입니다.
순종하는 훈련입니다.


위로부터 내려주시는 능력만으로 살아가는 훈련입니다.
학비가 비싸냐고요?


네 많이 비싼 편입니다.


인생을 모두 걸어야 할 정도이니까요.


때로는 목숨까지도 저당 잡혀야하니 결코 싸다고 할 수 없습니다.
지금 내가 배우고 있는 과목은 버리기입니다.


욕심을 버려야 되고, 내 고집을 버려야 되고, 내 생각도 버려야 되고, 인간적인 모든 수단방법도 버려야 합니다.


목회편지.jpg



그런데 나는 매일 낙제를 해서 이렇게 졸업을 하지 못하고 있답니다.


이번에는 반드시 합격하리라 결심을 하고 도전해 보고 있습니다.
합격하는 자에게는 졸업 선물이 주어지겠지요.


소망, 기쁨, 문제해결이라는 은혜의 선물이 주어질 것입니다.
나는 그 선물을 받고 싶어요.


어서 고생과를 졸업하고 헌신과에 들어가서 새로운 삶을 살았으면 싶습니다.
하나님 한 눈만 살짝 감아 주세요.


졸업할 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이번 시험에는 꼭 합격할수 있도록 제발 도와주시기 바랍니다.
헌신과, 충성과에 어서 들어가고 싶습니다. 하나님 제발 부탁해요. 은혜를 감사드리며...”


하나님께서 그의 사랑하는 자녀들이 꼭 졸업하기 원하는 학교가 하나 있습니다.


하나님은 세상의 어떤 학교보다 이 학교 졸업생들을 우대하십니다.


그래서 이 학교 졸업생들을 하나님의 역사에 많이 참여 시키십니다.


성경에서 하나님의 손에 크게 쓰임받은 사람들은 다 이 학교를 나온 분들입니다.
모세, 요셉, 다윗, 바울 심지어는 예수님도 이 학교를 나오셨습니다.


바로 광야 대학교입니다.


물론 광야 대학교는 쉽지 않습니다.
그래서 많은 이들이 가기를 꺼려합니다.


그러나 광야 대학교는 하나님의 자녀에게는 선택이 아니라 필수입니다.


광야 대학교를 다니는 동안은 정말 힘들고 어렵지만, 학교 과정을 통해 교만을 죽이고 겸손을 배우게하시고, 세상이 아닌 하나님만 의지하게 하시며, 하나님없이 살 수없는 존재가 되게 하십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세상의 어떤 화려한 졸업장이나 스펙보다 바로 이 광야 대학교의 졸업장을 최고로 쳐주십니다.


힘드시죠? 조금만 더 힘내세요.. 최고의 졸업장을 갖게 되실겁니다!


<새누리교회 담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45 [목회편지] (138) "용서의 축복" - 신태환 목사 newimagefile kchristian 2019-11-13  
444 [목회편지] (137) "예수님이 길입니다" ...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11-06 8
443 [목회편지] (136) "하나님은 만남의 대상입니다" ...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10-30 14
442 [목회편지] (135) "어느 종교를 믿든지 다 같지는 않습니다"... 박성호 목 imagefile kchristian 2019-10-23 26
441 [목회편지] (134) "절망가운데 소망을..." 손경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10-16 49
440 [목회편지] (133) "교회를 교회되게 하는 것" imagefile kchristian 2019-10-09 51
439 [목회편지] (132) "낮은 곳의 예수" - 신태환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10-02 55
438 [목회편지] (131) "제자입니까 ?" ...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9-18 84
437 [담임목사 칼럼] (130) "섬 김 (들쥐의 교훈)" - 신태환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9-11 96
436 [목회편지] (129) "싸우지 않으면 이길 수 없습니다" ...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8-13 193
435 [목회편지] (128) "가난하지만..." ... 손경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8-07 182
434 [목회편지] (127) "함께 기도해주세요" ...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7-31 210
433 [목회편지] (126) "종교가 아니라 신앙입니다." ...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7-24 230
432 [목회편지] (125) "칙필레..." ... 손경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7-17 244
431 [목회편지] (124) 당신은 참 "바보" 같으십니다 ! ... 손경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7-10 279
430 [목회편지] (123) "본질에 집중하는 교회가 됩시다" ... 박성호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7-03 314
429 [목회편지] (122) "다음 세대에 바랍니다" ...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6-26 340
» [목회편지] (121) "광야 대학교" ... 손경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6-12 434
427 [목회편지] (120) "복음을 전합시다" ... 손원배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6-05 443
426 [목회편지] (119) "사랑해~" ... 손경일 목사 imagefile kchristian 2019-05-29 458